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희 아이들은 지원이와 병관이 시리즈를 참 좋아해요. 특히 둘째가요~

도서관에서 빌렸던 노래하는 볼돼지 책도 아주 재미있게 읽길래

아이들의 의사는 묻지 않고 어린이날 선물로 김영진 그림책을 사줬답니다.

장난감이 아니라 아이들은 무지 실망했지만요...ㅋㅋ

2018-06-15-16-33-51.jpg

 

김영진 그림책은 그림 보는 재미도 쏠쏠하고

구석구석 숨어있는 유머가 어찌나 재미난지.. 읽어주다가 육성으로 웃는 일이 많아요 ^^

 

이건 친구사귀기라는 책이예요.

처음 학교 입학했을 때, 또는 새 학기에 친구사귀기에 어려움을 겪는 아이들의 마음을 잘 읽어준 책이랍니다.

 

무언가에 집중하면 자기도 모르게 침을 흘리는 그린이를, 짝궁 해윤이는 더럽다며 면박을 줘요. 

2018-06-15-16-34-20.jpg

 



반박하며 소리치고 싶지만 참고 마는 그린이..

2018-06-15-16-34-34.jpg

 



그렇게 마음이 힘들었던 때, 친했던 유치원 친구들과 동창회를 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요.

그린이는 기억 못 하고 있었지만 그린이는 유치원에서 단짝이었던 친구 소연이를 처음엔 못생겨서 싫다고 했대요.

말풍선 안의 글도 읽다보면 피식피식 웃음이 나오는 대사가 많아요.

그린이가 이날 밤 꿈에 소연이와 결혼을 하는데 그 페이지 대사들도 어찌나 재미나던지요. 읽어주다가 엄마가 깔깔 웃으니 아이들이 더 즐거워합니다 ㅎㅎ

2018-06-15-16-35-03.jpg

 

2018-06-15-16-35-28.jpg

 

 

유치원 동창회를 마치고 새로운 다짐으로 학교에 간 그린이를 또 놀리는 해윤이.

하지말라고 또박또박 얘기하는 그린이가 대견하기도 하고 웃음도 납니다.

2018-06-15-16-35-59.jpg

 



해윤이가 우는 이유를 저희 아들에게도 물어봤는데 모르겠답니다 ㅎㅎ

2018-06-15-16-36-16.jpg

 

입학한지 두 달, 유치원만큼은 아니지만 학교도 좋아졌다니 다행이지요?

저희 아이도 내년에 초등학생이 되는데 잘 적응해야 할텐데요..

입학 후에 다시 읽어주고 싶어요 ^^ 

2018-06-15-16-36-25.jpg

 

이 분 책은 억지스럽지 않은 유머와 감동이 담겨있어서 참 좋아요. 이 책 말고도 전체적으로 내용이 좋답니다. 많은 분들이 아시겠지만 추천드려봐요 ^^

 

 

아, 그리고 볼돼지 책을 제외한 나머지 책들에 하얗고 까만 점들이 너무 많아서 인쇄에 문제가 있나 문의했는데 작가의 의도라고 하네요. 혹시나 책 구입하고 저처럼 갸우뚱하시는 분들 계실까봐서요 ^^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96 [자유글] [시쓰는엄마] 5월 어느 날 [1] 난엄마다 2017-05-14 2496
» [자유글] 어른이 봐도 재미있는 김영진 그림책 imagefile 아침 2018-06-15 2494
94 [자유글] [엄마와 글쓰기] 엄마로 살면서 할 수 있는 일 [2] 윤영희 2017-05-08 2483
93 [자유글] 유치원생이나 초등 저학년이 워드나 한글 문서를? [2] sybelle 2017-07-13 2483
92 [자유글] 친구 남편 장례식장에 다녀왔어요 [1] 아침 2018-02-28 2476
91 [자유글] 건강검진 병원추천좀 해주세요~ㅎ gnsl3562 2017-03-13 2467
90 [자유글] 하이 2017!! imagefile wonibros 2016-12-30 2444
89 [자유글] 딸 키우는 재미 중 하나...^^ imagefile [4] 아침 2018-07-15 2428
88 [자유글] 사물 인터넷 체험 -디지털 스마트 체중계 양선아 2016-06-09 2423
87 [자유글] [시쓰는엄마] 먼 훗날에 서서 [5] 난엄마다 2017-04-05 2418
86 [자유글] 커피대신 [3] gnsl3562 2016-12-19 2392
85 [자유글] 너무너무 춥네요~ [1] gnsl3562 2017-03-07 2391
84 [자유글] 친구2명이나 생일~ 돈좀깨질거같네요 ㅎㅎ [2] gnsl3562 2017-03-08 2363
83 [자유글] 피부가 간지럽다ㅠㅠ gnsl3562 2017-03-09 2359
82 [자유글] [엄마와 글쓰기] 엄마는 모르는 아이의 속마음 imagefile [2] 윤영희 2017-05-29 2355
81 [자유글] 피는 물보다 진할까?(대전 MBC 4월 19일 방송) imagefile [1] 정은주 2018-04-23 2341
80 [자유글] 드디어 불금!!! [2] gnsl3562 2017-03-10 2339
79 [자유글] 아랫입술 쪽쪽 빨던 첫째의 버릇이 문득 생각이 나서... [4] 아침 2018-01-24 2335
78 [자유글] 만성피로ㅠㅠ [1] gnsl3562 2016-12-21 2335
77 [자유글] [시쓰는엄마] 세종시 내려가는 길에/다시 서울로 돌아가며 imagefile [2] 난엄마다 2017-02-06 2333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