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탄이 다가오면서

딸아이의 곰돌이 저금통이 점점 무거워지고 있습니다. 


12월 초쯤인가요. 


딸 : 엄마, 저기 저기 먼 나라에 산타마을이라고 있는데 그 마을에 산타 할아버지가 산대. 

엄마 : 아, 그래   <----- 순간 핀란드인가, 노르웨인가 헷갈려서 당혹

딸 : 엄마도 알고 있었어?

엄마 : 아니아니 몰랐어. 엄만 산타 할아버지가 하늘나라에 사는 줄 알았는데 아닌가봐. --;

딸 : 나 이현이랑 산타마을에 할아버지 만나러 가기로 했어. 

엄마 : 어떻게 가게?

딸 : 비행기 타고 가야 하는데, 그러려면 돈을 많이 모아야 해.

엄마 : 이현이랑 비행기 타고? 

딸 :  응!



뭐, 그렇고 그런 대화였습니다. 

그런데 엊그제 보니 저금통이 제법 무겁더라고요. 


아마도 딸아이가 넣은 동전보다

밤마다 알딸딸하게 귀가하시는 딸아이 부친의 땡그랑 동전이 

더, 더, 더더더더 많았던 것으로 추측해 봅니다.   <---- 분노지수가 급 올라가기 시작


산타마을로 떠날 궁리만 하고 있는 딸아이를 보고 있으니

괜히 짓궂은 장난이 치고 싶어지면서................ 산타의 진실을 말해주고 싶은 생각이 ㅋㅋ

표정이 어떨지 궁금하기도 하고요. 


산타 할아버지께 보내는 카드도 만들었는데

사진을 못 찍었네요. 거실의 트리 사진으로 대신해 봅니다.


허허롭고 답답한 마음은 잠시 접어두시고

가족과 함께 평온한 성탄 연휴 보내세요. 


행복하시고요. 




사진 005.jpg

사진 006.jpg

↑작년 딸아이 어린이집에서 만든 작품. 내일도 동지축제가 있는데 뭔가를 만들겠지요. 


사진 012.jpg  

사진 008.jpg 

↑부직포로 직접 만들어 봤어요. 짙은 갈색과 겨자색의 조합이 제법 괜찮습니다. 



사진 021.jpg 

사진 025.jpg

↑가장 쉬운 오너먼트도 한번 시도. 

원래 트리에 달아야 하는데 하늘에 달아보았습니다. 이것도 아이보리 부직포입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109 [가족] [2013 둥이] 건강이가 찾아왔어요~ imagefile [2] 페퍼민트티 2013-01-31 5268
108 [가족] 엄마 여행 잘 다녀오세요 imagefile [3] yahori 2013-01-10 9459
107 [가족] 딸 위해 인생 바쳤는데 나 때문에 숨막힌다고? image [1] 베이비트리 2013-01-07 5787
» [가족] 나 이현이랑 산타 마을에 가기로 했어 imagefile [10] anna8078 2012-12-21 5411
105 [가족] 썰매에 사랑을 싣고! imagefile [6] 리디아 2012-12-13 9418
104 [가족] 글 공부에 入門하다. imagefile [1] 리디아 2012-12-04 8565
103 [가족] 크리스마스 선물, 뭐가 좋을까요 imagefile [5] guk8415 2012-12-03 6921
102 [가족] 바로크 리코더 정기 연주회- 11월 6일 화 PM 8 [1] 리디아 2012-11-06 6093
101 [가족] 세상 살아가는 공부 imagefile [10] 리디아 2012-11-02 10051
100 [가족] 며느리만 ‘시월드’? 사위들에겐 ‘처월드’ 있다 image [1] 베이비트리 2012-10-22 7141
99 [가족] 예민한 임산부의 수족이 되어준 웅소씨 image 베이비트리 2012-10-15 5931
98 [가족] 고부 사이, 한 남자 ‘전 양쪽에서 뺨을 맞아요’ image 베이비트리 2012-10-15 8619
97 [가족] 뒤늦게 본 사진 한장에 imagefile anna8078 2012-10-08 9145
96 [가족] 사회일반 서른여덟 싱글남의 한가위 공개 구혼장 image 베이비트리 2012-10-08 5913
95 [가족] 인생이 영화다! imagefile [7] 리디아 2012-10-06 10718
94 [가족] 전투 [8] anna8078 2012-09-28 5189
93 [가족] 가족과 보내는 시간 얼마나? imagefile [2] 베이비트리 2012-09-25 14221
92 [가족] 나는 세입자다 - 수기 공모전 imagefile [1] kimja3 2012-09-20 5630
91 [가족] 비 피해 없길 간절히 바랍니다. imagefile [6] 리디아 2012-09-18 7554
90 [가족] 나보고 먼저 자라더니, 당신 밤새 뭘 본 거야? image 베이비트리 2012-09-17 9461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