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 읽는 부모 덕에 동시를 참 오랜만에 읽어봅니다.

 

정연철 작가의 동시집

빵점에도 다 이유가 있다.

재치있고 따뜻한 동시집이네요.

x9791160400922.jpg

 

읽으며 피식피식 웃게 되었던 귀뚜라미

작가의 재치가 돋보이죠?

2018-02-28-21-33-17.jpg

 

 

마음이 콩밭에

 

진짜 콩밭에 가있는 손자의 마음을

선생님이 마음이 콩밭에 가 있냐고 표현하는

시인의 발상에 놀라며

마음 한켠으로는 찡한 마음까지...

2018-02-28-21-35-31.jpg

 

아이들과 함께 읽기는 했지만

아직 동시를 접해본 적이 없어서 낯설어 하는 것 같고

이해를 하거나 재미를 느끼지는 못 하는 것 같아요.

 

그러나 어른인 제가 읽어도

마음이 따뜻해지고

기발함에 즐겁고

기분이 좋아지는 좋은 동시집이었습니다.

 

제 마음 정화용으로 읽고 있다가

아이가 초등학생 되고나면 재미있는 동시집 읽어보라고 권해주고 싶은 책입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234 [요리] 아는 사람만 간다는 북성포구를 아시나요 image 베이비트리 2015-10-15 3994
233 [자유글] [시쓰는엄마] 그리움 - 시는 나를 표현하는 또 다른 나 난엄마다 2017-03-08 3992
232 [책읽는부모] 책 읽는 부모 10기 신청합니다. [1] nikeshake 2017-01-26 3985
231 [책읽는부모] <완벽하지 않아도 괜찮아> 지레짐작하지 말고 직접 말해보자. imagefile [2] 강모씨 2017-05-09 3983
230 [자유글] 생각하니 아찔했던 그날 그 사건 imagefile [3] 꿈꾸는식물 2014-08-05 3980
229 [자유글] “짧고 보편적인 용어로 질문” ‘검달’이 말하는 검색 비법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7-17 3976
228 [자유글] [140일] 나는 오늘 하루 어떤 엄마였는지? [4] 진이맘 2015-05-09 3973
227 [건강] 너무 건조해요! 가려움에 잠 못 드는 아이들 ㅠㅠ [6] 아침 2018-01-09 3972
226 [자유글] [시쓰는엄마] 세종시 내려가는 길에/다시 서울로 돌아가며 imagefile [2] 난엄마다 2017-02-06 3971
225 [자유글] 이제 그만 내려오시오 imagefile [2] yahori 2016-11-28 3971
224 [자유글] 언니들의 캐리어엔 아린 삶이 실려 있다 image 베이비트리 2016-10-14 3971
223 [자유글] [엄마와 글쓰기] 육아와 알랭 드 보통 [1] 윤영희 2017-05-18 3970
222 [자유글] 놀이터 번개 난엄마다 2013-05-11 3970
221 [책읽는부모] 제주에서 아이를 키운다는 것 후기 winnie119 2014-07-08 3962
220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신기한 스쿨버스 우르르 쾅쾅 날씨 탐험 imagefile 아침 2018-02-26 3961
219 [나들이] 상처 견딘 물길에 가을은 깊어간다 image 베이비트리 2015-10-22 3958
218 [책읽는부모] 엄마 말대로 하면 돼... 읽었습니다~ orazoo 2014-07-30 3956
217 아웃도어 ‘더위사냥’…가볍고 시원한 워킹화·냉감셔츠 image 베이비트리 2013-06-12 3955
216 [자유글] [시쓰는엄마] 먼 훗날에 서서 [5] 난엄마다 2017-04-05 3953
215 [책읽는부모] <완벽하지 않아도 괜찮아> 엄마 마음을 따스하게 만져주는 책. 꿀마미 2017-03-23 3953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