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이비트리의 기적의 놀이터 기사를 봤습니다. 

점점 즐거운 놀이터가 많아지는 것 같아 반갑더라구요.

어제 아이들과 사진 폴더를 정리하다가 스페인 바르셀로나 시우타데야 공원(Ciutadella Park) 안에 있었던 놀이터를 보게 됐어요.

아이들과 갈만한 시내 관광지 중에서 바르셀로나의 유명 건축가, 가우디의 분수가 있다는 공원을 찾았는데 그 근처에 있던 놀이터 였어요.

20160314_바르세로나22.JPG

가우디의 분수대입니다. 가우디가 학생시절 설계에 참여한 분수대인데 청명한 하늘과 웅장한 분수대가 어우러져 여행 기분을 한층 높여줬답니다.


분수를 지나 10여분쯤 걸었을까요. 어린이 놀이터가 눈에 들어왔어요.

바로 이곳입니다.

그리 작지도 크기도 않은 놀이터였는데 겨울이었는데도 많은 아이들과 엄마, 아빠들이 있었어요. 사실 겨울이라고 하지만 영상 10도 안팎의 날씨였어요.

20160314_바르세로나1.JPG

여행중 낯선 놀이터. "여긴 뭐지...?" 

여기 저기에 장난감과 놀이시설이 있어요. 비둘기도 있네요.


20160314_바르세로나2.JPG


어리둥절한 어른과 달리 아이들은 바로 적응합니다. 보기에 화려해서 예뻤던 공주의 침실. 바퀴가 달려서 이동시킬수가 있어요. 보기엔 너무 예뻤는데 의외로 안에는 아이들이 잘 안들어갔던것 같아요.ㅋㅋ

나무 왼편의 유아 벤치도 너무 귀엽습니다.


20160314_바르세로나3.JPG

캠핑족과 아이들의 로망, 해먹도 보입니다.


20160314_바르세로나5.JPG

 "어때? 재미있어?"


20160314_바르세로나4.JPG
상자 자동차도 있어요. "언니 달려~"


20160314_바르세로나6.JPG
유아용이지만 너무 낮은게 아닐까요.ㅋㅋ


20160314_바르세로나7.JPG

이번엔 엄마가... 

20160314_바르세로나8.JPG

한켠에는 각종 소리가 나는 장난감(후라이팬, 드럼통 등)들이 쌓여 있어요. 원하는 놀이기구를 꺼내 놀 수 있어요. 


20160314_바르세로나9.JPG
놀이터 안쪽에 있는 작은 텃밭입니다. 겨울이었지만 모종도 심어져 있었어요.


20160314_바르세로나10.JPG
이 놀이터 시설 안내입니다. 물품보관과 기타 시설에 대한 안내인듯해요. 안에는 사무실이 있었는데 화장실과 작은 교육을 받을 수 있는 공간이 있었어요. 


20160314_바르세로나11.JPG

야외 칠판에서 무언가 열심히 쓰는 아이들. 

20160314_바르세로나12.JPG

모래 바닥에 놓여있는 플라스틱 징검다리입니다. 모양도 크기도 달라 나름 신경써서 건너야 합니다. 


20160314_바르세로나13.JPG

나무에 매달아 놓고 탈수 있는 볼도 있어요. 참 재미있겠죠?^^

나무가 예쁜 겨울 옷을 입었습니다. 엄마 아빠들은 벤취에 앉아 겨울 햇볕을 쐬고 있어요.


20160314_바르세로나14.JPG

놀이터에 크고 작은 놀이기구가 많이 있었어요. 장난감 가지고 싸우는 소리도 안들리고 조용한 일요일 한때를 보내는 아이들이었어요.


20160314_바르세로나15.JPG

"다음엔 뭐하고 놀아볼까?" 


20160314_바르세로나16.JPG
한시간정도 이 놀이터에서 놀았을까요? 많은 아이들이 왔다 갔어요.

20160314_바르세로나17.JPG


20160314_바르세로나18.JPG

놀이터 한쪽에는 진짜 돌로 만든 징검다리 놀이터가 있고 작은 그네도 있어요.


20160314_바르세로나19.JPG

20160314_바르세로나20.JPG


모든 놀이기구를 탐색하고 심심할즈음 뜬금없이 종이 마구 울립니다.

"땡땡땡~~땡땡땡~~땡땡땡~~!"

종이 울리고 어른들은 일사불란하게 움직입니다.

무슨일인가 했더니 장난감 정리를 하는 것이었어요.

겨울인데도 놀이터가 참 활기차다 싶었더니 

알고보니 특정시간에 오픈이 되는 반짝 놀이터였어요.

정리는 어른과 아이들과 놀이터 직원(?)이 함께 했어요.

작은 놀이터 사무실에 상주하고 있는 직원이 안내와 함께 정리를 진행했어요.

한순간에 화려한 놀이기구들은 어디론가 정리가 되고 너무 조촐한 놀이터가 되었지요. 


평소에는 기본 놀이시설만 있고 특정 시간이 되면 직원 인솔하에 더 많은 놀이기구를 놀이터에 배치해서 노는듯 했어요. 매번 같은 놀이기구가 아니라 철마다 상황마다 조금씩 달라지는 것 같더라구요. 


이곳 아이스크림처럼 낯선 여행객에게 달콤함을 안겨주었던 반짝 놀이터였답니다.

20160314_바르세로나24.JPG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896 [자유글] 즐거운 추석 되세요~ [1] 양선아 2014-09-04 2753
895 [자유글] 마흔살을 기다리며 imagefile [10] 숲을거닐다 2014-09-03 3045
894 [자유글] 풀기 어려운 육아 고민에 대처하는 엄마의 자세 [6] 윤영희 2014-08-30 3716
893 [자유글] [세상 읽기] 유민 아빠께 / 김중미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8-28 2714
892 [자유글] 고추 이야기 2 imagefile [3] 농부우경 2014-08-28 5202
891 [자유글] 시 읽는 엄마 - 의자 imagefile [6] 살구 2014-08-25 5117
890 [자유글] 이유식 기사가 나간 뒤.... [14] 양선아 2014-08-21 3364
889 [자유글] 시 읽는 엄마 - 어두워서 좋은 지금 imagefile [11] 살구 2014-08-20 6471
888 [자유글] 책 잘 받았어요. imagefile [5] 난엄마다 2014-08-19 2913
887 [자유글] [드라마] 괜찮아, 사랑이야 정말 괜찮네요~ imagefile [8] 양선아 2014-08-18 3450
886 [자유글] 혼자이고픈 오늘... [4] 겸뎅쓰마미 2014-08-16 2849
885 [자유글] 고추 이야기 1 imagefile 농부우경 2014-08-13 3596
884 [자유글] 토토로네 미국엄마 '슬로 육아'저자 윤영희님을 만나다! imagefile [11] pororo0308 2014-08-13 5844
883 [자유글] 다둥이 카드 혜택 다 알고 계세요? imagefile [4] 양선아 2014-08-11 3358
882 [자유글] “쓰지 않는 전등 꺼주세요”…‘햇빛학교’ 아이들이 달라졌어요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8-11 3026
881 [자유글] 영유아 스마트기기 및 디지털 미디어 과몰입 예방 및 치료를 위한 프로그램을 참여를 부탁드립니다. file [1] ergonome511 2014-08-09 3415
880 [자유글] pororo0308님을 도쿄에서 만났어요. imagefile [5] 윤영희 2014-08-08 6015
879 [자유글] 뉴스 타파 세월호 다큐 영상 보셨나요? [2] 양선아 2014-08-07 3322
878 [자유글] 끔찍한 사건 사고를 보며 양선아 2014-08-05 2428
877 [자유글] 생각하니 아찔했던 그날 그 사건 imagefile [3] 꿈꾸는식물 2014-08-05 26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