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네 북클럽이 있습니다.

아직 한번도 참석한 적은 없지만, 언제든지 참석할 수 있을거라는 가능성을 열어 두고

매월 선정된 도서 정보를 공유 받고 있습니다.

 

제목도 희한한 건지 감자껍질파이 북클럽

정말 정말 재미있다는 강추에 빌려 보게 되었습니다.

 건지.jpg


2
차대전 당시 건지섬에서 결성된 북클럽이 있는데,

그 이름이 감자껍질파이 북클럽입니다.

 

책을 펴고 처음 몇 페이지 동안은 오가는 편지만 나오는데

(끝까지 편지만 오가는 서간체 소설입니다.)

뭐가 뭔지 어리둥절하면서 뭐가 재미있다는 거지? 추천 해 준 사람과 나의 취향이 다른가?

의심도 잠깐.

 

정말 너무 너무 재미있어서 정신 없이 읽었습니다.

이렇게 재미있는 책은 정말 오래간만이었거든요.

후다닥 정신 없이 읽고 나니

보기 좋고 맛도 좋은 근사한 요리를 너무 허겁지겁 먹어 치운 느낌이랄까?

천천히 음미 해 가며 다시 읽고 싶었습니다.

같은 책을 2번 연달아 읽기는 처음이었습니다.

 

이 책에는 2차대전 당시 독일군에게 점령당했던 건지섬 사람들의 이야기가 있습니다.

독일군이 얼마나 잔인했는지도 있지만, 따뜻한 인간이기도 했다는 등

다양한 관점의 전쟁이야기가 있습니다.

, 엘리자베스라는 용기와 사랑이 넘치는 여자가 있고,

이 모든 이야기의 끌어 모아 책을 쓰는 줄리엣이라는 작가도 있고,

사랑과 우정 그리고 따뜻한 인간애가 있습니다.

 

제가 강추 받았던 것 보다 더 강추 합니다.

 

 

강모씨.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2847 [자유글] 민심이 무섭네요... 개표 결과 보고 깜짝이야.. [1] 양선아 2016-04-14 3975
2846 [자유글] 코끼리 우유는 왜 없어요?? [3] 윤영희 2016-04-07 4408
2845 [자유글] 5일간의 독박육아 imagefile [6] 윤기혁 2016-04-05 5065
2844 [건강] [베이비트리 콕콕 짚어줘요] ⑮ 봄철, 우리 아이 면역력 높이기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6-04-04 29522
2843 [책읽는부모] [천 일의 눈맞춤] 단유에 대한 미안함을 덜어내다 imagefile [1] 강모씨 2016-04-04 6090
2842 [가족] “왜 그리 안보에 민감해요?” “전쟁의 무서움을 아느냐?” image 베이비트리 2016-04-04 3500
2841 [자유글] 깜짝 놀란 캬라멜 팝콘! [5] 윤영희 2016-03-31 4886
2840 [살림] 우리집을 카페나 호텔처럼…어렵지 않아요 image 베이비트리 2016-03-31 3215
2839 [요리] 제철 바지락으로 집밥의 품격을 더하다 image 베이비트리 2016-03-30 3605
2838 [책읽는부모] 천일의 눈맞춤이 준 뜻밖의 선물 imagefile [6] 난엄마다 2016-03-30 5219
2837 [책읽는부모] [끝내는 엄마vs 끝내주는 엄마] 나에게 쓰는 사치 [2] 난엄마다 2016-03-30 4221
2836 [요리] 카라멜 팝콘 도전했지만... imagefile [5] yahori 2016-03-29 5059
2835 [자유글] 도전! 리꼬따 치즈~ imagefile [5] 강모씨 2016-03-28 4034
2834 [자유글] 아빠의 육아휴직 - 아직은 소수자의 삶이다. [12] 윤기혁 2016-03-26 3473
2833 [책읽는부모] 천 일의 눈맞춤 imagefile [3] 자두보보 2016-03-25 4063
2832 [자유글] 어쩌다 음악 [1] 양선아 2016-03-24 3660
2831 [책읽는부모] {천일의 눈맞춤}을 읽고 imagefile [1] puumm 2016-03-23 5135
2830 [책읽는부모] [끝내는 엄마 vs. 끝내주는 엄마] 서평과 일상 imagefile [2] 푸르메 2016-03-22 4265
2829 [가족] 남편과 태후를 같이 보면 안되는 이유 [5] 푸르메 2016-03-19 4355
» [책읽는부모] [건지 감자껍질파이 북클럽] 연달아 2번 읽기는 처음 imagefile [4] 강모씨 2016-03-18 39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