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체동서기행] 틱 장애 아이들, 상을 줘라

조회수 11801 추천수 0 2010.07.13 09:42:31

fe793216c092b86f0fc32014a1375464.



요즘 틱 장애라는 진단을 받는 아이들이 많아지고 있다. 가장 흔한 초기 증상은 눈 깜박거림이고, 얼굴 근육을 씰룩거리거나 머리를 흔드는 운동틱은 심해지면 증상이 아래로 내려가 어깨를 들썩이거나 무릎이나 발을 흔드는 행동을 하기도 한다. 킁킁 소리를 내거나 입맛 다시는 소리, ‘음음’ 소리를 내는 등의 음성틱도 있고, 다양한 운동틱과 음성틱이 1년 이상 지속하면 투레트 장애라고 한다.

현대의학에서는 틱 장애의 원인을 주로 생물학적인 것으로 보고 유전적인 요인과 생화학적인 요인을 중요시한다. 신경전달물질 중 도파민의 과잉활동 때문에 증상이 생긴다고 보기 때문에 항정신병 약물을 사용하여 증상을 완화하는 치료를 한다.



틱 장애는 주의력결핍 과잉행동장애나 강박장애와 동반되는 경우가 많은데, 주의력결핍 과잉행동장애의 치료 약물들은 뇌 속의 도파민 농도를 높이므로 틱 증상을 일으키거나 악화시킬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동의보감>에 묘사된 병증으로는 근육이 푸들푸들 떨거나 씰룩이는 것, 눈 깜박임(目箚), 마른기침(乾咳, 梅核氣) 등의 증상이 틱 증상과 비슷하다.



그러나 주로 소아기에 발병하여 나이가 들면서 호전되는 틱 장애의 양상을 묘사한 표현은 없는 것으로 보아 아무래도 이전에는 드물었던 병으로 생각된다. ‘갑작스럽고 빠르고 리듬이 없다’는 틱 증상의 특징은 한의학적으로 잘 움직이고 자주 변하는 풍(風)의 개념으로 볼 수 있다. 혈허(血虛)로 근육에 영양이 잘 공급되지 못하거나, 기혈순환이 잘 되지 않아 발생한 담(痰)이 근맥에 정체되어 열(痰熱)을 발생하는 것을 원인으로 볼 수 있다. 장부 중에서는 근맥을 주관하는 간장과 특히 연관이 깊다.



간은 오행 중에서는 목(木)의 기운을 가진 장부로 뻗어 올라가고 펼쳐지는 특성이 있는데, 우리 몸에서 기운이 막혀서 갇힌 상태가 되면 풍(風)병이 잘 생길 수 있다.



틱 증상은 참으려면 참을 수는 있지만, 기본적으로 무의식적인 행동이며, 오랫동안 참으면 증상을 억누르지 않아도 되는 편안한 환경에서 더욱 심하게 나타나기도 한다. 이것은 틱 증상이 우리 몸의 막힌 기운, 갑갑함을 해소하기 위한 행동이라는 점을 잘 보여준다.



무엇이 우리 아이들을 흔들리게 하고, 또 갑갑하게 만드는 것일까? 현대의학에서는 스트레스나 불안이 틱 증상을 악화시킬 수는 있지만, 틱 장애를 직접 일으킨다고 보지는 않는다.






하지만 유치원이나 초등학교에 입학하거나, 환경의 변화가 클 때 틱 증상이 시작되는 경우가 많음을 보건대, 육체와 정신이 아직 완성되지 못한 시기에, 스트레스에 좀더 약한 아이들에게 잘 생길 수 있는 증상임은 분명한 것 같다.

목(木)의 기운은 사계절 중에서는 새싹이 돋아오르는 봄의 기운으로서 생(生)을 주관한다. 그래서 <황제내경>에서는 봄에는 “동여매었던 옷이나 머리도 느슨하게 풀어헤치고, 천천히 여유롭게 뜰을 거닐며, 살리되 죽이지 말고, 상을 주되 벌하지 말라”는 것을 양생법의 하나로 제시하고 있다.



인생 중에서 역시 봄의 시기인 아이들을 키움에서도 이런 원칙을 적용한다면 아이들의 생기가 자연스럽게 살아나고, 틱 장애로 고생하는 아이들은 줄어들지 않을까?



윤영주(부산대학교 한방병원 교수/의사·한의사)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3028 [나들이] 돌팔매 맞다 다이아몬드가 된 인상파…그리고 그후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5-09 11913
3027 [나들이] 6살과 12살의 지브리미술관 탐방기 imagefile [4] 윤영희 2014-02-28 11892
3026 휴가 때 꼭 해야할 한가지 ‘쉼’ imagefile babytree 2010-07-20 11875
3025 [나들이] 상암 노을공원 다녀왔어요 imagefile [8] yahori 2012-11-05 11864
3024 [자유글] "우리는 선생님을 믿습니다" imagefile wonibros 2011-10-25 11852
3023 [자유글] 코카콜라 비타민음료, 식품첨가물 사용기준 위반 imagefile 양선아 2010-06-23 11836
3022 [자유글] 우주의 비밀 푼 호킹의 미스터리는... [1] yahori 2012-01-06 11827
3021 [다이어트 35화] 스파게티 이긴 열무김치 imagefile 김미영 2010-07-07 11807
» [인체동서기행] 틱 장애 아이들, 상을 줘라 imagefile babytree 2010-07-13 11801
3019 추울수록 높아지는 혈압…“찌개류 삼가세요” imagefile babytree 2010-12-14 11798
3018 [나들이] 런던아이보다 놀이터 imagefile [4] yahori 2015-07-22 11792
3017 [생활동의보감] 좋은 땀 나쁜 땀 이상한 땀 imagefile babytree 2010-07-06 11772
3016 [자유글] “좋은 양육은 건강한 부모의 마음에서 시작” imagefile babytree 2011-09-26 11726
3015 덮어놓고 살다보면 병 키운다 imagefile babytree 2010-08-24 11723
3014 [자유글] 추억이 있는 크리스마스 만들기~ imagefile 양선아 2011-12-22 11691
3013 [나들이] [딸과 함께한 별이야기 7] 여섯번째 관측 - 토성보단 이중성이 좋아 imagefile [1] i29i29 2013-10-11 11680
3012 환절기 목소리 건강 이렇게 지키세요 imagefile babytree 2010-09-28 11674
3011 [자유글] 쉬야가 물고기를 못만난 날 imagefile [2] lotus 2013-03-20 11667
3010 [자유글] 사랑을 나누는 ‘엄마의 기술’ imagefile 양선아 2010-04-27 11655
3009 [요리] 봄·봄·봄 …봄나물이 왔어요 imagefile babytree 2011-03-08 11619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