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봄에 이어 두번째로 참여한 베이비트리 번개!

결론만 말씀드리면 정말 재미있어서 시간이 그렇게 지난지도 몰랐답니다.

 

난엄마다님은 지난 봄보다 얼굴이 많이 좋아지셨어요. 좋아하는 일을 위해 백방으로 뛰어다니시는 열정이 그대로 녹아있다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읽어주셨던 글귀 중 정말 힘들 때는 고뇌하고 번뇌하는 것이 아니라 공부를 해야 한다..와 두번째 화살 이야기... 마음 속에 새기고 있을게요. 저에게 정말 힘이 되는 글이었어요~ 그리고 첫 아이를 키우는 후배맘에게 주는 Tip!!! 아주 유용할 것 같아요.

 

혜성같이 깜짝 등장하신 바다바다님.

어쩜 그리 베이비트리 회원님들은 밝은 에너지가 넘치고 조곤조곤 말씀도 잘 하시는지 살짝 기가 죽었습니다만, 흐흐흐흐... 같은 생각을 가지고 실천하시는 모습에 또 신이 나서 귀 쫑긋 세우고 들었답니다. 금융업에 계시는 분 답게 노후에 관한 글귀를 준비하셨더라구요. 이 부분은 나중에 한번 글을 좀 써주셔요. ^^

 

그리고 양선아 기자님.

요즘 힘든 일이 많으셨는데 잘 극복하시고 다시 파워업 하셔서 열정과 긍정으로 어떻게 하면 베이비트리를 더욱 재미있고 유용하게 만들 수 있을까 생각중이라고 하시더라구요. 여기 저기서 흔들더라도 무소의 뿔처럼 소신있게 지켜가시기를 바라요. ㅎㅎㅎ 그대가 있기에 베이비트리도 빛날 수 있답니다.

 

먹었던 샌드위치 사진이라도 찍는건데..

만나서 이야기 하느라 흥분해서 사진 한장도 못 찍었네요.

그나마 마지막에 급 정신차린 양기자님이 단체사진 하나 찍자 해서 찍었는데

늘씬하신 분들이 뒤로 가셔서 ㅎㅎㅎㅎㅎ (나중에 올려주셔요~ )

 

 

KakaoTalk_20141104_171850494.jpg

 

아쉬운대로, 바다바다님의 선물 찍어서 올립니다.

많이 부러우시라고. ㅎㅎㅎㅎㅎ

 

다음에 또 만나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356 [자유글] 엄마가 나를 두고 갔잖아! [5] kimharyun 2012-03-26 5001
355 [자유글] 아이에게 쏟는 관심 반만 떼어서! [14] 분홍구름 2012-03-25 4695
354 [자유글] 개운의 비결 [6] rins 2012-03-23 5394
353 [자유글] 부족한 아들, 부족한 엄마 그래도 행복하게~ imagefile [4] jsbyul 2012-03-23 4452
352 [자유글] 김영훈 원장님 출연하신 EBS 부모 4부 image [2] jenifferbae 2012-03-23 4764
351 [자유글] EBS 부모 김영훈 선생님 3부 image [2] jenifferbae 2012-03-20 5811
350 [자유글] [궁금해요] 각 당의 보육정책 공약, 어떻게 생각하세요? [12] 양선아 2012-03-19 5386
349 [자유글] 일요일 출근하는 엄마덕택에 아빠랑 북카페 데이트 imagefile [9] 강모씨 2012-03-19 6075
348 [자유글] 이거 다 봄인 탓입니다. [6] 분홍구름 2012-03-17 4621
347 [자유글] 햇님군 그림솜씨 자랑.. ㅋ imagefile [1] 전병희 2012-03-17 5517
346 [자유글] 서른다섯번째 생일, 감동의 도가니 남편의 미역국 imagefile [16] 양선아 2012-03-16 16284
345 [자유글] 아들의 작품 세계 imagefile [7] blue029 2012-03-16 7354
344 [자유글] ‘교실에 책걸상ㆍTV 없어요’‥발도르프교육 첫도입 imagefile anna8078 2012-03-14 22692
343 [자유글] [부모교육]육아멘토와의 만남 - 부모도 마을의 멘토가 필요해! (3월 15일) minkim613 2012-03-13 5063
342 [자유글] 돌잔치가기다려지네요.. [1] kmj7618 2012-03-11 4793
341 [자유글] 주안역리가를다녀와서 gorhfdie 2012-03-08 4636
340 [자유글] 우리딸벌써돌잔치해요^^ [3] skdbsaka 2012-03-07 4830
339 [자유글] 제주 강정마을 얘기를 접하며... [3] ubin25 2012-03-07 4528
338 [자유글] 모유수유는 왜 어려울까?(모유 수유선택의 옵션은 사생활 포기) [9] corean2 2012-03-07 6058
337 [자유글] 드디어 봄이 오는 건가요? [2] jsbyul 2012-03-06 4505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