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kaoTalk_20170511_182048397.jpg


지난달 마지막주 토요일(29일) 서울명산트래킹 행사를 다녀왔어요.

아이들과 자주 산을 찾으려고 노력하는 중에 서울시체육회에서 진행한다는 기사를 보고 신청했었죠. 올해 다섯 번의 명산트래킹이 진행예정인데 그 중 첫번째 날이었어요.


우리 가족은 명산 트래킹에 처음으로 가봤는데 벌써 5년째 이어지고 있는 행사라고 하네요.

남산 한옥마을에서 태권도 시범을 보고 간단한 체조를 하고 약 4Km정도를 가족과 걷는 행사였어요.


KakaoTalk_20170511_182048531.jpg

태권도 시범단의 공연은 정말 역동적이더군요. 태권도의 품새만 보여준다기보다는 리듬감 있는 쇼도 보여줬어요.

그 멋진 모습에 아이들이 아니라 제가 태권도를 배워보고 싶을 정도였어요.ㅋㅋ 

주말 아침에 지하철을 타고 움직이기 싫어했던 아이와 남편도 즐겁게 관람을 했지요.


갑자기 더워진 날씨였지만 많은 분들이 가족, 친구, 연인들과 행사에 참여했어요.

20170429_103028.jpg

즐거운 공연시간이 끝나고 걸어야할 시간.

명산트래킹이라고하지만 첫번째 코스는 남산이라 가벼운 마음으로 산책을 시작했어요.


그런데..

200m 걸었을까요. 

얼마가지 못해 아이들도 저도 힘들더군요. 

특히 근력이 약한 둘째아이는 다섯걸음마다 힘들다고 못걷겠다는 것이었어요.


저도 지난 겨울 살이 많이 붙어서 힘든데 아이까지 매달려 징징거리니 올라가야되나 말아야되나 잠시 고민이 되더군요.


둘째 아이 손을 꼭 잡고 한발 한발 발을 맞춰 경사진 산책로를 올랐어요.

다행히 구간마다 작은 이벤트 코너(사진찍기, 소리지르고 데시벨 측정, 허그하기, 등)가 있어 지루함은 덜했지요.


4Km...무시했는데 산에 오르는건 역시나 쉽지 않습니다.


KakaoTalk_20170511_182000166.jpg

언제 힘들다 꾀를 부렸나싶게 환하게 웃으며 포즈를 취하고 있는 아이.


이날도 미세먼지가 조금 있었는데 나무그늘 아래는 청명하기만 합니다.


뛰어 올라가는 사람, 낮은 시력으로 지팡이를 휘두르며 올라가는 사람, 무엇이 그리 즐거운지 하하호호 웃으며 올라가는 연인들, 친구들... 


혼자 오르는 산도 좋지만 같이 걷는 산길도 참 좋습니다.


20170429_115036.jpg

드디어 정상.  


멀리 제주도에서 남산타워가 보고 싶어 왔다는 어느 가수의 공연이 우리를 반깁니다. 

시원한 노래에 땀을 식히며 주말 낮의 여유를 만끽해봅니다.


이날은 5월 단기방학의 시작이 되는 날이었어요.

그 이후에 외갓집, 할머니집, 3년만에 간 제주도 여행, 그리고 투표.. 

분주한 날들을 보냈네요.


미세먼지가 온 세상을 덮어 우울해지기도 했지만 

먼지도 걷히고 새로운 대통령도 나오고...

더 밝고 희망적인 내일이 오겠죠?^^


이 행사는 세금으로 운영되는 듯 했어요. 

경비와 물과 간식, 기념품은 모두 무료였어요.

시기와 장소를 다르게 해서 계속 이어지니 가능하신 분들은 참가해보세요~.


서울명산트레킹 정보보기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3108 [자유글] 예방접종 관리 어플리케이션 ‘엄마를 도와줘’ 출시 imagefile babytree 2011-04-12 13237
3107 [자유글] 서천석 샘 트윗 - 선행학습, 학습공간 등 image [3] sano2 2012-02-28 13235
3106 [자유글] [베이비트리가 콕콕 짚어줘요]④아이가 산만하다고요?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3-03-07 13213
3105 [자유글] 보행기·걸음마 너무 서두르지 마세요~ imagefile babytree 2011-04-12 13167
3104 [가족] 개똥이 아빠가 들려주는 이상한 옛날 옛날 이야기 imagefile [7] 강모씨 2012-07-14 13162
3103 [직장맘] 어린이집에서 보내온 아이 생일 선물 imagefile [6] yahori 2012-01-11 13115
3102 [건강] [베이비트리가 콕콕 짚어줘요] ⑦ 여름철 불청객, 수족구 주의보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5-12 13078
3101 잠깐! 엄지발가락의 비명 안들리시나요? imagefile babytree 2011-05-03 13076
3100 [나들이] 부산여행 <송정토이뮤지엄-장난감 박물관> imagefile [6] lizzyikim 2013-01-21 13063
3099 [다이어트 17화] 질투는 나의 힘 imagefile 김미영 2010-06-17 13056
3098 [건강] 물티슈 얼마나 쓰세요? 양선아 2011-11-15 12989
3097 [자유글] [베이비트리가 콕콕 짚어줘요] ⑪ 마법 같은 하루, 메리 크리스마스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12-22 12961
3096 [나들이] [국회나들이] 열띤 의사당 imagefile [4] 분홍구름 2013-09-16 12934
3095 [자유글] 육아문제 걱정 끝인가요? suny0110 2010-05-11 12927
3094 [나들이] 유명산 자연휴양림에 다녀와서 image yahori 2010-05-25 12926
3093 유소아중이염 '항생제 지침' 나왔다 imagefile babytree 2010-11-30 12911
3092 [책읽는부모] ♡ 황쌤의 책놀이 -어서 빨간모자를 구출하자! ♡ imagefile 황쌤의 책놀이 2014-04-23 12888
3091 [자유글] 예비엄마를 위한 해설이 있는 정원산책 참가하세요~ imagefile minkim613 2010-09-15 12884
3090 [가족] [베이비트리가 콕콕 짚어줘요] ⑤ 놀 줄 아는 아빠, 그대가 진정한 슈퍼맨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4-25 12844
3089 나를 알고 조율하는 ‘분노의 기술’ imagefile babytree 2010-04-15 12772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