딸기청에 우유를 부어 만드는 딸기 라떼~

보기에도 예쁘고 맛도 좋고 요즘 딸기도 저렴하니 아이들에게 자주 해주고 있어요.

 

일요일인 어제, 아침 먹고나서 출출할 즈음 딸기 라떼를 만들어주며

전에 사놓았던 자일리톨이 생각나서 설탕 대신 넣고 온 가족이 먹었답니다.

저는 반 잔, 남편은 한 잔, 아이들은 두 잔씩.

자일리톨은 처음 써봤는데 은은한 단 맛이 나쁘지 않았습니다.

 

그런데 얼마 지나지 않아 둘째가 속이 안 좋답니다.

저도 장 보러 가서부터 배가 사르르 아팠고

첫째도 두 차례 화장실에서 사투를 벌이고

남편도 화장실을 몇 차례 왔다갔다 합니다.

 

원인은 자일리톨 과다섭취었습니다.

예전에 자일리톨 들어간 사탕은 많이 먹으면 배 아프다는 거 알고 있었는데

자일리톨 가루 넣을 때는 왜 생각을 못 했는지...

본의 아니게 온 가족 강제 장 청소 시키고 참 머쓱했습니다.

 

어린이는 하루 두 티스푼까지, 어른은 한 큰술까지 괜찮다네요.

 

어제 일로 얻은 교훈. 안 먹던 거 먹을 때 미리 조사하고 먹읍시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34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꼼짝 마, 소도둑! imagefile 아침 2018-02-27 3415
33 [자유글] 점점 더워지는 것 같아요.. bupaman 2017-06-22 3407
32 [책읽는부모] [책읽는 부모응모] 시원하게 여름나는 비결 두가지 비법전수 lky2024 2016-08-21 3404
31 [책읽는부모] <집으로> 수상한 그림책 imagefile 강모씨 2018-01-21 3384
30 [자유글] 요즘 육아는 장비빨? AI스피커 사려고 해요 ㅋㅋ hyochi88 2018-01-08 3383
29 [자유글] 길고긴 겨울방학 시작했어요..^^; imagefile 아침 2017-12-21 3381
28 [자유글] [시쓰는엄마] 그리움 난엄마다 2017-03-06 3379
27 [자유글] 집에가면서 치킨이나 사들고.. bupaman 2017-06-13 3373
» [자유글] 자일리톨로 강제 장 청소... 아침 2018-04-16 3368
25 [자유글] 아구..ㅠㅠ bupaman 2017-03-23 3367
24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응모)4월, 기억해 봄~ file puumm 2018-04-18 3351
23 [자유글] 오늘은 피곤함이 너무.. bupaman 2017-06-28 3331
22 [자유글] 엄마표 놀이 이렇게 해봐요^^ imagefile hyochi88 2017-11-06 3330
21 [자유글] [21개월 여아 어머님 중 언어습득 연구 참여자를 구합니다] dummee 2017-11-18 3329
20 [건강] 설레는 봄,새로운 출발~건강한 몸&맘으로 봄맞이준비를^^~ imagefile kkebi33 2018-02-23 3316
19 [자유글] 여러분 하늘에 세월호 리본 보셨어요? bupaman 2017-03-24 3304
18 [자유글] 목이 계속 뻐근하네요. bupaman 2017-06-21 3294
17 [자유글] 디퓨저 향이 괜찮네요. bupaman 2017-06-23 3288
16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10기 지원합니다♡ elpis0319 2017-01-31 3282
15 [나들이] 인제, 정선 봄 축제에 가볼까요? 베이비트리 2017-03-30 3280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