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은 사회적 동물이면서...
또 가끔씩은 혼자 있고싶어하는 동물이죠...
휴... 오늘 아침이 제겐 딱 그러네요...

전 결혼하기전에도 혼자 살아본 적이 단 한번도 없는 사람입니다
TV에서 혼자 오랫동안 산 사람들이 얘기를 하는데 그걸 보면서 그러고보니 난 한번도 그런 경험이 없네...했던 아침이었어요
가족들과 행복하고 서로 보살핌을 받았고 분명히 좋았던 시간들이었음에도 혼자 잠깐 살아봤어도 좋을뻔 햿다는 생각이 잠깐 아주 잠깐 들었었는데...

어제의 무리한 여러 스케쥴의 여파인지 오늘 아침따라 아이들의 소리가 정말 힘이 들게 시끄럽더라구요
달랑 두명인데 서로 싸웠다가 웃었다가 분명 평소엔 그냥 귓가에 항상 존재하는 소리로 넘어갔는데 오늘은 정말 미친듯이 짜증스럽게 크게 들리고 내가 왜 이러지..하면서도 자꾸 애들한테 잠깐만이라도 말 좀 안하고 있을 수 없냐고 얘기하고 좀 조용히 좀 하라고 소리지르고...암튼 짜증이 극에 달하는 순간이 왔습니다.
거기다 응아하러 화장실로 들어가서 자리잡자마자 우리 큰아이 문을 두드리며 고래고래 소리를 지르며 "엄마!나 급해!급해!엄마~~!!!!!!빨리나와!!엄마~엄마!!" 하는데...
아놔 이젠 똥도 못 싸게 하냐?? 싶어지니... 정말 짜증이짜증이...

갑자기 저... 혼자 있고 싶어요...
ㅠㅜ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896 [자유글] 이벤트 참여)엄마도 사람이다 prexin 2010-05-21 6432
895 [자유글] 녹용 먹이는 법 wong999 2010-07-03 6417
894 [자유글] 엄마는 청소하는 사람이잖아~* [4] sejk03 2011-12-13 6416
893 [자유글] 딸아이가 받은 생일축하 카드 imagefile [7] 나일맘 2012-09-19 6400
892 [자유글] 태권도 참여수업 imagefile [9] 분홍구름 2014-03-24 6378
891 [자유글] 질러버렸어요!ㅋ akohanna 2010-05-28 6375
890 [자유글] 생활에 필용한 상식 몇가지 image akxm110 2011-04-10 6369
889 [자유글] 모유를 안먹어요 ㅜ.ㅜ imagefile worudrh 2011-02-28 6368
888 [자유글] 역시 여자도 돈을 벌어야 kkikki72 2011-04-07 6359
887 [자유글] [이벤트참여]룰루랄라~♬노래를불러요~ kkamzzigi60 2010-05-25 6350
886 [자유글] 내 인생 최고의 지름신! imagefile akohanna 2010-06-22 6344
885 [자유글] 다욜라 알들이 깨어났어요 ^^ imagefile [4] 나일맘 2012-06-14 6343
884 [자유글] 봄맞이 내몸 대청소! 수수팥떡 생활단식 (4/9) zeze75 2011-04-04 6340
883 [자유글] [당첨자발표] 내 생애 최고의 육아서는? imagefile [8] 베이비트리 2014-09-16 6340
882 [자유글] 올 한해도 건강하시고 행복하세요~ imagefile [3] 양선아 2018-01-01 6339
881 [자유글] 헌혈로 사랑을 실천하는 아빠 imagefile akohanna 2010-08-02 6338
880 [자유글] 설소대 어떻게 해야할까요? violet2006 2010-11-19 6337
879 [자유글] (이벤트참여) 아이들이 엄마 찾을 날이 얼마남지않았어요. a04785 2010-05-27 6337
878 [자유글] 씨티은행에 중고장난감 기증하고 그린산타베어 받아요! akohanna 2010-12-12 6323
877 [자유글] [이벤트참여]엄마의 춤바람은 무죄! gerade97 2010-05-28 6323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