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카스에서 받아보는 소식지에 김미경 쌤 동생 이야기를 실었더라구요. 

49살 전업주부. 그러나 옷 만드는 것에 소질이 있어 한번 판매해보라고 해도 

'내가 어떻게...' 하면서 손사래를 쳤다고 합니다. 

아끼는 것이 익숙하다보니 자신감까지 아끼는 것 같다고 하는 말에 첫번째 코가 시큰. 

그런 그녀가 새 재봉틀을 사기 위해 식당 서빙일을 시작했다고 합니다. 두번째 코가 시큰. 

주저주저하다가 이제 자신의 꿈을 위해 첫걸음을 내딛었다는데요. 


이 글을 보고 내 꿈은 뭐였지?? 아니 내 꿈은 뭐지??

한동안 내 꿈을 잊고 살았습니다. 이제 기억이 나지 않을만큼 긴 시간동안 꿈없이 살아온 것 같아요. 

혹시 베이비트리에 오시는 분들은 꿈이 있으신가요?

가족이 아닌 나를 위한, 나의 꿈이요. 

오늘은 아침부터 내 꿈에 대해 생각하게 되네요. ㅎㅎ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256 [자유글] 직장에 또다른 남편과 아내가 있다 imagefile babytree 2011-08-30 9520
255 [자유글] 초보엄마를 위한 인문강좌-"엄마,돌봄의 지혜를 만나다!" imagefile minkim613 2011-08-26 5282
254 [자유글] 황금돼지띠 ‘경쟁은 내 운명’ imagefile babytree 2011-08-23 9697
253 [자유글] 무상급식, 아이의 자존감 / 김은형 imagefile babytree 2011-08-18 15586
252 [자유글] 스마트한 ‘건강정보 앱’ imagefile babytree 2011-08-09 24775
251 [자유글] 엄마젖 먹일 사회환경이 필요하다 imagefile babytree 2011-08-09 15626
250 [자유글] “내 아기 육아정보 이 ‘앱’ 하나면 끝!” imagefile babytree 2011-08-03 20166
249 [자유글] 젊은 엄마, 아들보다는 딸이 좋아! imagefile babytree 2011-07-25 15099
248 [자유글] 유치원, 어린이집으로 찾아가는 공연 kukaknori 2011-07-21 5101
247 [자유글] 2011년 어린이국악뮤지컬의 명작 kukaknori 2011-07-21 4403
246 [자유글] 2011년 발표회를 위한 유아국악놀이 여름연수 kukaknori 2011-07-21 4904
245 [자유글] 유치원비 5년 동안 36%나 올라…학부모 ‘허리 휜다’ imagefile babytree 2011-07-19 17220
244 [자유글] ‘육아필수 앱’ 아이 울음·부모 불안 달랜다 image sano2 2011-07-12 15923
243 [자유글] 이유식을 먹지 않아요~ 어떻게 해야 할까요... imagefile frau1004 2011-07-03 10440
242 [자유글] 대출금이 먼저일까요? 김치냉장고가 먼저일까요?? tkfkd1448 2011-06-21 4843
241 [자유글] 괜찮은 동요 CD 추천 좀 부탁드려요~ lizzyikim 2011-06-21 8665
240 [자유글] 늦은 나이에~~~~ jwoo0513 2011-06-09 10115
239 [자유글] 돌잔치 고민입니다. imagefile ming0308 2011-06-02 5231
238 [자유글] 서른살에 꿈꾸다 image akohanna 2011-05-26 10033
237 [자유글] 임신부 부부가 함께하는 둘레길 태교산책(6월11일) minkim613 2011-05-20 55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