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4710187_P_0.jpg » 한겨레 자료사진

 

 

어두워서 좋은 지금

                                            박소유

 

처음 엄마라고 불러졌을 때

뒤꿈치를 물린 것 같이 섬뜩했다

말갛고 말랑한 것이 평생 나를 따라온다고 생각하니

어디든 도망가고 싶었다

너무 뜨거워서

이리 들었다 저리 놓았다 어쩔 줄 모르다가

나도 모르게 들쳐 업었을 거다

 

아이는 잘도 자라고 세월은 속절없다

낯가림도 없이 한 몸이라고 생각한 건 분명

내 잘못이다

절대 뒤돌아보지 말라는 말이 복음이었나

앞만 보고 가면

뒤는 저절로 따라오는 지난날인 줄 알았는데

돌아보니 깜깜 무소식이다

 

그믐이다

어둠은 처음부터 나의 것

바깥으로 휘두르던 손을 더듬더듬 안으로

거두어들였을 때 내가 없어졌다

 

어둠의 배역이

온전히 달 하나를 키워내는 것, 그것뿐이라면

그래도 좋은가, 지금

 

 

밤새 아이와 함께 서너번 깨다 눈뜬 새벽, 이 시간이 정말로 좋다. 못 읽었던 책도 다만 몇 장이라도 읽고, 글도 쓰고, 커피도 마신다. 일찍 깨어날수록 이 시간이 길어진다. 어두워서 좋은 지금이라는 제목이 내 상황과 딱 맞아떨어져 이런 새벽에는 꼭 이 시를 다시 한 번 읊어본다. '어두워서 좋은 지금'이 사라지고 날이 밝으면 '밝아서 좋은 지금'이 절로 찾아온다. 그리고 아침을 맞으려 눈 뜬 아가를 더 꼭 안아줄 수 있다. 내 어둠의 배역이 키워내는 '달'은 우리 '딸' 뿐 아니라 육아에 지쳐 잊혀지고 있던 내 마음 속 서늘한 '달'이기도 하다. 딸아이와 같이 산지 15개월째, 같이 한 어둠도, 홀로 맞는 어둠도 켜켜이 쌓여 따뜻하게 '달' 하나 키워내고 있다.

 

- 아이 돌잔치 때 나중에 아이랑 함께 읽으면 좋을 시를 모아 아이 사진과 함께 시집을 만들었어요. 그때부터 시를 읽기 시작했는데, 참 많은 위안과 힘을 받습니다. 중학교 때 줄치며 은유법이니 직유법이니 하며 괴롭게 외워야 했던 시들이 이제 다시 읽으니 마음을 탁탁 치고 가네요. 오늘도 어두워서 좋은 지금을 보내고 있을 아기 엄마들과 함께 나누고파 여기 옮겨봅니다. ^^

우리, 그래도 좋죠? 지금.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196 [자유글] ‘가사·육아 서비스요금’ 가파른 상승 imagefile babytree 2010-12-06 9750
195 [자유글] 우유팩으로 배를 만들어요~ imagefile saja1004saja 2010-12-01 17349
194 [자유글] 출산 장려하더니…‘휴직급여’ 돈없어 못준다 imagefile babytree 2010-11-30 16180
193 [자유글] 12일 2일 단하루!!![토도리브로 원목 10종+쩌리짱 강아지]GS SHOP 특가판매-163,000->99,000원 imagefile akohanna 2010-11-29 6086
192 [자유글] 11월 26일 단 하루만 소중한 추억을 담은 알로하스튜디오 촬영 반값이벤트 imagefile akohanna 2010-11-25 6025
191 [자유글] 아기 맞이하기 전 엄마·아빠는 어떤 준비를 해야 할까? zeze75 2010-11-24 11331
190 [자유글] 설소대 어떻게 해야할까요? violet2006 2010-11-19 5763
189 [자유글] 엄마표 공 딸랑이 3종세트 imagefile gx0208 2010-11-18 16514
188 [자유글] 아이 성교육 동화책 무료로 준다네요 rka567 2010-11-12 8693
187 [자유글] 한의사와 함께하는 ‘건강한 임신·행복한 출산’ 강좌 imagefile babytree 2010-11-10 10696
186 [자유글] 아이와 함께 만든 추억의 종이인형 imagefile sano2 2010-11-07 22178
185 [자유글] ‘엄마표 주방놀이’ 만들어줬어요 image posada 2010-11-03 18325
184 [자유글] 건우야, 아빠가 ‘집’은 장만했단다 imagefile trustjoon 2010-11-03 19552
183 [자유글] [이벤트 공지] 엄마표 장난감 자랑하세요 imagefile babytree 2010-10-28 19197
182 [자유글] 아이 예방접종 ‘알림문자’ 보내드려요 babytree 2010-10-26 8114
181 [자유글] 출산, 육아로 힘든 엄마 몸관리-'생활 단식'으로! zeze75 2010-10-21 4718
180 [자유글] 아기 아토피 4type체질식으로 한달만에 날리기 minkim613 2010-10-21 5856
179 [자유글] 유축기 빌려주지 마세요 imagefile babytree 2010-10-21 23480
178 [자유글] 아기랑 엄마랑 함께하는 해설이 있는 정원산책 minkim613 2010-10-19 5449
177 [자유글] 영유아 예방접종 지원예산 ‘싹둑’ imagefile babytree 2010-10-08 12627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