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임진다는 기사가 포털 1면에 떴네요.

학교에서 당연히 책임지고 가르쳐야할 한글교육.
집에서 한글 떼고, 1학년부터 받아쓰기며 알림장 쓰기를 당연하게 여긴다고 해서...

첫째랑 요즘 하루 5분씩 글쓰기 연습중이에요.
읽기는 스스로 하던데
글자를 그리는 수준이라 순서 무시하고 받침부터 그려서...한글 쓰는 순서 연습하고 있거든요. 이제 ㄷ, ㄹ 쓰는데 갈 길이 멉니다.
5분 이상은 힘들다고 마냥 놀고 싶어해요.
집중력은 있어서 한가지로 노는 거는 잘 하지만, 제가 학습은 전혀 안시켜왔기에....

반가운 뉴스이긴 한데, 과연 학교 현장에서 한글교육 잘 시행될까 싶어요.

이미 많은 아이들은 선행했을텐데...

제발 아이들이 배움의 기쁨을 알아가는 공교육이 되었으면 좋겠네요.

 

집앞에 일반초등학교에서는 1학년 되자마자 한글 쓸 수 있어야 한다고 들어서,

요즘은 대안학교도 고민해보고 있어요. 부모가 학부모 참여 등등으로 힘들까봐 결정에서 제껴놨다가, 막상 아이가 입학할 때 되니 슬슬 걱정이 되네요.

얼마전에 대안학교 설명회를 다녀왔는데, 아이에게 초등 6년 더 놀게 하는게 좋을까 싶기도 합니다. 그 학교에서는 사교육 지양한다고 해서, 아이에게 음악교육 만큼은 일찍하는게 좋다고 들어서 피아노나 악기 공부를 시키고 싶었는데, 이 부분 때문에 조금 고민됩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156 [자유글] [시쓰는엄마] 청춘 - 꽃구경? 가까이 하기엔 너무나 멀었던 그날들 난엄마다 2016-04-26 2888
155 [자유글] 문학, 너마저.. [4] 윤영희 2015-06-23 2884
154 [자유글] 선거가 끝나고 imagefile [2] 푸르메 2014-06-10 2882
153 [자유글] 김광석 노래 계속 듣고 있네요~ [1] 양선아 2016-01-24 2878
152 [자유글] 연세대 사학과 교수들 한국사 국정 교과서 제작 참여 안하겠다고 하네요 양선아 2015-10-14 2871
151 [자유글] 독일 아빠와 캐나다 아빠의 자립심 육아 노하우 [1] jjang84 2015-05-20 2870
150 [자유글] 오래된 미래 저자 강연회 6/12 오후2-4시 [1] 푸르메 2014-06-10 2869
149 [자유글] 촛불. [2] 꽃보다 에미 2016-11-29 2865
148 [자유글] 민감성두피;; [1] gnsl3562 2016-12-20 2856
147 [자유글] 가을 놀이 ^^ imagefile [4] 아침 2017-11-12 2851
146 [자유글] 마주이야기 3 [4] 푸르메 2017-08-29 2847
» [자유글] 내년부터 초등학생 한글교육은 학교에서 [3] 푸르메 2016-08-01 2842
144 [자유글] 드림 문화 [6] 숲을거닐다 2015-08-31 2840
143 [자유글] 엄마가 먼저 imagefile [4] 아침 2017-09-19 2837
142 [자유글] 언니들의 캐리어엔 아린 삶이 실려 있다 image 베이비트리 2016-10-14 2816
141 [자유글] 엄마가 노키즈존을 만났을 때 [1] 베이비트리 2017-08-28 2814
140 [자유글] 끔찍한 사건 사고를 보며 양선아 2014-08-05 2792
139 [자유글] 신경숙님이 표절이라네요.. [1] 하륜하준이네 2015-06-17 2791
138 [자유글] 정치하는 엄마들이 스토리펀딩을 하네요~ 양선아 2017-08-31 2781
137 [자유글] 그냥 두서 없이 주절주절 숲을거닐다 2014-07-31 2772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