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mo, 각종 화학첨가물, 수입밀, 미세먼지, 방사능, 항생제, 성장촉진제, 환경호르몬 기타 등등

제가 싫어하고 피하고 싶어하는 것들이예요.

다방면으로 유난스러운 삶을 살고 있지요...ㅎㅎ

 

그 중 미세먼지는 그거 피하겠다고 숨을 안 쉴 수도 없고...

문 꽁꽁 닫고 공기청정기 돌려도 미세먼지만 잡아주지

포름알데히드, 라돈, 휘발성유기화합물, 이산화탄소 수치가 높아지니 환기를 해야하는데

조금이라도 미세먼지 낮아질 때 한다고 신경쓰며 골치 아프게 삽니다.

미세먼지 피한답시고 햇빛 못 보고 밖에서 못 뛰어놀아서 더 허약해지는 건 아닌지 또 고민이고요.

 

그래도 작년에 비해서는 제 기준이 좀 느슨해졌어요.

미세먼지 측정기도 구입하고,

어려서 마스크 잘 못 쓰던 둘째를 위해

유모차에서 쓸 수 있는 diy 공기청정기도 만들기도 했었고요. 

(선풍기 앞에 초미세먼지 필터를 달았던건데 모터 과열로 화재가 발생할 수 있으니

권장하지는 않습니다 ^^; 저는 첫째 등하원 시킬 때 잠깐씩 사용했어요.)

이리 유난 떨다가 어느 신문사 기자님 눈에 띄어 인터뷰하고 기사도 났었지요 ㅎㅎ

 

i.jpg

(기사에 실렸던 사진입니다.

초미세먼지 100이 넘던 날 유모차 커버를 씌우고 안에 선풍기+필터를 돌려서

저 허술한 시스템의 효과를 확인하는 장면이고요)

 

아무튼 측정기 들고 여기저기 재어보니

특별히 시스템이 갖춰진 곳 빼고는 실내나 실외나 비슷한 수치가 나오더라구요.

목적지의 공기도 더러운데 잠깐 가는 길 신경써서 뭐하나 싶어

외출할 일 있으면 마스크도 안 끼고 작년에 비해 막 나갑니다.

 

그래도 심한 날은 아이들을 밖에서 뛰어놀게 할 수는 없으니...

마음 같아서는 춥거나 덥거나 마음껏 뛰어놀게 하고 싶고

비오는 날은 우비 입혀서 물웅덩이에서 놀리고 싶고

눈 많이 내린 날은 원없이 눈싸움, 눈사람 만들기 시키고 싶은데

걱정도 되고, 때때로 화도 나고, 아이들에게 참 미안합니다.

파란 하늘 보고 싶어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3228 [자유글] 두살 미만 아이, 감기약 함부로 먹였다간 imagefile 김미영 2010-04-21 21263
3227 [자유글] 프랑스 엄마들이 우월한 이유 imagefile [6] sano2 2012-02-13 21163
3226 [자유글] 서울와우북페스티벌-어린이 책 놀이터(똥꽃이 활짝!)에 놀러오세요^^ imagefile lapleinelune 2010-08-31 21125
3225 [자유글] 이빨요정이 필요해 imagefile [6] yahori 2015-03-11 21109
3224 [자유글] 7박 8일 시댁에서의 휴가 -.-;; imagefile [12] blue029 2012-08-12 21100
3223 [가족] ‘또 외출, 또 쇼핑’ 철없는 엄마 어쩌죠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2-06-04 21092
3222 [살림] [베이비트리 콕콕 짚어줘요] ⑬ 명절, 현명하게 보내는 법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5-09-25 21055
3221 [나들이] [딸과 함께한 별이야기 5] 네번째 관측 - 목성을 보다 (성연이 망원경이 생기다) imagefile [5] i29i29 2013-09-13 21041
3220 [나들이] 17일 공동육아·대안교육 잔치 열린다 imagefile babytree 2010-10-12 20993
3219 50살부터는 대장암 정기검진 필요 imagefile babytree 2010-09-07 20909
3218 여름 감기 안 낫나요? 많이 지치셨군요 imagefile babytree 2010-07-06 20825
3217 [직장맘] 안된다고 하면 안되는 것들 imagefile jenmi 2011-05-11 20800
3216 [자유글] [반짝 이벤트] <엄마 수업> 드립니다~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1-12-26 20693
3215 스마트폰시대, 스마트한 눈 위해 imagefile babytree 2010-10-12 20691
3214 [자유글] [필독] 베이비트리 2월 이벤트 마감 안내 imagefile 김미영 2011-02-25 20658
3213 [자유글] `안절부절 아이 버릇’ 더 많이 안아주세요 imagefile 양선아 2010-04-20 20643
3212 [자유글] 서른다섯번째 생일, 감동의 도가니 남편의 미역국 imagefile [16] 양선아 2012-03-16 20557
3211 [자유글] 부모의 질문에 대답을 회피하는 아이의 심리는? imagefile 김미영 2010-06-01 20514
3210 [다이어트 30화] 허벅지에 비밀 있다 imagefile 김미영 2010-06-30 20465
3209 [자유글] [한겨레프리즘] 엄마라서 불행해요? imagefile 김미영 2010-05-26 20396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