첫아이때는 이 책도 사주고 저 책도 사주고 열심히 읽어주고 했었는데...

둘째부터는 첫아이때 쏟았던 그 열정을 똑같이 해주기가 쉽지 않더라구요ㅜㅜ(미안하네요)

둘째와 셋째에게는 베이비트리에서 보내주는 이 책들이 첫 선물이 되겠네요:) 감사합니다.

우리 람이를 위한 첫번째 책! "어딨지? 요깄지!"

태어나 처음으로 엄마가 읽어주는 책. 파닥파닥파닥거리며 람이도 즐거워하네요.

"눈은 어디있나~ 요기 코는 어디있나~ 요기 입은 어디있나~ 요기" 노래 아시죠? 그 노래를 아기자기한 그림과 함께 책으로 풀어놓은 거라고 생각하시면 될 거 같아요.

"우리 람이 눈 어디있나?" "요기~" 하며 눈도 만져주고, "우리 람라미 코는 어디있나?" "요기~" 하며 코도 만져주고. 신체부위 나올 때마다 부드러운 엄마 손길로 아이의 신체부위를 짚어주면서 읽어봤어요.

P20160512_110044302_14831DBB-2A27-4B0F-B87B-CA40D9A83CFC.JPG P20160512_110418360_253B27E2-8FBF-4C84-AC75-B04DB5C38502.JPG + 수다쟁이 엄마가 아이를 잘 키운다는 말을 정말 많이 들어서 저도 머릿속으론 '이렇게 해야지, 저렇게 해야지' 생각은 하는데 워낙 성격자체가 무뚝뚝하고 말이 많은 편이 아니라서 아이들을 키울 때 힘든 점이 있어요. 특히나 아직 이렇게 말을 못하는 돌 전의 아가를 키울 땐 하루종일 같이 있으며 무슨 말을 해야하나?????하고 셋짼데도 고민을 하게 되네요- 아기에게 자연스럽게 나오는 말이 아닌 머릿속으로 생각하고 말을 걸어야만 하는 엄마. 저는 그런 엄마에요. 노력형 엄마. 저 같은 엄마, 또 계신가요?ㅜㅜ 이런 엄마들에게는 그림책을 읽어주는 것도 좋은 방법인 것 같아요. 엄마가 뭐라도 말을 하고 싶은데 무슨 말을 해야 할지 모를 때! 책을 읽어주며 아이와 눈맞춤하며 교감하는 시간을 가져보면 어떨까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2888 [자유글] 재능기부, 잠자던 본능을 깨우다 imagefile [6] 강모씨 2016-05-28 5366
2887 [책읽는부모] 동시집 <지구의 맛>과 <오빤, 닭머리다!> [1] 푸르메 2016-05-27 3644
2886 [건강] 내 손안의 트레이너와 함께 먹고 땀흘리고! image 베이비트리 2016-05-26 3399
2885 [책읽는부모] 동심의 세계로 여행 - '지구의 맛' [1] 꿀마미 2016-05-25 3768
2884 [건강] 아들이랑 남편이 매일 배꼬집는다고 원망하는 언니들을 위한 팁 heal132 2016-05-23 2882
2883 [자유글] 봄소풍의 청일점 : 아빠들이 모르는 봄소풍의 즐거움 imagefile [2] 윤기혁 2016-05-22 6610
2882 [나들이] 완행버스 여행, 화천 사내면 사창리~삼일리~화천읍 image [1] 베이비트리 2016-05-19 7543
2881 [요리] 스타 셰프들 ‘제주 전통 식재료’에 빠지다 image 베이비트리 2016-05-19 3544
» [책읽는부모] 어딨니? 요깄지! - 백일아가와 함께한 책읽기 imagefile [1] 꿀마미 2016-05-18 4203
2879 [책읽는부모] 동시집《오빤, 닭머리다!》 그리고 《지구의 맛》 [3] 루가맘 2016-05-16 3855
2878 [자유글] 출산 후 고생하는 여성들을 위한 앱 및 사이트 모음집 heal132 2016-05-16 2910
2877 [책읽는부모] 아빠~ 내가 태어나서 고마워? imagefile [2] 윤기혁 2016-05-16 4145
2876 [자유글] 군대 갈 준비하는 7세 남아 개똥이 imagefile [4] 강모씨 2016-05-12 4503
2875 [자유글] 스페인 바르셀로나의 반짝 놀이터 imagefile [2] yahori 2016-05-12 6217
2874 [나들이] 솔바람에 실려오는 백제의 노래가 들리나요 image 베이비트리 2016-05-12 3556
2873 [나들이] [베이비트리 콕콕 짚어줘요](16)아이가 행복한 놀이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6-05-04 10679
2872 [가족] 언젠가 헤어질 날 오겠죠…일 년에 몇번은 꼭 만나요 image 베이비트리 2016-05-02 3981
2871 [자유글] 밀당의 고수 : 알고도 당하는 둘째의 말솜씨 imagefile [6] 윤기혁 2016-04-30 7729
2870 [책읽는부모] [천일의 눈맞춤] 천 일을 아직 못채웠다면 지금부터라도... [1] 루가맘 2016-04-27 4427
2869 [자유글] (8기 책읽는 부모 이벤트 응모) 4월 꽃놀이는 동네에서. imagefile kulash 2016-04-27 3304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