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가 유치원에 가기 싫다고 억지를 부리거나, 말하기에 앞서 울음부터 터뜨린다면? 엄마들 대부분 ‘다 그러려니…’ 하고 대수롭지 않게 여기기 십상이다. 이는 어른만큼 아이들의 감정을 존중하고 인정하지 않았던 오랜 인습의 산물이라고 할 수 있다. 과거에는 부모가 아이에게 혼을 내거나 매를 들어도 ‘길을 잘 들여서’ 예의 바르f415dd6b7d63286cbdf837997aa7cda1.게 키우고, 아이는 부모에게 순종하는 것이 최고의 교육이자 미덕이었다. 정말 그럴까?

<아이 마음속으로>(이자벨 필리오자 지음, 청어람미디어 펴냄)에서는 아이들도 엄연한 하나의 인격체다. 따라서 아이들이 울음을 터뜨리거나 떼를 쓰는 것은 감정 표현의 한 수단이므로 이를 무시하거나 억제하는 것은 해롭다. 왜냐하면 사람들은 타고난 결점이 아니라 타인에 대한 두려움과 고통, 억눌린 분노 때문에 자신을 그대로 드러내지 못하고 타인과 올바른 관계를 맺지 못하는 경향이 있기 때문이다.

그렇다면 부모는 어떻게 아이를 대해야 할까. 심리치료사이자 두 아이의 엄마인 지은이는 “부모가 아무리 잘해도 아이는 부모에게 불만을 품게 마련이고, 이 과정은 아이들에게 필요한 것”이라며 “무엇보다 아이가 긴장을 해소하고 감정을 풀어낼 수 있도록 아이에게 귀를 기울이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한다. 아이가 울면서 하는 이야기뿐 아니라 행동이나 태도, 또는 말썽 부리기를 통해 하는 이야기, 마음가짐과 숨결 하나하나에도 그 이유가 있다는 것이다. 따라서 엄마는 마음을 열어 아이가 언제나 자신의 감정을 표현할 수 있도록 해줘야 한다. “화가 많이 났구나!” “그렇게 슬프니?” “겁이 났어?” 같은 감정을 말로 표현해 주거나 감정이 완전히 풀어질 때까지 기다려준 뒤 대화를 나누는 것도 한 방법이다.

만약 이 방법도 쉽지 않다면 다음의 일곱 가지 질문을 기억하자. △아이가 무슨 일을 겪었을까? △아이가 뭐라고 하는 거지? △아이에게 어떻게 말해야 할까? △내가 왜 이렇게 말하는 거지? △나 편하자고 아이를 막는 것은 아닐까? △나에게 가장 소중한 것은 무엇일까? △내가 바라는 것은 무엇일까? 지은이는 아이의 속마음을 여는 이런 질문에 부모 스스로 답하다 보면, “자녀의 편에서 좀더 깊이 아이의 말과 행동을 이해할 수 있게 된다”며 “아이 역시 자신의 감정을 정확히 밝히고, 긍정적으로 이용할 수 있는 방법을 배울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될 것”이라고 말한다.

김미영 기자 kimmy@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16 [자유글] 할로윈을 할로윈이라 부를 수 없다니.... [4] 푸르메 2017-11-24 1672
15 [자유글] 아침부터 습한게 느껴지네요. bupaman 2017-06-27 1643
14 [자유글] 시설에서 홀로 크는 아이들의 목소리 imagefile [2] 정은주 2018-03-25 1642
13 [자유글] [시쓰는엄마] 경계에 서서 [2] 난엄마다 2017-06-12 1632
12 [자유글] 꽃구경 하셨어요?^^ imagefile [2] 아침 2018-04-13 1611
11 [자유글] 네가 이거 갖고 놀 나이니? 그 나이는 누가 정하나요~ imagefile [6] 아침 2018-01-16 1601
10 [자유글] 아기에서 어린이로... [2] 아침 2017-11-28 1584
9 [자유글] [21개월 여아 어머님 중 언어습득 연구 참여자를 구합니다] dummee 2017-11-18 1554
8 [자유글] 길고긴 겨울방학 시작했어요..^^; imagefile 아침 2017-12-21 1520
7 [자유글] 2018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인디고 에디터 스쿨> 1기를 모집합니다! imagefile indigo2828 2018-03-30 1470
6 [자유글] 엄마표 놀이 이렇게 해봐요^^ imagefile hyochi88 2017-11-06 1462
5 [자유글] 요즘 육아는 장비빨? AI스피커 사려고 해요 ㅋㅋ hyochi88 2018-01-08 1458
4 [자유글] 잊을만 하면 느끼게 되는 건강의 중요성 아침 2018-03-21 1434
3 [자유글] 미세먼지 예보에 우울하네요 imagefile [2] 아침 2018-01-20 1401
2 [자유글] 봄비...그리고 세월호참사 4주기 image 푸르메 2018-03-08 1375
1 [자유글] 자일리톨로 강제 장 청소... 아침 2018-04-16 1286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