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어트를 시작하고 나서, 체중이 늘어난 적은 지금껏 단 한번도 없었다. 단 100g이라도 체중이 줄었거나 그것도 아니면 오랜 기간 정체기가 지속되었을 뿐이었다. 심지어 일주일 동안의 휴가 기간에도, 그렇게 먹고 마시고 운동도 안했음에도 체중이 증가하지 않아서 꽤나 놀라했던 기억이 있다.

그런데, 요즘 체중이 늘었다. 지난 주말까지 몸무게는 63.4kg까지 찍었다. 1차 다이어트 때처럼 급격한 체중감량은 없었지만, 운동을 하면서 건강하게 체중을 조금씩 줄이겠다고 마음을 먹었기에 조급해하지 않고 차근차근 체중이 줄고 있다며 나름 만족해 했었다.

그런데, 문제는 지난 월요일 밤. 헬스클럽에서 체중을 재었더니 65.3kg으로 늘어 있었다. 거의 2kg이 늘어나 있었다. 어제 밤에는 더 심해서 65.8kg까지 늘어 있었다. 허걱~

주말에 에버랜드·캐리비안베이에서 조금 먹긴 했으나, 그만큼 돌아다니며 활동했기에 괜찮을 거라고 방심한 게 화근이었다. 또한 월, 화요일 점심과 저녁에도 방심하고 음식을 먹었다는 생각이 들었다.

줄넘기를 1500번으로 늘린 것도, 유산소 운동 시간을 늘린 것도 이 때문이다. 체중이 늘어나니 스트레스가 말이 아니다. 짜증이 절로 난다. 다이어트 하는 사람에게 ‘체중 증가’만큼 막대한 스트레스도 없는 것 같다.

이번주말까지 63.4kg으로 줄이는 게 목표다. 아자아자 화이팅~~

<8월31일 식사>

아침 : 생식, 두유

점심 : 삼계탕

간식 : 아이스아메리카노 1잔, 녹차 1잔

저녁 : 볶음밤 1/3공기(아이들이 남긴 것)

<8월31일 운동>

자전거타기 30분, 러닝머신 30분, 줄넘기 1500번, 근력운동 10분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87 [다이어트2-33화] 평생 살 안찌게 먹는 법? 김미영 2010-09-29 10073
86 [다이어트2-32화] 2차 번개 언제 칠까요 imagefile 김미영 2010-09-28 8758
85 [다이어트2-31화] 다시 일상이구나... 김미영 2010-09-27 12674
84 [다이어트2-30화] 이제 다시 시작이다 김미영 2010-09-24 7591
83 [다이어트2-29화] 추석 명절 잘 보내세요~ 김미영 2010-09-20 8581
82 [다이어트2-28화] 헬스클럽 재등록했어요 김미영 2010-09-17 9317
81 [다이어트2-27화] 63빌딩 뷔페에 갔어요. 김미영 2010-09-16 9384
80 [다이어트2-25화] 분발하자 김미영 2010-09-13 8041
79 [다이어트2-24화] 다이어트 실패한 한 주 김미영 2010-09-13 7835
78 [다이어트2-23화] 삼겹살의 유혹을 뿌리치다 김미영 2010-09-09 8187
77 [다이어트2-22화] 오랫만의 출장, 그럼에도... 김미영 2010-09-08 8264
76 [다이어트2-21화] 1주일 전 체중 회복! 김미영 2010-09-07 8642
75 [다이어트2-20화] 중간점검: 얼마나 빠지셨어요? 김미영 2010-09-06 7769
74 다이어트, 극한요법 imagefile kinni99 2010-09-05 9570
73 [다이어트2-19화] 줄넘기 잘하시네요? 김미영 2010-09-03 8299
» [다이어트2-17화] 늘어난 체중의 압박 김미영 2010-09-01 9979
71 [다이어트2-16화] 당분간 줄넘기 금물? 김미영 2010-08-31 9075
70 [다이어트2-15화] 가족과의 주말여행, 다이어트 실패! 김미영 2010-08-30 7756
69 [다이어트2-14화] 먹는 것을 늘리는 중? 김미영 2010-08-27 92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