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12_060620.jpg 안녕하세요. "베이비트리"에 거의 1년만에 글을 쓰네요.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저는 올해 3월 초등학교 입학을 앞둔 아이의 워킹맘입니다.

등원은 신랑이 도와주고, 하원은 제가 돕습니다.

 

어린이집 다닐 때엔 아이와 떨어지면서 출근하는게 쉽지않았지만,

이제는 아이가 어느새 많이 자라서 출근하는 엄마를 만나도 이따가 만나자고 잘 배웅을 해줍니다.

 

출근 전 아직 아이가 자고 있을 때,

다이어리에 제가 아이에게 편지를 쓰기 시작했습니다.

아이는 일어나서 제게 답장을 씁니다.

 

새해 부터 시작해서 벌써 1주일째 매일 매일 쓰다보니 어느새 책이 되어가고 있습니다.

서로가 만나지 못하는 아침 등원시간이 덕분에 가득찬 기분입니다.

 

아이가 만나게 되는 새로운 세상을 응원하면서,

새해엔 편지쓰기를 통해서 서로의 하루와 생각을 글과 그림으로 나누렵니다.

이렇게 편지를 주고 받고 하면서 아이가 크다보면, 10대가 되었을 때에도 서로의 생각을 조금 더 이해할 수 있지 않을까요.

 

2018년 제가 아이와 나누고 싶은 "으뜸가치"는 , 그래서 소통 입니다.

 

귀한 이벤트 열어주셔서 감사합니다.

 

p.s.편지중 하루치를 공유합니다. ^^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3228 [건강] RS바이러스 조심하세요 yahori 2011-12-28 16777
3227 [직장맘] 어린이집 명절 선물 이렇게 했어요 [7] yahori 2012-01-19 16773
3226 [자유글] `안절부절 아이 버릇’ 더 많이 안아주세요 imagefile 양선아 2010-04-20 16769
3225 [자유글] 29살 주부 9년차, 나도 여자다 imagefile yea9493 2010-06-11 16730
3224 호기심 많은 영아, 뜨거운 국·라면 엎지르면… imagefile babytree 2010-10-26 16717
3223 [요리] 유기농 반찬가게 “건강을 버무려요” imagefile babytree 2010-04-27 16653
3222 [살림] 단순하게 우직하게 부엌으로 돌아오는 옛날 살림 image 베이비트리 2013-12-02 16557
3221 고생 많은 발바닥, 꼼꼼히 씻고 말리세요 imagefile 김미영 2010-06-29 16527
3220 [자유글] [시쓰는엄마] 나는 분노한다 imagefile 난엄마다 2019-03-17 16517
3219 [자유글] 숨어서 하는 노래가 더 애절한 이유 imagefile songjh03 2010-06-01 16515
3218 [자유글] 엄마표 공 딸랑이 3종세트 imagefile gx0208 2010-11-18 16436
3217 비 맞으며 낭만 젖다 피부병 생길라 imagefile babytree 2010-06-22 16345
3216 [다이어트 30화] 허벅지에 비밀 있다 imagefile 김미영 2010-06-30 16329
3215 [살림] 보름달 따라 달뜬 몸과 마음, 행여 탈날라 imagefile babytree 2011-09-06 16320
3214 [자유글] 포.대.기.... 전 정말 힘들던데 imagemoviefile [4] anna8078 2012-02-20 16242
3213 [직장맘] 여름휴가, 그리고 서울휴가 imagefile yahori 2010-08-27 16219
3212 [자유글] 서른다섯번째 생일, 감동의 도가니 남편의 미역국 imagefile [16] 양선아 2012-03-16 16201
3211 [자유글] 출산 장려하더니…‘휴직급여’ 돈없어 못준다 imagefile babytree 2010-11-30 16114
3210 [자유글] ‘육아필수 앱’ 아이 울음·부모 불안 달랜다 image sano2 2011-07-12 16080
3209 [직장맘] "법제처, 육아휴직 경력으로 불인정 한다"? yahori 2012-01-13 16064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