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년 50권이 목표인데, 1권 모자랍니다.

 

-----< 소설 Best 5 > 

도서_소년이온다.png


1. 소년이 온다, 한강
   - 광주의 아픔을 이제는 읽을 수 있다. 
   - 영화 <택시 운전사>와 동반 추천
2. 연을 쫓는 아이, 할레드 호세이니
   - 다시 읽어도 새록 새록 정말 정말 좋은 책
3. 그리고 산이 울렸다, 할레드 호세이니
   - 휴식이 되는 책이 있다면 바로 이런 책
4. 82년생 김지영, 조남주
   - 올해 너무 유명해진 그러나 몹시도 현실적인 소설
5. 브릿마리 여기있다, 프레드릭 배크만
   - 이 작가의 따뜻함은 거부하기 어렵다.

-----< 비소설 Best 5 >

도서_세상에서가장큰집.jpg


1. 세상에서 가장 큰집, 구본준
   - 고인이 된 구본준 기자의 귀한 책. 경복궁을 다시 보게 된다
2. 영어책 한권 외워봤니?, 김민식
   - 영어를 잘 하는 방법도 그렇지만 삶에 대한 열정이 돋보이는
3. 나는 차가운 희망보다 뜨거운 욕망이고 싶다, 김원영
   - 대한민국에서 장애를 가진 채 살아가는 이들을 조금이마나 이해할 수 있게 되는 책
4. 호모 데우스, 유발 하라리
   - 너무 유명해서 언급하고 싶지 않을 정도
5. 정해진 미래, 조영태
 

​   - 인구통계학적 관점에서 새롭게 보는 우리의 미래



01. 소년이 온다, 한강 

02. 브릿마리 여기있다, 프레드릭 배크만
03. 내 아기 고집 이기는 대화법, 박혜원
04. 세상에서 가장 큰집, 구본준
05. 우리의 소원은 전쟁, 장강명
06. 여자전, 김서령
07. 대한민국 엄마 구하기, 박재원
08. 나는 가해자의 엄마입니다, 수 클리볼드
09. 완벽하지 않아도 괜찮아, 박미라
10. 82년생 김지영, 김남주

11. 연을 쫓는 아이, 할레드 호세이니
12. 자유로울 것, 임경선
13. 편의점 인간, 무라타 사야카
14. 가만한 당신, 최윤필
15. 숨결이 바람 될 때, 폴 칼라니티
16. 영어책 한권 외워봤니?, 김민식
17. 데이터 아키텍처 전문가가 되는 방법, 최수진
18. 오래된 생각, 윤태영
19. 여험민국, 양파(주한나)
20. 옹동스, SNOWCAT

21. 안녕 주정뱅이, 권여선
22. 할머니는 죽지 않는다, 공지영
23. 동전 하나로도 행복했던 구멍가게의 날들, 이미경
24. 정해진 미래, 조영태
25. 홍천기 1, 2, 정은궐
27. 웬만해선 아무렇지 않다, 이기호
28. 토지 1부 1권, 박경리
29. 호모 데우스, 유발 하라리
30. 세살 버릇 여름까지 간다, 이기호

31. 말의 품격, 이기주
32. 아무도 아닌, 황정은
33. 이기적 섹스, 은하선
34. 권력과 검찰, 최강욱
35. 인류의 기원, 윤신영&이상희
36. 위험한 비너스, 히가시노 게이고
37. 보복대행전문 주식회사1, 2, 이외수
39. 미스 함부라비, 문유석
40. 그림자 노동의 역습, 크레이그 램버트

41. 싸울 때마다 투명해진다, 은유
42. 시작하겠습니다, 디지털 육아, 정현선
43. 교토에 다녀왔습니다., 임경선
44. 나는 차가운 희망보다 뜨거운 욕망이고 싶다, 김원영
45. 그리고 산이 울렸다, 할레드 호세이니
46. 슈퍼피셜 코리아, 신기욱
47. 운명과 분노, 로런 그로프
48. 골목의 전쟁, 김영준

49. 아이의 미래는 부모의 말에서 결정된다, 우동하&황보미



강모씨.
 

 

2017년도 베이비트리 <책읽는부모>덕에 좋은 책 많이 읽었습니다.

감사합니다.  :)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288 [자유글] 6세 아들의 첫사랑과 헤어짐 imagefile [3] 아침 2017-10-11 3559
287 [자유글] 1학년 학부모 총회 이후... imagefile [4] 푸르메 2017-03-27 3550
286 [자유글] '강아지똥' 다시 읽고 [4] 난엄마다 2018-08-10 3545
285 [자유글] [엄마와 글쓰기] 작은 행복, 작은 사치 imagefile [2] 윤영희 2017-05-01 3543
284 [자유글] 어른이 봐도 재미있는 김영진 그림책 imagefile 아침 2018-06-15 3542
283 [자유글] [시쓰는엄마] 3.5춘기 - 사춘기 시작이래요ㅜㅜ [4] 난엄마다 2016-07-30 3541
282 [책읽는부모] 희망의 불꽃을 읽었어요~~!! 엄지마녀 2014-07-26 3541
281 [건강] 아들의 알레르기 검사 결과가 나왔어요~ [4] 아침 2018-02-27 3540
280 [나들이] ‘어머니 배꼽산’에서 태어난 철원평야 진경 보러갈까 image 베이비트리 2015-08-03 3537
279 [나들이] 영하 40도, 오로라는 짧았어도 하얀 숲길 눈부셨네 image 베이비트리 2016-01-28 3536
278 [자유글] 아랫입술 쪽쪽 빨던 첫째의 버릇이 문득 생각이 나서... [4] 아침 2018-01-24 3533
» [책읽는부모] 2017년 독서 목록 & TOP 10 imagefile [4] 강모씨 2018-02-23 3529
276 [자유글] 고마워요, 한겨레를 사랑해주셔서~ [8] 양선아 2015-06-25 3530
275 [나들이] 폭염이었던 어느날, 로이터 사진전 다녀왔어요! imagefile [3] 꿀마미 2016-08-30 3529
274 [책읽는부모] 엄마 말대로 하면 돼... 읽었습니다~ orazoo 2014-07-30 3527
273 [나들이] 이른 봄꽃 보러 동쪽으로 간 까닭은 image 베이비트리 2016-02-25 3523
272 [자유글] 아이들과 전철로 먼길 다녀오며..^^ [2] 아침 2017-11-08 3515
271 [자유글] [엄마와 글쓰기] 내가 나로 살 수 있도록 imagefile [5] 시에나 2017-06-23 3515
270 [나들이] 청정 전기차로 청정의 섬 제주를 돌다 image 베이비트리 2016-02-18 3509
269 [자유글] 점심때 먹은 김밥이.. [1] gnsl3562 2016-11-03 3506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