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에 또다른 남편과 아내가 있다

자유글 조회수 10980 추천수 0 2011.08.30 10:10:54

a242f31ce16a1371ec3c7a79736ef8d9.

결혼 5년차인 김헌수(36·가명)씨 부부는 신혼 때부터 줄곧 맞벌이 생활을 해오고 있다. 처음에는 문제가 없던 부부생활은 결혼하기 전부터 알고 지내던 남편의 직장동료 ㅇ씨에 의해 갈등을 빚기 시작했다. 평소 아내에게는 대화도 않고 무뚝뚝하던 남편이 ㅇ씨에게는 이런저런 고민을 털어놓으며 지속적으로 연락을 주고받고 있던 사실을 김씨의 부인이 알게 된 것이다. 아내는 가장으로서의 책임과 사회생활로 스트레스를 받는 남편을 이해하면서도 자신도 모르게 그 동료가 미워서 견딜 수가 없었다. 남편의 직무 스트레스 해결에 ㅇ씨가 큰 힘이 되어줄 것을 알면서도 아내이자 여자로서 질투가 났던 것이다. 이에 아내는 솔직한 마음을 남편에게 털어놓았고, 남편은 아내의 마음을 이해하고 그 이후부터는 ㅇ씨와의 연락을 자제했다.



김씨처럼 한국에서 부인이나 남편보다 주변사람과 친밀한 관계를 맺는 이른바 ‘오피스 스파우즈’가 크게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듀오라이프컨설팅이 지난 10일부터 23일까지 전국 기혼남녀 320명을 대상으로 ‘오피스 스파우즈의 존재’를 조사한 결과 남성은 56.2%(72명), 여성은 31.6%(61명)이 있다고 대답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들을 대상으로 오피스 스파우즈와의 하루평균 대화시간을 측정한 결과 ‘70분’으로 나타났는데 이들의 부부간 하루 평균 대화시간인 61분보다 높은 수치이다. 오피스 스파우즈와의 주요 대화내용은 회사관련이 41.1%로 가장 많았으며, 이어서 업무(18.8%) 취미와 관심사(11.3%) 가정사(5.3%) 순으로 나타났다.



오피스 스파우즈에 대해 ‘적정한 선만 유지한다면 무방하다’는 응답은 여성 58.5%, 남성 63.8%로 남녀간 큰 차이는 없었으나 정도와 선의 기준에 대해서는 남녀간에 큰 인식차이가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오피스 스파우즈가 불륜(외도)에 해당된다고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여성의 63.2%는 ‘성적 접촉이 없어도 지속적인 연락(업무 외 통화와 문자 및 메일)을 하면 외도다’라고 답한 반면, 남성 63%는 ‘성적 접촉이 있는 경우만 외도다’라고 응답했다.



69.4%의 남성은 오피스 와이프에게 성적 매력을 느낀 적이 있다고 대답했다. 성적매력을 느끼는 여성은 29.5%로 조사됐다.



이미경 듀오라이프컨설팅 총괄팀장은 오피스 스파우즈와 관련한 불륜의 정도에 대한 남녀간 인식차이에 대해 “외국에서는 그 인식차이가 크지 않은 것으로 알고 있는데 아무래도 우리나라의 경우 남성위주의 사회생활이 중심이 되다보니 이런 차이가 나타나는 것같다”면서 “이런 인식 차이를 서로 인정할 때 부부간 건강한 관계가 유지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도형 선임기자/트위터 @aip209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1176 [자유글] 달팽이크림을 선물받았네요 ㅎ [1] gnsl3562 2016-11-15 3545
1175 [자유글] 무현, 두 도시의 이야기 푸르메 2016-11-15 3250
1174 [자유글] 역사의 현장에서 희망을 느끼고 오다 imagefile 양선아 2016-11-13 3396
1173 [자유글] 오랫만에 먹은 사탕이 맛나네요 ㅎ [2] gnsl3562 2016-11-11 3544
1172 [자유글] 비가 많이오네요.. gnsl3562 2016-11-07 3336
1171 [자유글] 돌영상 제작 원본소스 무료제공! 혜진이아빠 2016-11-04 15984
1170 [자유글] 점심때 먹은 김밥이.. [1] gnsl3562 2016-11-03 3612
1169 [자유글] 유진팩트 유명하던데 홈쇼핑 방송 보신 분 있으신가요? imagefile 50jhjh80 2016-10-24 4057
1168 [자유글] 언니들의 캐리어엔 아린 삶이 실려 있다 image 베이비트리 2016-10-14 3488
1167 [자유글] 벌써 건조해서 큰일이네요 ㅠㅠ poiu454 2016-10-12 3099
1166 [자유글] 6세 여아의 사랑 고백을 받은 6세 남아의 반응은? imagefile [4] 강모씨 2016-10-10 4171
1165 [자유글] "지혜"가 우선입니다. imagefile busyliteo 2016-10-09 3442
1164 [자유글] 딸 아이 첫 생일잔치~ 축하해주세요~ gosure 2016-09-10 3387
1163 [자유글] 애들이 좀 뛸 수도 있죠, 뭐. imagefile [4] 강모씨 2016-09-10 4213
1162 [자유글] [시쓰는엄마] 이것들과의 동거 [1] 난엄마다 2016-09-08 3476
1161 [자유글] [시쓰는엄마] 한 밤에 내린 비 [2] 난엄마다 2016-09-08 3777
1160 [자유글] 올림픽이 끄집어낸 배구의 추억 imagefile [3] 강모씨 2016-08-20 4124
1159 [자유글] 취중진담, 재능기부 대신 휴가기부 imagefile [1] 강모씨 2016-08-11 4346
1158 [자유글] 여름숲속학교 혹은 템플스테이크(?) imagefile [2] 강모씨 2016-08-05 5036
1157 [자유글] 결초보은 공동육아, 독수리오형제 출동! imagefile [6] 강모씨 2016-08-01 5873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