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1010111.jpg

 

오늘 베이비트리 떼쓰는 아이에 관한 기사에 나온 가명 김영숙입니다.

얼떨결에 저희 고모와 동명이인이 되었어요. ㅎㅎ

기자님이 아마도 제 이야기를 사례로 든 것 같아요. 하하하

 

그런데 이름 옆(36)이라고 쓰여진 나이가 문득 낯서네요.

딱히 나이 먹는 것에 대해 두려워하지는 않지만

제가 생각했던 마흔이 되지 않을까봐 두려워집니다.

그래서 즐겁게 나이 먹는 방법으로

마흔이 되던 해에 친구들과 아이가 몇 살이건간에 다 떼어놓고

오로지 '나'를 위한 여행을 떠나기로 했어요.

 

남편들에게 미리 공표해놓고 3명이서 마흔여행을 위한 계를 시작했습니다.

36살에는 3만원, 37살에는 5만원, 38살에는 7만원, 39살에는 10만원씩.. 이런식으로요.

벌써 70여만원이 모였어요.

계주인 저는 매달 통장내역을 캡쳐해서 친구들에게 보내주고 

'열심히 절약하고 신나게 일하자!' 하며 파이팅을 외치죠..

 

얼마전에 여행 장소를 정하고 스페인어를 시작했어요.

아직 알파베또에서 서성이고 있지만 ...ㅎㅎ

그러나 친구들도 저도 이러한 과정이 너무 행복해요.

 

혹시 여행 말고도 또 재미있고 의미있는 도전이 있을까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216 [자유글] 수수팥떡 최민희 대표가 전하는 임신·출산 교실 zeze75 2011-02-08 12281
215 [자유글] [답변포함] 모유수유에 대한 질문입니다. ssal1150 2011-02-01 8422
214 [자유글] [답변포함] 직장맘 젖떼기 gerade97 2011-01-28 11914
213 [자유글] [답변포함] 모유수유를 하고싶어요... k2k0708 2011-01-26 9446
212 [자유글] 건의사항 pansoeun 2011-01-17 4994
211 [자유글] 공구카페 사기 접수중(맘베이비) akohanna 2011-01-13 9234
210 [자유글] [2010년 송년회] 12월16일 베이비트리 송년모임 엿보기~ imagefile 김미영 2010-12-29 14301
209 [자유글] 두 돌 아이, 맞고 뺐기기만 하는데… imagefile jjyoung96 2010-12-25 8956
208 [자유글] 대학로에 풍덩 빠져 볼까요? imagefile sano2 2010-12-22 9250
207 [자유글] 장난감도 엄마손이 마법 imagefile 김미영 2010-12-22 11962
206 [자유글] 장난감 아직도 구입하세요? 빌려 쓰면 1석3조 imagefile 김미영 2010-12-22 17669
205 [자유글] 베이비트리에 공개한 ‘엄마·아빠표 장난감’ imagefile 김미영 2010-12-21 12236
204 [자유글] 영유아 예방접종비 400억 전액 삭감에 반대 청원 hsl810 2010-12-14 11417
203 [자유글] 씨티은행에 중고장난감 기증하고 그린산타베어 받아요! akohanna 2010-12-12 5760
202 [자유글] 성탄 카드 만들었어요 imagefile anna8078 2010-12-10 8539
201 [자유글] ‘크리스마스 보따리’ 함께 풀어요 imagefile sano2 2010-12-08 10031
200 [자유글] 아빠가 함께 아이 키우면 집도 회사도 웃음꽃 imagefile babytree 2010-12-06 12043
199 [자유글] 맞벌이 육아휴직, 부부 합쳐서 2년 서로 1년씩 쓰세요 babytree 2010-12-06 8885
198 [자유글] 육아휴직 뒤 ‘100% 복직’…‘재택근무’의 놀라운 힘 imagefile babytree 2010-12-06 14989
197 [자유글] “육아휴직 맘 편히 쓰니 일할 맛 나요” imagefile babytree 2010-12-06 14781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