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핫핫! 너무도 뜨거웠던 올 여름!

저희 가족만의 무더위 극복 비법입니다.

 

첫번째, 뭐니뭐니해도 물놀이

여름하면 물놀이지요~ 온 가족 물놀이로 더위 타파!

보기만 해도 시~원한 바닷가였으면 더 좋았겠지만 짧은 휴가 일정으로

집에서 가까운 워터파크에서의 시원한 하루.

아이도 어른도 물놀이로 하나가 되었네요

 

 두번째, 아이스크림으로 시원하게

달콤한 아이스크림으로 시원하고 달달하게 더위를 이겨냈습니다.

엄마 한입, 아이 한입 야금야금 먹으며 우리 사랑도 더 달달하게..^^

     

세번째, 꿀낮잠

강렬한 오후 햇빛 속에서 신나게 놀다 시원한 에어컨이 켜진 마루에서

솔솔 잠드는 것 또한 여름을 이겨내는 비결 중 하나지요~

호랑이가 잡아가도 모른다는 꿀낮잠..ㅎ

 

 

입추도 처서도 막지 못했던 올 여름 더위!

하지만 이제 한달 남짓도 남지 않은 이 여름이

어느때 보다 더 강렬했기에 기억에 남고 더 아쉬운가 봅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194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응모]초등학교 책읽어 주기 봉사를 기억하며 4월에 기억될 책<검은강아지>를 추천합니다. imagefile [6] aelee76 2018-04-09 3850
193 [자유글] 후기보고 책샀어요. [2] illuon 2014-10-29 3849
192 [자유글] 당신께 [4] 농부우경 2014-07-05 3848
191 [자유글] 독감에 걸렸어요 ㅠㅠ imagefile [2] 아침 2017-12-24 3847
190 [자유글] 드림 문화 [6] 숲을거닐다 2015-08-31 3844
189 [자유글] 독일 아빠와 캐나다 아빠의 자립심 육아 노하우 [1] jjang84 2015-05-20 3844
188 [자유글] 당신의 ‘인생영화’ 있습니까? image 베이비트리 2015-11-05 3843
187 [자유글] 신경숙님이 표절이라네요.. [1] 하륜하준이네 2015-06-17 3841
186 [자유글] 오랜만이에요. 명절 잘 보내셨나요?^^ imagefile [2] 아침 2018-02-21 3839
185 [자유글] [시쓰는엄마] 이것들과의 동거 [1] 난엄마다 2016-09-08 3839
184 [자유글] 아직 수욜.. qowp32 2017-09-27 3836
183 [자유글] 피지오머 이벤트 합니다. image flek123 2015-12-09 3832
182 [책읽는부모] 희망의 불꽃을 읽었어요~~!! 엄지마녀 2014-07-26 3832
181 [자유글] [시쓰는엄마] 상현달 [4] 난엄마다 2016-06-14 3831
180 [자유글] 카카오앨범 서비스 종료한다고 하네요 양선아 2016-01-14 3831
»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응모] 굿바이 여름! elf1128 2016-08-25 3819
178 [자유글] 현재 모유수유를 하고 있거나 중단한 어머니들을 찾고 있습니다~ zzz0621 2017-08-10 3814
177 [자유글] 연세대 사학과 교수들 한국사 국정 교과서 제작 참여 안하겠다고 하네요 양선아 2015-10-14 3813
176 [자유글] [시쓰는엄마] 또 먹고 싶어 [5] 난엄마다 2017-06-14 3810
175 [자유글] 감자 팔아 냉장고바지 imagefile 농부우경 2014-07-26 3810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