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7살 6살 두딸을 키우고 있는 엄마입니다.

친정도 시댁도 모두 멀리 있어서 혼자서 아이들을 키우다보니 여러가지로 힘든점들이 많았습니다.

아이를 돌보느라 몸도 힘들었지만, 그 힘든 마음을 어디에 풀곳이 없어 더 힘들더군요.

그래서 아이들이 자거나 시간이 나면 언니와 동생, 친구들과 짧은 전화통화를 했습니다.

좀처럼 의사소통이 되지 않는 어린아이들과 있다보면 성인들과의 이성적인 대화가 큰 활력소가 되더군요.

그리고 아이들에게 속상한 마음을 이야기하다가도 어느새 통화끝자락에 이르면 그래도 애들이 예쁘다는 이야기로 마무리가 되어 다시 또 육아에 힘을 쏟을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무엇보다 가장 큰 힘이 되었던 것은 밤에 돌아온 남편과의 대화였어요.

하루종일 힘들었던 일도 털어놓고, 아이들이 한 예쁜 모습들도 전해주다보면 어느새 아~ 내가 행복한 하루를 보냈구나. 라는 기분이 들더라구요.

뭐니뭐니해도 수다가 스트레스해소엔 최고라고 생각해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116 [자유글] 고구마 [6] 난엄마다 2017-04-03 2541
115 [자유글] 노래 한 곡 들을까요? [1] wonibros 2016-12-21 2540
114 [자유글] 유치원 첫 등원 풍경....^^ imagefile [2] 아침 2018-03-08 2535
113 [자유글] [엄마와 글쓰기] 절로 싹트는 마음 [4] 살구 2017-04-26 2535
112 [자유글] 1학년 학부모 총회 이후... imagefile [4] 푸르메 2017-03-27 2531
111 [자유글] "Doing Democracy" 2017 인디고 다이어리와 캘린더 출시하였습니다! imagefile indigo2828 2016-12-10 2531
110 [자유글] "지혜"가 우선입니다. imagefile busyliteo 2016-10-09 2521
109 [자유글] 아이들과 마주이야기 [10] 푸르메 2017-04-24 2519
108 [자유글] 예민한피부 촉촉한 쿠션 추천해주세요!! bupaman 2017-03-16 2518
107 [자유글] 역사의 현장에서 희망을 느끼고 오다 imagefile 양선아 2016-11-13 2510
106 [자유글] 마주이야기 2 [1] 푸르메 2017-05-15 2498
105 [자유글] 8세남아 개똥이의 부수입. imagefile [4] 강모씨 2017-07-19 2491
104 [자유글] 달팽이크림을 선물받았네요 ㅎ [1] gnsl3562 2016-11-15 2485
103 [자유글] [혁신교육의 방향을 묻는다 - 민주학교] 답답해하는 아이를 위해 무엇을 해야하나? [2] 난엄마다 2017-03-13 2477
102 [자유글] 비가 많이오네요.. gnsl3562 2016-11-07 2464
101 [자유글] [엄마와 글쓰기] 내가 나로 살 수 있도록 imagefile [5] 시에나 2017-06-23 2459
100 [자유글] 무현, 두 도시의 이야기 푸르메 2016-11-15 2459
99 [자유글] 엄마의 스트레스 해소법 imagefile [6] 아침 2017-10-24 2443
98 [자유글] [시쓰는엄마] 5월 어느 날 [1] 난엄마다 2017-05-14 2441
97 [자유글] [엄마와 글쓰기] 선거를 앞두고 image [2] 케이티 2017-05-04 2439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