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가 첫째의 생일이었습니다.

아이가 6일 전부터 표를 그려서 며칠 남았는지 꼼꼼히 체크를 했는데



잔뜩 기대했던만큼 행복한 날로 기억되었으면 좋겠네요 ^^

 

이번에는 케이크 만들기에 도전해보고 싶어서

생일 전날 미리 시트를 구워뒀어요.

하루 묵히면 더 촉촉하고 덜 부서진다고 해서요.

그런데 케익틀을 미리 사놓지 않아서 마트가서 사오려 했는데.. 하필이면 마트 휴무일이라 스텐 냄비에 구웠어요. 케익틀은 보통 알루미늄인데 스텐냄비에 구웠더니 열전도율이 떨어져서 레시피에 나온 시간보다 훨씬 오래 구웠더니 밑바닥은 덜 부드러워서 아쉬움이 남았네요~

밑바닥 상태 빼고는 촉촉하고 꺼짐없이 탱탱하니 잘 구워졌어요...^^

IMGP2366.jpg

 

딸기 잔뜩 넣고 하얀 시트에 하얀 생크림을 하고 싶었지만

아이가 초코 시트와 초코 크림을 원해서 소원대로... 딸기도 듬뿍 넣구요~

IMGP2367.jpg

 

상당히 부끄러운 완성사진입니다 ㅎㅎㅎ

빵만들기를 블로거 선생들께만 배워서 크림을 매끈하게 바르는 법을 몰라요..

유튜브도 뒤져보고 열심히 공부해서 담번엔 조금 개선된 모양으로 만들어 올려볼게요 ^^;

IMGP2369.jpg

 

모양은 좀 빠지지만 가족들이 잘 먹고

이 날의 주인공이 7살 평생 먹어본 케익 중에 가장 맛있었다고 해주니

(빈말이라도) 기뻤어요 ㅎㅎ

IMGP2378.jpg

 

미리 지정한 메뉴로 차려진 밥상에 환호하고, 어설프지만 엄마가 사랑으로 만든 케익을 먹고,

너무나 갖고 싶었던 팽이 선물 받고, 동생이 선물한 물감으로 그림도 예쁘게 그려보고

오늘은 정말 행복한 날이라며 기분 좋게 잠든 아이 덕에

저도 간만에 마음이 참 편하고 행복합니다 ^_____^

IMGP2380.jpg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161 [가족] 딸 위해 인생 바쳤는데 나 때문에 숨막힌다고? image [1] 베이비트리 2013-01-07 5652
160 [가족] <책읽는부모> 엄마, 아버지께 lizzyikim 2012-05-28 5649
159 [가족] [거짓말] 내 눈에는 보이지 않는.... imagefile [4] 나일맘 2012-08-07 5620
158 [가족] 아빠를 울린, 넌 참 대단해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2-06-04 5616
157 [가족] 명절이 싫어요 [9] 양선아 2014-01-29 5535
156 [가족] 아내 없이 아이 셋과 보낸 3일-첫째 날 imagefile [2] 박상민 2013-05-20 5534
155 [가족] 색(色)을 즐기다. imagefile [2] 리디아 2012-07-30 5532
154 [가족] 고추를 심었습니다. imagefile [4] blue029 2013-05-15 5530
153 [가족] 유치원 책 읽어주는 아빠가 되어 imagefile 박상민 2013-07-08 5507
152 [가족] 나는 세입자다 - 수기 공모전 imagefile [1] kimja3 2012-09-20 5492
151 [가족] 소박한 생일날 더없이 기쁜 날 imagefile [11] 양선아 2014-04-01 5488
150 [가족] [아내없이 살아가기1]짜달시리 imagefile [3] 홍창욱 2014-02-27 5479
» [가족] 첫째의 생일 케이크 만들기에 도전해봤습니다 ^^; (어설픔 주의) imagefile [2] 아침 2018-04-27 5476
148 [가족] 엄마, 반찬 핑계 대지 말고 그냥 보고 싶다고 말해요 image 베이비트리 2015-05-25 5464
147 [가족] <책읽는 부모2기 응모> 엄마가 된 딸이 엄마에게 mosuyoung 2012-05-11 5462
146 [가족] 당신은 첼로, 나는 비올라 image 베이비트리 2012-05-21 5455
145 [가족] “어미야, 어버이날 선물 내가 고르마” [1] 베이비트리 2012-05-07 5449
144 [가족] "이런 건 남자가 하는 거예요." [2] 박상민 2013-06-17 5448
143 [가족] 안타까운 '부정' 두 가지 뉴스 [1] yahori 2013-03-04 5407
142 [가족] “엄마는 늘 다음에 다음에…난 지금 사랑이 필요하다고”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5-10-05 5397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