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아를 하다보면 누구나 겪게 되는 시어머니와의 갈등, 누구나 한번쯤 경험했겠죠? 비슷한 시기에 출산을 해서 여러가지 육아 관련 정보를 나누고 있는 친한 언니가 있어요.

“우리 시아버지는 꼭 밤 10시 넘어서 아기 보러 오신대~. 아기 수면교육이 얼마나 중요한 지 알지? 잠잘 시간을 놓치면 다시 재우기가 얼마나 힘든데 그것도 모르시고 늦게 오시니 정말 ....”

“그렇겠네요. 우리처럼 책대로 아기 키우는 엄마들에게는 얼마나 큰 스트레스인데. 껄껄껄”

“아하하하하.”

그렇게 우리는 우리의 모습을 시부모님과의 배치되는 육아 방식에 투영하며 우리 자신의 모습 또한 100% 만족스럽지 않음을 인정하고 있었죠. 그것이 지금 돌이켜 보며 책에서 말하는 불안한 엄마들의 단편적인 모습이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몇 달 전인가요?

EBS에서 전통육아의 비밀에 관한 다큐멘터리를 본 적이 있습니다. 어설프게 포대기를 매는 낯선 얼굴들의 모습에서 우리의 전통육아가 얼마나 과학적인지를 되묻는 내용이었습니다. 그 프로그램을 보면서 지난 1년간 나의 육아생활에 대해 깊이 반성해 보았습니다. 얼마나 나는 나의 소신을 가지고 내 아이를 정성껏 돌보았던가?

대답은 썩 유쾌하지 못했습니다. 나 역시 지금의 아기 엄마들처럼 남들의 글귀 하나에 쩔쩔매고 가벼운 대처 상황에서도 책의 쪽수를 확인하기 일쑤였습니다.

늘 그렇듯이 그렇게 키우고 있으니 나 또한 그러한 흐름에 맞추어 가야겠다고 생각했던 것이 오히려 저의 육아 방식에 대단한 혼란을 초래했습니다. 개월 수에 딱딱 맞추어 도착해야 하는 장난감, 아기가 편안해 하기에 꼭 필요한 머스트 해브 아이템.

이 책은 그런 저에게 쉬어가라 돌아가라 격려해 주는 것 같습니다. 첫 아이를 안고 다니면 애가 애를 본다는 웃음 섞인 농담에 할머니들이나 해야 한다고 생각한 포대기는 시도 조차 해 보지 않았습니다.

벌써 첫째는 24개월을 바라보고 있고 제 뱃속에는 둘째가 꿈틀꿈틀 발길짓을 하고 있네요. 둘째가 태어났을 때는 한 번 해 보렵니다. 나의 어머니께서 나를 키워 주신 방식대로 책이 없어도 책의 내용을 뛰어넘는 사랑과 정성으로 내 아이를 키워 보렵니다. 더 많이 안아주고 사랑해 주렵니다.

 

베이비 트리 고맙습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502 [책읽는부모] [천 일의 눈맞춤] 단유에 대한 미안함을 덜어내다 imagefile [1] 강모씨 2016-04-04 7570
501 [책읽는부모] 돈 밝히는 아이 아닌 돈에 밝은 아이로 키우기 imagefile [13] 박상민 2013-10-07 7520
500 [책읽는부모] [함께 책읽기] 덴마크의 비밀을 읽고 imagefile [6] wonibros 2015-06-16 7434
499 [책읽는부모] 제주에서 아이를 키운다는 것~! 자유롭고 여유로운, 행복가득한 육아일기~!! imagefile [2] 바다바다 2014-07-02 7413
498 [책읽는부모] 유대인의 자녀교육을 읽고... [5] kidswell 2012-02-15 7395
497 [책읽는부모] <아이의 회복탄력성> 아이마음에 좋은 쓴 약 imagefile [1] 새잎 2012-09-10 7347
496 [책읽는부모] <오래된 미래 전통육아의 비밀> - ebs다큐프라임 [8] bey720 2012-10-18 7304
» [책읽는부모] [오래된 미래 전통육아의 비밀] 더 많이 안아주고 사랑해 줄게 [2] kuntaman 2012-11-19 7295
494 [책읽는부모] 소년의 심리학 imagefile [9] 꿈꾸는식물 2014-08-25 7281
493 [책읽는부모] [두려움없이 엄마되기] 유치원에 갓 입학한 아이, 마음 읽어주기 imagefile [2] bangl 2012-03-13 7272
492 [책읽는부모] 두려움보다 무서운 자책감 imagefile [1] blue029 2012-03-09 7160
491 [책읽는부모] [발표] 9월 책 읽는 부모를 모집합니다 imagefile [12] 베이비트리 2014-09-11 7067
490 [책읽는부모] 오~싸블라누트~!! [6] 624beatles 2012-02-21 7047
489 [책읽는부모] 내 아이는 공부만 잘하면 성공한다는 착각!을 버리게 만든 책 <아이는 어떻게 성공하는가>꼼꼼리뷰 image [1] jenifferbae 2013-11-26 7014
488 [책읽는부모] [오늘 만드는 내일의 학교]후기 - 학부모로 살았던 반 년 [5] 난엄마다 2013-10-02 6996
487 [책읽는부모] <아이의 회복탄력성> 적당한 시련과 좌절이 필요하다 imagefile [8] 나일맘 2012-08-30 6996
486 [책읽는부모] [엄마와 연애할 때] 너도 최고의 엄마야! [6] 난엄마다 2012-11-19 6982
485 [책읽는부모] 육아의 핵심은 의심이었네 imagefile [9] zizing 2012-03-28 6828
484 [책읽는부모] 유대인의 자녀교육38을 읽고 imagefile oodsky 2012-02-21 6828
483 [책읽는부모] <스마트 브레인> 아날로그 엄마의 스마트한 양육 imagefile [3] 새잎 2012-06-23 6804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