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치원 같은 반 남자친구들(방과후 안 하는 아이들)이 거의 다 작년부터 수영을 배웠어요.

저는 아이가 수영하기엔 너무 어린 것 같고(당시 6세)

운동신경도 별로 좋지 않은데 초급반 선생님이 또 너무 무섭다고 해서

여린 아이를 보내기가 마음이 안 놓여서 안 보냈거든요.

 

그런데 초급반 선생님이 상냥한 여자 선생님으로 바뀌고

얕은 풀에서 수업한다고 친한 집 엄마가 같이 다니자며 자꾸 설득을 하네요~

그 소리를 듣더니 아이도 하겠다고 하는데 괜찮을까요?

초등학생 돼서 배우면 더 금방 배우지 않겠냐, 나중에 시킬거다 했었는데

아이도 조르니 저도 마음이 흔들~ㅎㅎ

저 설득하는 아이엄마는 수영실력은 안 바라고 그냥 운동되라고 보낸다 해요.

코가 약해서 더 자주 앓고 고생할까봐 걱정이 되기도 하고, 괜찮을 것 같기도 하고..

 

시에서 하는 재활스포츠센터라 가격이 저렴하고 인기가 많아서 등록이 치열하다고 들었는데

지금 마침 자리가 많이 비었다고 하거든요.

월초부터 시작이라 지금 등록하면 수업 몇번 빼먹고 중간에 들어가는 거긴 하지만

내일 가면 등록 후에 바로 할 수 있나봐요. 주 3회 수업하구요.

유치원 방학 끝나고도 시간대도 맞고 거리도 가까워서 쭉 다닐 수 있는 곳이에요.. 고민되네요..ㅎㅎ

7세에 수영강습 선배맘들은 어떻게 생각하세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68 [책읽는부모] 'DIARY 2018 인간이라는 가능성' 제작을 위한 펀딩에 참여해주세요! image indigo2828 2017-11-17 1379
67 [선배맘에게물어봐] 초1 숙제 어디까지 봐줘요? imagefile [5] 푸르메 2017-11-28 1377
66 [자유글] [시쓰는엄마] 경계에 서서 [2] 난엄마다 2017-06-12 1376
65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응모]초등학교 책읽어 주기 봉사를 기억하며 4월에 기억될 책<검은강아지>를 추천합니다. imagefile [6] aelee76 2018-04-09 1366
64 [직장맘] 9세 남아 개똥이, 엄마가 돌아가셔서 슬퍼요(?) imagefile [4] 강모씨 2018-03-28 1351
63 [자유글] 근황 -아이 눈 건강 챙겼어요 imagefile [8] 아침 2018-04-06 1347
62 [자유글] 독감에 걸렸어요 ㅠㅠ imagefile [2] 아침 2017-12-24 1340
» [선배맘에게물어봐] 7살에 수영 배우기 괜찮을까요? [4] 아침 2018-01-11 1333
60 [직장맘] 2학년 학부모총회 imagefile [6] 푸르메 2018-03-30 1328
59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응모] 4월 추천 도서 - 똥만이 imagefile 강모씨 2018-04-16 1327
58 [책읽는부모] 2018 인디고 유스 북페어 - 인간이라는 가능성 image indigo2828 2018-07-14 1324
57 [책읽는부모] 13기 새책이 도착했습니다. imagefile [2] 고려교장 2018-05-03 1324
56 [요리] 식빵을 구웠습니다 ^^ imagefile [4] 아침 2018-01-18 1324
55 [자유글] 아침부터 습한게 느껴지네요. bupaman 2017-06-27 1319
54 [자유글] 동네 사람들과 함께 한 <반갑다 친구야> imagefile [2] 강모씨 2018-04-23 1310
53 [자유글] [새해 이벤트 응모] - 2018년은.. imagefile [4] puumm 2018-01-12 1289
52 [가족] <2018' 수수팥떡 가족사랑 건강캠프>올여름 최고의 휴가! 연1회만 진행되는^^~ imagefile kkebi33 2018-06-26 1274
51 [자유글] 엄마는 페미니스트 imagefile [2] 푸르메 2018-03-20 1262
50 [선배맘에게물어봐] 직장맘 아이(초2)에게 폴더 핸드폰 필요할까요? [7] 푸르메 2018-02-23 1258
49 [자유글] [박작가 9편]현직 사진작가가 알려주는 아기 사진 찍는 방법 꿀팁 [2] 박작가 2017-11-03 12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