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계에 서서

 

 

                                                                     낮은곳으로

                                                   

대문이 닫힌다

고개 들어 하늘을 살핀다

일요일 이른 시간

사람들을 깨우고 싶다

이봐

청아한 하늘빛 좀 보시게


 

내리막길에 보이는 관악산 능선이

빼곡한 집들 너머로 선명하다

한 겨울 맑은 날 마냥 깨끗하다


 

유독 올해 아침마다

미세먼지를 살핀다

물도 사먹는데

공기도 사먹어야하나

자본의 끝자락에 닿은 것인가


 

공기청정기에 마스크에

외곽 산자락에 있다는 별장이

더 부러웠다면 

이미 오래전 

그 끝자락이 보였을까


 

4차산업혁명이라고

사람들은 말한다

어찌 새로 올 세상이 

두렵지 않겠냐마는

긍정적으로 

다가오는 이유는 뭘까


 

가만히 보니 

내 가진 게 없어서인가

아니다

내 가진 게 많아서인가


 

움켜쥐지 않고

나눠보려 하고

외면하지 않고

함께 아파하고

함께 기뻐하고


 

무소유가 소유가 되는

함께 하는 것이

당연한 세상이 오려나

파란 하늘빛이

생각의 문을 열었다



 

-----------------------

오랜만에  일요일 이른 시간에 밖을 나왔네요. 하늘빛이 너무 예뻐서 시야가 탁트인 게 마냥 좋아 똑똑똑 사람들을 깨우고 싶었어요. 이리 맑은 하늘을 반가워하다니 미세먼지가 나의 일상과 더 이상 뗄래야 뗄 수 없구나,  살랑대는 바람에 나부끼는 나뭇잎을 짧게라도 표현하고 싶다 생각했는데 생각이란 이리 엉뚱한가봅니다.

 

제게는 현재 두가지 필명이 있습니다.

베이비트리에서 사용하는 '난엄마다'와 '낮은곳으로'.

'낮은곳으로'로 쓴 시 한편 더 올립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3128 '건강 걷기'첫걸음은 바른 자세와 맞는 신발 imagefile babytree 2011-02-15 17459
3127 [책읽는부모] 제주에서 아이를 키운다는 것~! 자유롭고 여유로운, 행복가득한 육아일기~!! imagefile [2] 바다바다 2014-07-02 17300
3126 [요리] 아주 특별한 검은 쌀 아이스크림 imagefile babytree 2010-07-06 17289
3125 [자유글] [베이비트리가 콕콕 짚어줘요]④아이가 산만하다고요?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3-03-07 17274
3124 [자유글] 신생아에겐 직사광선은 `독' imagefile 양선아 2010-05-27 17271
3123 [가족] 바른 식습관- 먹고 사는 재미를 알다. imagefile [8] 리디아 2012-05-08 17249
3122 [자유글] 어린이에게 들려주는 한-미 FTA 이야기 image 베이비트리 2011-11-25 17248
3121 [자유글] [한겨레프리즘] 아이의 은밀한 사생활 생중계 imagefile 김미영 2010-06-23 17247
3120 [자유글] 서천석 샘 트윗 - 선행학습, 학습공간 등 image [3] sano2 2012-02-28 17244
3119 뱃속에서 만나면 상극이니라 imagefile 김미영 2010-06-08 17226
3118 [직장맘] 육아 짜증 처방은 아이 imagefile yahori 2010-06-17 17211
3117 [다이어트 46화] 4개월만에 그렇게? imagefile 김미영 2010-07-20 17163
3116 [나들이] 만원의 행복, 한강수영장 imagefile nellja 2010-08-12 17138
3115 [자유글] 예방접종 관리 어플리케이션 ‘엄마를 도와줘’ 출시 imagefile babytree 2011-04-12 17136
3114 [가족] 아빠의 사랑을 받아줘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2-04-16 17114
3113 [건강] [베이비트리가 콕콕 짚어줘요] ⑦ 여름철 불청객, 수족구 주의보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5-12 17093
3112 [자유글] 남편과의 불화 덕분에 imagefile [14] 빈진향 2013-11-16 17063
3111 [다이어트 16화] 이 죽일 놈의 정체기 imagefile 김미영 2010-06-16 17055
3110 [자유글] “아이와 함께 출퇴근” 기업 어린이집 늘어 [한겨레 3월31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7017
3109 어머니,전 부칠때 쪼그려 앉지 마세요 imagefile babytree 2011-02-01 16995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