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육아의 힘

서효봉 지음

 

 

“사랑하는 아이를 위해 시간을 내세요. 아이와 손잡고 여행을 떠나세요.” (10쪽)

시간을 내어 아이들과 놀아주는 것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아빠 덕분에 우리 가족은 종종 여행을 한다. 다섯 살, 세 살 아이들과 함께 하는 여행은 간단한 나들이인 경우가 많다.

 

 

토요일인 오늘은 차로 40분 정도 거리에 있는 저수지를 다녀왔다. 큰 아이가 이번 주말에는 숲 속에서 도시락을 먹고 싶다고 했기에 결정된 장소이다. 아이들이 놀만한 낮은 물가와 나무그늘을 예상하고 점심 도시락을 싸서 출발했다. 하지만 도착한 장소는 땡볕에 마땅한 나무 그늘이나 물가가 없었다. 난감 하던 차에 지붕이 있는 정자가 보였고 우리 가족은 그곳에 짐을 내려놓았다. 어린아이는 어디를 가느냐보다 무엇을 하느냐가 더 중요하다고 저자는 말한다. 두 아이와 여행을 하며 나 역시 같은 생각을 갖게 되었다. 오늘도 정자 위에서 두어 시간을 춤추고 뛰어노는 두 아이들이다. 엄마와 아빠, 자연경관, 도시락만 있으면 어느 곳이든 최고의 여행지가 된다.

 

 

다섯 살 큰 아이는 외출을 할 때 꼭 가방을 챙긴다. 가방 안에는 장난감이 주로 들어있는데, 동생을 위한 장난감도 챙긴다. 오늘은 반지를 챙겼다. 엄마가 가방을 준비하기 위해서 서랍에서 동생 팬티 두 장과 큰 아이의 것 한 장을 가지고 오라고 했다. 아이는 계속 입밖으로 되내이며 기억하면서 심부름을 완수했다. 평소에는 왜 자기만 심부름을 시키느냐고 하루 한번만 시키라던 아이는 여행을 위한 심부름은 기꺼이 해 주었다. 이 책을 읽으며 오늘의 여행 과정을 떠올려보니, 아이는 이미 여행 준비를 함께 할 수 있다고 신호를 보내고 있었다. 앞으로는 준비과정에 하나씩 아이를 참여시켜야겠다.

 

 

저자는 여행은 안전교육을 하기에 가장 좋은 기회라고 한다. 안전교육을 정기적인 안목으로 하나씩 꾸준히 실천해 나가는 행동이 필요하다고 한다. 여행을 하며 안전교육까지는 생각하지 못했는데 아주 좋은 방법이라는 생각이 든다. 이 책을 읽으면서 여행의 방법 뿐 아니라 의미에 대해서도 다시금 생각하게 되었다. 여행을 통한 경험의 축적은 새로운 인식을 가져다 준다. 여행은 체험과 생각하는 시간을 갖게 해준다. 저자는 여행을 통해 아이에게 전해주고 싶은 교육철학을 부모가 가지고 있어야한다고 말한다. 교육철학? 나는 어떤 교육철학으로 아이와 여행을 해야 하는가 고민했다. 그 답을 이 책 덕분에 알게 된 노래에서 찾았다. 양희은의 <엄마가 딸에게>라는 노래이다. 책에 적혀 있지 않은 가사 중 ‘너의 삶을 살아라’ 라는 부분에서 큰 울림을 받았다. 여행을 통해 너의 삶을 사는 방식을 깨닫게 해주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 저자가 소개한 니체의 가장 높은 단계의 사람은 내면적으로 배운 것을 남김없이 발휘해서 살아가는 행동가이다. 여행을 통해 삶을 배우고, 그래서 결국 행복해지는 것. 그것이 여행을 통해 아이들에게 알게 해주고 싶은 여행의 철학이다.

 

 

이 책은 여행에 대해 교육의 관점에서 생각해보는 기회를 주었다. 어린 아이들이 세상을 만나고 사람들을 만나는 것부터가 여행이며 아이들이 커감에 따라 여행의 수준도 달라져야 한다. 여행에도 수준별 단게가 있고, 준비와 결과의 기록까지 ‘공부’할 것이 있다는 걸 알게 해준다. 몸으로 배우는 공부, 즐겁게 하는 공부 그것이 여행이라고 말한다. 이 책은 아이들이 좀 더 컸을 때 다시 꺼내어 보고 싶은 책이다. 아이들과 여행을 어떻게 할 것인지 좋은 생각거리들을 던져주는 고마운 책이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148 [건강] 2018‘ 시원한 여름준비는 지금부터! imagefile kkebi33 2018-05-28 3332
147 [자유글] 금요일이 제일 좋네요~ㅎ [1] bupaman 2017-06-09 3331
146 [건강] 알러지로 고생하는 아이를위해'굿바이아토피교실'11/12토욜강좌접수중~ image okemos9077 2016-10-27 3329
145 [자유글] 현재 모유수유를 하고 있거나 중단한 어머니들을 찾고 있습니다~ zzz0621 2017-08-10 3328
144 [나만의 화장팁1] 오리고 붙이고 그리고 베이비트리 2014-03-13 3320
143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응모]초등학교 책읽어 주기 봉사를 기억하며 4월에 기억될 책<검은강아지>를 추천합니다. imagefile [6] aelee76 2018-04-09 3316
» [책읽는부모] <여행육아의 힘> 사랑하는 아이를 위해서 시간을 내세요. kulash 2016-08-21 3312
141 [선배맘에게물어봐] 미의 계절 늦여름! 여성들을 위한 어플 best6 모음집 heal132 2016-06-09 3313
140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12기] 딩동거미 imagefile 아침 2017-11-28 3311
139 [선배맘에게물어봐] 초1 숙제 어디까지 봐줘요? imagefile [5] 푸르메 2017-11-28 3310
138 [책읽는부모] [라틴어수업]을 읽고 [2] 푸르메 2018-03-30 3306
137 [자유글] 금요일아 얼른되라~ [1] bupaman 2017-06-08 3306
136 [요리] 춘장을 볶아볶아 짜장 만들기~^^ imagefile 아침 2017-11-22 3297
135 [자유글] 끝나지 않을 것 같던 폭염이 물러가고 있나봐요. 풀벌레 소리가 듣기 좋아요 ^^ imagefile [6] 아침 2018-08-10 3293
134 [건강] 희망의 새봄, 내 몸살림의 시작을~~ kkebi33 2017-03-22 3288
133 [자유글] 아직 수욜.. qowp32 2017-09-27 3286
132 [가족] 책읽는 부모 10기 신청~도전합니다 bagaji8668 2017-01-31 3282
131 [자유글] 예민한피부 촉촉한 쿠션 추천해주세요!! bupaman 2017-03-16 3280
130 [책읽는부모] 동심의 세계로의 여행 - 오빤, 닭머리다! 꿀마미 2016-05-31 3279
129 [자유글] [시쓰는엄마]수많은 넋을 기리며 [2] 난엄마다 2017-06-11 3267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