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은 그냥 좋아서 뭣 모르고 했지요.

첫 데이트에서 10만원 이하의 데이트 비용을 쓰는 남자와는 두 번 다시 만나지 않고,

장남인 건 참아도 집 없는 데 결혼하자고 하는 남자는 못 참는다는 친구들의 만류 속에서도

저는 굳세게 남편과의 결혼을 감행했거든요.

그런데 임신을 하고 보니 제가 어떤 짓(?)을 저질렀는지 대략 감이 오더군요.

임신을 하고서도 수업을 하고, 강의를 들으러 다니는 저를 주변 사람들이 너무 안쓰럽게 보더라고요.

처음엔 말도 안 된다고 했는데, 임신이라는 이상한 호르몬 변화 속에서 어느 날은 저도 제가 너무 안쓰러운 거예요. 서방 잘 만났으면 임신축하금으로 시부모님께 돈 백 챙기면서 남편에게 명품백이나 받으며 직구 뭐 할까나 고민할 텐데 하면서 말이죠. 남편에게 그런 말을 했더니 남편이 펄펄 뛰면서 당장 그만 두라고 하더군요. 너 하나 못 먹여 살리겠냐면서. 하지만 저는 생각했습니다. 서방과 나는 먹고 살수 있지만 우리 신이 잘 못 먹여 살릴 것 같아 안 되겠다라고요.

그래서 그냥 다녔습니다. 한 푼이라도 더 벌어서 살림에 보태겠다며. 그래서 또 몇 시간씩 서서 수업하고, 또 몇 시간씩 간식 하나 없이 버텨가며 수업 들은 이기적인 엄마가 되었습니다.

그리고 아기 낳고 백일 쯤 지나면서 행여 내 자리 없어질세라 학교에 복귀했습니다.

처음엔 일주일에 하루였던 외출이 세 번으로 늘어나고 시간도 많이 늘어났지요.

 

이젠 그것도 모자라 7개월 젖 먹는 아기를 어린이집에 보내려고 준비 중입니다.

어린이집을 보내려고 보니 당장 젖을 끊는 일부터 걱정입니다. 처음엔 이미 분유와 젖병에 익숙한 아기를 상대로 모유수유를 고집해 아이를 그렇게 울렸는데, 이젠 또 반대로 끓느라고 울려야 할 겁니다.

 

어디서 본 건 있어서 해주고 싶은 건 많고 희생정신이 없어서 해줄 수 있는 건 별로 없는 엄마는 오늘도 고민합니다. 그런데 왜 결론은 아이가 편하지 않은 방향으로 가는 걸까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46 [직장맘] 엄마, 야구 해요~ imagefile [5] 강모씨 2012-05-22 6807
45 [직장맘] 나의 육아기는 앨범북 imagefile [3] yahori 2012-05-16 26782
44 [직장맘] 25개월, 처세술에 입문하다 [12] 강모씨 2012-05-13 9039
43 [직장맘] 일, 육아 그리고 친정엄마 [6] kimharyun 2012-03-09 6975
42 [직장맘] 모유수유도 하고 싶고 일도 하고 싶은 엄마 마음 [9] corean2 2012-02-29 7019
41 [직장맘] 복직을 앞두고... [9] greenbhlee 2012-02-27 6994
40 [직장맘] 어린이집 진급 설명회에 다녀왔어요. [6] yahori 2012-02-25 7195
39 [직장맘] 직장 생활 권태기... 어떻게들 극복 하셨는지... [17] jsbyul 2012-02-24 8865
38 [직장맘] 엄마를 위한 인형극 '공돌리와 친그들' imagefile [2] yahori 2012-02-23 14039
37 [직장맘] [육아카툰] 이럴려면 차라리 남편 되지 말아라 imagefile [25] heihei76 2012-02-08 48764
36 [직장맘] [육아카툰] 엄마는 왜 고추가 없어? imagefile [10] heihei76 2012-01-30 43877
35 [직장맘] 어린이집 명절 선물 이렇게 했어요 [7] yahori 2012-01-19 24193
34 [직장맘] "법제처, 육아휴직 경력으로 불인정 한다"? yahori 2012-01-13 21895
33 [직장맘] [육아카툰 ^^] 어린이집 보육료 지원, 정확히 알고 있는 사람 도대체 누구 없소? imagefile [11] heihei76 2012-01-12 12093
32 [직장맘] 어린이집에서 보내온 아이 생일 선물 imagefile [6] yahori 2012-01-11 16630
31 [직장맘] [육아카툰] 3살된 아들래미를 보면서 인간과 동물의 차이점을 또 발견하다 imagefile [8] heihei76 2012-01-09 27595
30 [직장맘] 맞벌이 가구, 홑벌이 추월했네요 [1] yahori 2011-12-14 23853
29 [직장맘] 아이들 저축 뭐하세요? [2] yahori 2011-12-08 17563
28 [직장맘] 아침에 해야 할 일 imagefile [4] yahori 2011-11-11 8475
27 [직장맘] 유치원 졸업사진 찍던 날, 왠지 눈물이... imagefile [2] yahori 2011-11-03 7335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