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sc] 나만의 화장팁

나는 목욕탕에서 화장을 한다. 혼자 살기 때문에 따로 화장대를 안방에 둘 필요가 없다. 파우더룸이 없으니 변기 위에 화장품을 둔다. 스펀지니 솔을 자주 씻을 수 있어 편하기도 하다. 그런데 요즘같이 더울 땐 최악이다. 습기찬 목욕탕에 있다 보면 비지땀이 줄줄 흐르는데, 속수무책이다.

평소 간단한 화장을 하는 편이라 스킨으로 얼굴을 닦아내고 에센스만으로 기초화장을 끝낸다. 그런데 땀 때문에 이마저도 먹지 않고 토해내기 일쑤다. 여름 화장은 자외선차단제를 바른 뒤에 팩트만 펴 발라도 된다는 이야기를 패션지에서 읽었다. 나도 따라 해봤다. 웬걸! 기초제품은 땀과 함께 삐질삐질 빠져나오고, 팩트는 좀체 먹지 않고…. 아파트 엘리베이터 거울을 보니 이미 화장은 다 얼룩져 있었다. 화장을 손수건으로 다 닦아내고 버스에서 쿠션파운데이션을 두들기는 대공사를 감행해야만 했다.

그 뒤 나는 아무리 땀이 나도 기초화장을 피부가 완전히 먹을 때까지 기다리는 방법을 쓴다. 환풍기가 없는 목욕탕 입구에 선풍기를 틀어놓고 습기를 날린다. 스킨과 에센스를 피부에 발라놓곤 스며들 때까지 기다린다. 눈가, 관자놀이, 뺨, 목 같은 부분을 지압하고 피아노 치듯 피부를 눌러가며 정성껏 넣어준다.(정말 들어가는지는 모른다. 확실히 빨리는 마른다.) 그다음 자외선차단제를 바르고 아예 옷을 갈아입는다. 색깔이 없기 때문에 옷에 화장품이 묻어도 별문제가 없다. 이때쯤이면 차단제도 피부에 딱 달라붙어 있다. 그다음 파운데이션을 바르고 색조화장에 들어가는 것이다. 모든 일이 그렇듯, 화장에도 시간이 필요하고, 시간은 멈추는 법이 없다. 날이 선선해진다. 이런 번거로움도 줄어들 것이다. 가을아, 와라! 

                                                                                      (이지연 서울 강남구 대치동)


--------------------------------------------------------------------------

창의적이고 기발한 ‘나만의 화장 팁’ 원고 (200자 원고지 3장)를 보내주세요. 선정된 독자에게는 

‘로레알파리 유스코드 세트’(14만원 상당)를 드립니다.

보내실 곳·문의: frog@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108 [자유글] 아침부터 삼겹살 구웠습니다 ㅎ [1] bupaman 2017-03-21 3128
107 [책읽는부모] 희망의 불꽃을 읽고... orazoo 2014-07-29 3124
106 [자유글] 사물 인터넷 체험 -디지털 스마트 체중계 양선아 2016-06-09 3121
105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빵점에도 다 이유가 있다. imagefile [2] 아침 2018-02-28 3117
104 [자유글] 기다리고 기다리던 진정한 여름. 신나는 물놀이터 ^^ imagefile 아침 2018-07-28 3115
103 [선배맘에게물어봐] 직장맘 아이(초2)에게 폴더 핸드폰 필요할까요? [7] 푸르메 2018-02-23 3114
102 [자유글] 추석 얼마 안남아 그런지.. 월요병 심하네요 ㅠ qowp32 2017-09-25 3098
» [나만의 화장팁] 화장도 기다림의 미학 베이비트리 2014-03-24 3095
100 [자유글] 엄마는 페미니스트 imagefile [2] 푸르메 2018-03-20 3088
99 [자유글] 피부가 간지럽다ㅠㅠ gnsl3562 2017-03-09 3084
98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12기] 누구일까? 동물친구 imagefile [3] 아침 2017-12-11 3081
97 [자유글] 아기에서 어린이로... [2] 아침 2017-11-28 3080
96 [자유글] 할로윈을 할로윈이라 부를 수 없다니.... [4] 푸르메 2017-11-24 3080
95 [건강] 가족 여름휴가는 건강단식캠프로오세요-[수수팥떡가족사랑연대] image okemos 2017-07-17 3080
94 [책읽는부모] '새로운 세대를 위한 민주주의 시리즈' 총 3권 출간! imagemovie indigo2828 2017-04-29 3079
93 [건강] 여름맞이 미리 준비하는 건강강좌 안내드려요~~ file kkebi33 2017-05-29 3070
92 [건강] *입춘대길 건양다경 (立春大吉 建陽多慶)* file kkebi33 2017-02-06 3066
91 [책읽는부모] <이상한 정상가족> 당신도 맞고 자랐나? imagefile 강모씨 2018-01-21 3059
90 [자유글] 네가 이거 갖고 놀 나이니? 그 나이는 누가 정하나요~ imagefile [6] 아침 2018-01-16 3058
89 [책읽는부모] 애들아~ 여행가자!! [여행육아의 힘을 읽고] 자두보보 2016-08-24 3053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