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살이 된 둘째까지 유치원에 보내고

자유시간을 어째 보낼까 콧노래를 부르다가

아이들 등원시킨지 4일만에 남편 허리가 심하게 탈이 나서 일주일간 휴가를 냈어요.



 

9시 전에 아이들 등원시켜놓고

제가 운전해서 남편 치료받는 곳에 데려다주고 기다렸다가 데리고 오고

운전을 왕복 2시간 반 가량 하고 집에 도착하면 1시에 둘째 하원,

집에 와서 부지런히 밥 해서 남편과 식사하고 2시 10분에 첫째 하원,

병원이나 장보기 등 볼일 보고 집안일 대충이라도 해놓고

저녁 해 먹고 치우고 애들 재우면서 저도 기절 ㅎㅎ

고작 일주일 이렇게 지냈는데 많이 힘들었어요.

 

아직 완전히 낫지는 않았지만 많이 좋아져서 남편은 출근하고 있고요,

아이들 등원시켜놓고 노래 틀어놓고 집안일 하고

쉬면서 커피도 마시고 컴퓨터도 켜보고 간만에 여유부려 봅니다.

중병이 아님에도 가족 중에 아픈 사람이 있으니 집안이 정상적으로 돌아가질 않네요.

많이 좋아져서 정말 감사하고요,

뻔하고 지겨울 수도 있는 이야기, "건강이 최고다." 잊고 지내다보면 또 이렇게 느끼게 됩니다.

오늘은 많이 춥네요. 우리 모두 건강 잘 챙기자구요 ^^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3268 [나들이] '구름빵' 보고 구름빵 먹고 구름빵이랑 자요 imagefile [4] yahori 2012-01-17 18278
3267 [자유글] 이빨요정이 필요해 imagefile [6] yahori 2015-03-11 18134
3266 아차하면 미끌…'스트레칭'하고 나오셨나요 imagefile babytree 2010-12-21 18126
3265 [책읽는부모] "황쌤의 자연관찰 책놀이"2 -개미 imagefile [6] 황쌤의 책놀이 2014-03-12 18094
3264 [요리] ‘동네부엌’서 배운 봄나들이 도시락 레시피 imagefile babytree 2010-04-15 18065
3263 여름 과일 잘 먹으면 최고 보약 imagefile 양선아 2010-06-26 18032
3262 [자유글] 예방접종, 보건소 공짜 imagefile nellja 2010-08-12 18030
3261 [자유글] 아이돌보미 지원 축소…맞벌이부부 ‘한숨’ [한겨레 3월31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8023
3260 처지고 삐져나온 뱃살, 걷기 운동이 최고!~ imagefile babytree 2010-08-31 17971
3259 [자유글] 육아지수 `양'..."엄마 아빠 공부하세욧!" imagefile 양선아 2010-05-25 17930
3258 [요리] 사과야 토마토야? 대저짭짤이토마토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2-04-19 17922
3257 딸한테 ‘빼빼로데이’가 뭔지 아냐고 물었더니…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1-11-10 17874
3256 엄마와 딸, 제주 할망 품에 안겨 ‘치유’ imagefile babytree 2010-09-14 17779
3255 [자유글] ‘엄마표 주방놀이’ 만들어줬어요 image posada 2010-11-03 17703
3254 [자유글] 두살 미만 아이, 감기약 함부로 먹였다간 imagefile 김미영 2010-04-21 17669
3253 ‘억지 땀’ 내지 말고 아기랑 함께 ‘산뜻하게’ imagefile 양선아 2010-08-10 17590
3252 [가족] 육아휴직한 아빠에 대한 다양한 반응 imagefile [10] 박상민 2013-04-08 17296
3251 [자유글] 유치원비 5년 동안 36%나 올라…학부모 ‘허리 휜다’ imagefile babytree 2011-07-19 17219
3250 [요리] 김장 잔치로 색다른 요리 해볼까 image hanispecial 2011-11-18 17125
3249 [직장맘] 두 아이 직장맘 10년차, 직장 그만둬야 할까요 imagefile babytree 2011-08-23 170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