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가 Stop...

자유글 조회수 3738 추천수 0 2014.04.23 20:36:59

힘이 듭니다..

아파서 힘들고,

기운 차리면 나만 먼저 기운 차리는 것 같아 힘들고,

웃어야 하는 직업인데 웃기도 힘들고,

웃고 있자니 너무 미안하고,

계속 슬퍼하고 있자니 너무나 무기력하고,

뉴스를 보면 가슴이 미어지고, 나도 모르는 눈물만 흐르고..

 

웃어도 되는 것인지..

즐거워지려고 노력 해도 되는 것인지..

모든 것이 마비되어버린 채 늘어가는 한숨..

후우...

 

미안하고, 미안하고, 미안한데....

너무 우울해져서

정신차리고 싶어집니다.

 

모두 비슷한 심정이겠지요?

누구는 미개하다 치부하여버린 우리 대부분은

몽창 슬픔의 바닷속에 빠져 허우적 허우적 대고 있네요..

 

정신차리고, 지켜보고싶습니다.

목소리도 내고,

내가 서 있는 이 자리에서 내가 해야할 일 똑디 하고,

지킬 것 지키면서

응당 책임져야 될 일 책임져가며!!!

그렇게 살면서 지켜보고 싶습니다..

 

 

아이들아, 차마 부르지조차 못할 아이들아..

 

너희가.. 그렇게 되면 안되는 건데...

이 빚은 살면서 살아내면서 갚을께.

우리가 천천히 바꿔갈께.

미안하다..

 

이 아줌마는 이제 슬픔을 좀 걷어내고 정신을 차려볼까해...

아줌마부터 똑바로 살께.

그러니 그 곳에서는 평온하길...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16 [자유글] 사랑을 나누는 ‘엄마의 기술’ imagefile 양선아 2010-04-27 11731
15 [자유글] “아이와 함께 출퇴근” 기업 어린이집 늘어 [한겨레 3월31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3669
14 [자유글] 아이돌보미 지원 축소…맞벌이부부 ‘한숨’ [한겨레 3월31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8412
13 [자유글] 드라마 찍느라 힘들지만 ‘나눔약속’ 떠올리면 힘나 [한겨레 3월17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9450
12 [자유글] 국격 높아진다는데 복지수준 ‘바닥’ [한겨레 3월15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5945
11 [자유글] 지방재정 악화 복지사업 직격탄 [한겨레 3월2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9035
10 [자유글] 보육시설 95% 사설…돈없는 부모는 괴로워 [한겨레 2월23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1585
9 [자유글] 두살 미만 아이, 감기약 함부로 먹였다간 imagefile 김미영 2010-04-21 18055
8 [자유글] 24시간 가까이…다른 방법은 없었다. 대한민국 3% ‘모유 만세’ image 양선아 2010-04-20 12401
7 [자유글] 밥상머리 자녀 교육, 매우 중요하다 imagefile 김미영 2010-04-20 12670
6 [자유글] 아이들 편에 서서 아이를 보라 imagefile 김미영 2010-04-20 10143
5 [자유글] 제때 잘 먹인 이유식, 비만·알레르기 예방 image 김미영 2010-04-20 15063
4 [자유글] `안절부절 아이 버릇’ 더 많이 안아주세요 imagefile 양선아 2010-04-20 17024
3 [자유글] 적기 교육이 중요하다 imagefile 김미영 2010-04-20 12221
2 [자유글] 나이들어 엄마되기 `걱정이 병' imagefile 양선아 2010-04-20 15961
1 [자유글] 아빠와 몸놀이, 키 쑥쑥 좌뇌 쑥쑥 imagefile 양선아 2010-04-19 14737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