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3월부터 이런 저런 일들이 자꾸 생겨서 베이비트리에 소홀했어요.

잘들 지내시지요?

 

2월에 베이비트리에서 사시와 약시라는 글을 읽고(http://babytree.hani.co.kr/31764928)

아이들과 제가 느끼는 자각 증상은 없지만 눈 점검 한번 받아나보자 하고 큰 안과에 예약을 하고

오랜 기다림 끝에 3월 중순에 검사를 받게 되었어요.

가벼운 마음으로 갔다가.. 7살 큰 아이는 원시와 난시가 있어 안경을 끼게 되었고요,

5살 작은 아이는 정상과 나쁨의 경계선 상에 있고 아직 어리니

3개월에 한번씩 검사를 받기로 했어요.

큰 아이의 눈이 심하게 나쁘지 않아서 아이도 불편함을 못 느끼고 저도 눈치를 채지 못 했는데

베이비트리 덕분에 늦지 않게 중요한 시기에 발견을 하게 되어 얼마나 다행인지 몰라요.

 

최종적으로 검사받고 안경 처방전 받아 집에 오는 길에 교통사고가 나서

몸은 괜찮지만 마음고생으로 누워있다가 이제야 정신이 들어 컴퓨터 앞에 앉아봅니다.

 

며칠 전, 작은 아이 생일을 맞아 현수막을 준비하고 엉성하지만 풍선으로 꽃을 만들어붙였어요.

현수막 하나 했을 뿐인데 우리집이 이렇게 예쁜지 몰랐다며 아이가 무척 좋아했고요,

생일이 20여일 남은 첫째는 벌써 풍선 색 지정해주며 아주 기대하고 있네요.

매년 온 가족 생일마다 활용하려고 해요 ㅎㅎ

KakaoTalk_20180406_120756114.jpg

 

비가 많이 오는 날은 장화 신고 이렇게 노는 걸 아이들이 정말 좋아해요.

옷이야 빨면 되니까 아주 춥지만 않으면 마음껏 놀게 두지요.

그런데 저의 만류에도 불구하고 장화에 빗물을 채우고 동생 머리에 쏟은 첫째의 장난 때문에 생각보다 일찍 빗물 놀이 시간이 끝났어요 ㅜㅜ 고집불통 7세 개구쟁이, 짓궂으면서 여리고 눈물 많고 가슴 속에 화도 많은 것 같아 이래저래 고민이 많아집니다. 다들 이러고 크는거겠죠?^^;

KakaoTalk_20180406_120747820.jpg

 

KakaoTalk_20180406_120750753.jpg

 

한동안 자주 발걸음 하지 못 했지만

안과 검진 받으며 베이비트리 아니었음 큰일날뻔 했다 하고 고마운 마음 가지고 있었어요.

이제 정신 좀 차렸으니 다시 베이비트리人으로 복귀합니다^^

황사가 온다니 불금과 주말에 건강 유의하세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1355 [자유글] 속닥속닥 게시판에 사진 올릴 때 크기 조정하는 법 imagefile 양선아 2011-11-22 314135
1354 [자유글] 속닥속닥은 어렵고 힘들기만한 우리들의 육아 이야기를 나누는 곳입니다. 마음껏, 편히 놀다 가세요. imagefile babytree 2011-10-11 242074
1353 [자유글] 서천석-조선미 특강, 영상으로 만나다 베이비트리 2012-07-11 164242
1352 [자유글] [발표] 잘가~ 무더위 이벤트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7-15 31037
1351 [자유글] 세 살짜리 우리 아들의 어록, 배꼽이 데굴데굴 imagefile [17] blue029 2012-02-07 30450
1350 [자유글] 돌잔치 정보, 이거 하나면 끝나겠네요. jihee323 2013-04-28 29455
1349 [자유글] 아들의 첫 파마 imagefile [3] akohanna 2012-01-06 28676
1348 [자유글] [댓글 이벤트] 또 하나의 약속 imagefile [29] 베이비트리 2014-04-17 25828
1347 [자유글] 크리스마스 케이크 미리미리 예약해볼까 imagefile [1] 베이비트리 2011-12-09 25497
1346 [자유글] 스마트한 ‘건강정보 앱’ imagefile babytree 2011-08-09 24608
1345 [자유글] 모유수유는 왜 어려울까?(1탄 완벽한 솔루션을 가진 전문가는 없다) imagefile [8] corean2 2012-02-14 24235
1344 [자유글] 유축기 빌려주지 마세요 imagefile babytree 2010-10-21 22879
1343 [자유글] 제발 기적이 일어나기를...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4-17 22690
1342 [자유글] '다산의 여왕' 개그우먼 김지선씨 억척 모유수유기 imagefile 양선아 2010-05-25 22137
1341 [자유글] 무인도 캠프 모집 imagefile 양선아 2010-06-28 22072
1340 [자유글] 다짐 보고와 2013년 새해 결심 ~! [8] 새잎 2013-01-02 22064
1339 [자유글] ‘교실에 책걸상ㆍTV 없어요’‥발도르프교육 첫도입 imagefile anna8078 2012-03-14 22055
1338 [자유글] 아내의 곤란한 질문 ㅋ imagefile [4] 양선아 2012-08-17 21972
1337 [자유글] 아이와 함께 만든 추억의 종이인형 imagefile sano2 2010-11-07 21567
1336 [자유글] 우리 아이, 유기농 우유 필수인가 선택인가 imagefile 양선아 2010-06-30 214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