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지, 동지, 동지축제

나들이 조회수 11863 추천수 0 2011.12.20 17:40:34


동지(冬至, 밤이 가장 길고 낮이 가장 짧은 날)


어린이집에서 겨울내내 몸과 마음을 튼튼하게 하고자 

동지축제를 한다고 해서 가보았어요. 

자주 찾아뵙지도 못해 늘 미안했는데... 되려 고마운 시간을 보내고 왔습니다.


사진 006.jpg 

어린이집 들어갔더니 곳곳에서 팥죽 새알심을 만들고 계셨어요. 

딸아이 어린이집은 지역생협을 통해 친환경 급식을 하고 있습니다. 

주방 선생님께서 늘 고생하고 계시는데요,

딸아이는 저희집이나 할머니집보다 어린이집 밥이 최고!라고 합니다.
그리고 먹고나선 주방샘께 늘 엄지손가락을 세워보인다고 하더라고요. --;  


사진 008.jpg

엄마아빠들이 아이들과 함께 등불을 만들고 있어요. (온 등불 환하게 비추면 이거리 저거리로  ♪♬~)

아이들이 그린 습식수채화에 기름 덧칠을 한 뒤 

그 종이로 등불을 만들어요. 알록달록 종이가 두꺼워 제법 어렵습니다. ㅠㅠ

1번의 실패 끝에 얼퉁불퉁, 겨우 성공했어요. 


사진 009.jpg

어린이용 제기와 솔방울 리스를 만들어요. 

제기에는 고무줄을 달아 쉽게 찰 수 있도록 하고요, 

리스는 생각보다 쉬워서 금새 따라할 수 있었어요. 

아파트 현관문에 달아뒀는데 실제로 보면 참 이쁘답니다. 


사진 004.jpg

딸아이가 수놓은 바느질입니다.

자세히 보니 하트, 리본, 눈사람이 있어요. 

언제쯤 핑크, 하트, 리본, 반짝이에서 벗어날 수 있을까요. --; 


사진 001.jpg

한해동안 그린 그림을 묶어서 전시해 뒀어요.

아이들이 그림을 너무 많이 그려서 부모님들께 ‘이면지 수급’을 요청하셨더래지요. 

딸아이 그림도 제법 두둑합니다. 

실은 집에는 저 묶음의 2~3배가 있다는. 


사진 003.jpg

오른쪽이 딸아이가 만든 인형입니다.

어린이집 곳곳엔 샘들이 만든 크고 작은 인형(발도르프)들이 많은데요, 

대부분 눈코입이 없어요. 첨에 좀 무섭더라고요.  

근데 3년째 보니까 이젠 깜찍해요. 정도 가고요. 


사진 017.jpg

샘들이 직접 선보인 인형극입니다. 

원장샘이 극을 하시고, 풀잎반샘이 글을 읽고 있습니다. 

극을 하면서 등불에 직접 불을 밝히는 모습이 어찌나 감동적인지

가슴이 콩콩 뛰었습니다.
눈물도 글썽했고요.  


우리 아이들의 몸과 마음을 

이토록 빛나게 해주는 곳이 또 어디있을까 싶었습니다. 

설, 추석, 단오, 동지 등 절기 때마다 세시풍속을 즐기는 

어린이집과 샘들께 감사한 마음이 가득한 날입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2848 [나들이] [공유]아이랑 놀러갈 만한 곳 imagefile [1] 양선아 2014-05-13 11864
» [나들이] 동지, 동지, 동지축제 imagefile [6] guk8415 2011-12-20 11863
2846 [자유글] 자녀의 충치, 치료보다 예방이 중요! imagefile 김미영 2010-06-30 11862
2845 [다이어트 36화] 드디어 66사이즈! 질렀다 imagefile 김미영 2010-07-08 11850
2844 "건선 환자들 삶의 질 낮아" babytree 2011-01-11 11831
2843 쿡쿡 쑤시는 뼈마디…"근육 힘 키우세요" imagefile babytree 2010-11-30 11811
2842 슈퍼박테리아와 ‘더불어 사는 법’ imagefile babytree 2010-09-28 11806
2841 [자유글] ‘가사·육아 서비스요금’ 가파른 상승 imagefile babytree 2010-12-06 11776
2840 [다이어트2-11화] 주말 잘 보내셨어요? 김미영 2010-08-23 11764
2839 고기없는 월요일에서 아토피 무료 강좌 imagefile 양선아 2010-06-18 11764
2838 자연건강법 교육 프로그램 신청하세요~ babytree 2010-06-01 11762
2837 [자유글] “물만 마셔도 살찌세요? ‘습담’증상입니다” imagefile 양선아 2010-06-15 11751
2836 킁킁킁~ 엄마, 코 좀 뚫어주세요 imagefile 김미영 2010-11-30 11680
2835 [자유글] 남편과 함께하는 숲속 자연태교에 임신부 부부를 초대합니다! minkim613 2010-08-16 11667
2834 [자유글] 아이에게 잘 안되는 것조차 인정하라 - 서천석 imagefile [2] anna8078 2014-05-29 11649
2833 [직장맘] 오늘의 미션은 고추심기 imagefile [7] yahori 2013-05-24 11634
2832 [선배맘에게물어봐] 어린이집 선생님 간식 선물 [4] 푸르메 2014-08-19 11623
2831 [책읽는부모] 당신을 '책 읽는 부모'로 모십니다 imagefile [23] 베이비트리 2014-04-02 11595
2830 [다이어트 2-4화] 강력한 경쟁자 등장? 김미영 2010-08-12 11594
2829 [다이어트 3화] 6월2일 쉬는 날이 쥐약 imagefile 김미영 2010-06-03 11588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