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올해 여덟 살이 된 아이의 아빠입니다.

그동안 바쁘고 피곤하다는 핑계로 아이에게 책 읽어 주는 데 게을렀습니다.
올해는 매일 밤 잠들기 전 아이와 책을 한 권씩 읽고 그림과 내용에 대해 이야기 나눌 계획입니다.

두 번째는 한 달 전 부터 아이와 한글 공부 하는 중입니다.
최근 공부 하는데 계속 딴 짓을 하여 제가 화를 많이 낸 것에 미안해서 그것에 대한 사과와 공부를 응원하는 편지를 써주었더니 많이 좋아하더군요.
그 모습이 인상 깊어서 앞으로 짧게 메모지에 써서라도 일주일에 한 번씩 아이에게 편지를 써줄 계획입니다.
지금은 아는 글씨가 적어서 쓴 걸 읽어 줘야 겠네요.

세번째는 특별한 일정이 없으면 일요일 아침 마다 아이와 산책을 하며 함께 뛰어 놀 계획입니다.

마지막은 제 개인적 다짐으로 일기를 매일 쓸 계획입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234 [책읽는부모] [희망의 불꽃] 아이들의 행복을 바라며 professeur 2014-08-01 4084
233 [자유글] 오랫만에 먹은 사탕이 맛나네요 ㅎ [2] gnsl3562 2016-11-11 4081
232 [나들이] 이른 봄꽃 보러 동쪽으로 간 까닭은 image 베이비트리 2016-02-25 4081
231 [자유글] 오랜만이에요. 명절 잘 보내셨나요?^^ imagefile [2] 아침 2018-02-21 4079
230 [자유글] 문제성피부 ㅠㅠ [1] gnsl3562 2016-12-26 4078
229 [책읽는부모] <완벽하지 않아도 괜찮아> 지레짐작하지 말고 직접 말해보자. imagefile [2] 강모씨 2017-05-09 4076
228 [건강] 너무 건조해요! 가려움에 잠 못 드는 아이들 ㅠㅠ [6] 아침 2018-01-09 4071
227 [자유글] [엄마와 글쓰기] 육아와 알랭 드 보통 [1] 윤영희 2017-05-18 4071
226 [자유글] [시쓰는엄마] 세종시 내려가는 길에/다시 서울로 돌아가며 imagefile [2] 난엄마다 2017-02-06 4068
225 [자유글] 독감에 걸렸어요 ㅠㅠ imagefile [2] 아침 2017-12-24 4067
» [책읽는부모] 책 읽는 부모 10기 신청합니다. [1] nikeshake 2017-01-26 4061
223 [책읽는부모] <완벽하지 않아도 괜찮아> 엄마 마음을 따스하게 만져주는 책. 꿀마미 2017-03-23 4059
222 [자유글] 달팽이크림을 선물받았네요 ㅎ [1] gnsl3562 2016-11-15 4056
221 [자유글] 베이비트리 오시는 여러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11] 서이슬 2017-12-31 4055
220 [자유글] 아직 수욜.. qowp32 2017-09-27 4054
219 [자유글] 인디고 서원에서 2017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1기를 모집합니다^^ indigo2828 2017-04-08 4054
218 [자유글] [140일] 나는 오늘 하루 어떤 엄마였는지? [4] 진이맘 2015-05-09 4053
217 [자유글] 이제 그만 내려오시오 imagefile [2] yahori 2016-11-28 4052
216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응모]초등학교 책읽어 주기 봉사를 기억하며 4월에 기억될 책<검은강아지>를 추천합니다. imagefile [6] aelee76 2018-04-09 4049
215 [나들이] 청정 전기차로 청정의 섬 제주를 돌다 image 베이비트리 2016-02-18 4049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