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러고 보니, 어제 다이어트 일기 올리는 것을 깜빡했네요... 이런.

핑계 같지만 어제 저는 무지 바빴어요. 그런데 지나고 보니, 뭐 때문에 바빴는지 딱히 알 길이 없네요. 아이를 낳은 분들이 한번쯤 경험하셨을, 아니 경험하고 계실 ‘건망증’이 가장 큰 원인인 듯합니다. 분명 출근하면서까지는 ‘다이어트 일기 써야지!’라는 마음이 있었고, 출근해서도 그랬는데 언제부터 까먹었는지는 잘 모르겠습니다.

갑자기 12시쯤부터 건강면에 들어갈 사진 촬영 모델을 하고, 점심을 후다닥 해치운 뒤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서 6시까지 있었기에 그렇지 않았나 나름 위안을 삼아보기는 합니다.

이번주 제가 생각해도 가장 기특한 것이, 운동을 그래도 전주, 전전주보다 조금은 더 많이, 빠짐 없이 하고 있다는 것입니다. 실은 지난 2주 동안 운동을 한 날보다 하지 않은 날이 더 많았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니까요. (먹는 것은 연휴다 뭐다 해서 더 많이 먹고...)

운동의 덕분인지, 제 체중은 지금 62kg 안쪽으로 들어왔습니다. 지난주보다 1kg 정도 빠진 것 같네요. 이런 추세라면 적어도 10월 번개까지는 체중을 60kg까지 줄일 수 있지 않을까 내심 기대를 해봅니다. ㅋㅋ

많은 분들이, 번개를 한달 연기했으면 했던 것이 바로 체중이 생각만큼 빠지지 않았다는 점 때문인 듯합니다. 저 역시도 두 달 전에 비해 3kg 남짓 감량했을 뿐이구요. 우리의 번개 때, 서로 활짝 웃을 수 있기를! 운동이 역시 비결인가봐요.~

 <9월29일, 30일 식사>

(29일) 아침 : 생식, 우유 점심 : 밥 1/2공기, 된장찌개, 낙지볶음 등 저녁 : 밥 1/2공기, 호밖볶음, 콩나물국

(30일) 아침 : 생식, 우유 점심 : 칼국수 한그릇(너무 맛나서...) 저녁 : 밥 1/3공기, 김, 김치,  짜파게티 조금(딸아이가 남긴 것)

<9월29, 30일 운동>

(29일) : 자전거타기 30분, 파워워킹 20분, 윗몸일으키기 50번, 근력운동 15분

(30일) : 자전거타기 30분, 파워워킹 20분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3048 높여야 할 건강보험 보장성 imagefile babytree 2011-02-15 15718
3047 [나들이] [이벤트] 눈썰매 보단 눈 축구? imagefile [1] yahori 2011-12-20 15709
3046 [다이어트2-44화] 살빠진 것을 알아보네요... 김미영 2010-10-18 15654
3045 [자유글] 육아문제 걱정 끝인가요? suny0110 2010-05-11 15651
3044 [다이어트 42화] 반신욕 20분=걷기 50분 imagefile 김미영 2010-07-16 15582
3043 나를 알고 조율하는 ‘분노의 기술’ imagefile babytree 2010-04-15 15580
3042 [자유글] 보행기·걸음마 너무 서두르지 마세요~ imagefile babytree 2011-04-12 15552
3041 유소아중이염 '항생제 지침' 나왔다 imagefile babytree 2010-11-30 15520
3040 [직장맘] 부모참여수업에 다녀와서 imagefile [6] yahori 2012-10-24 15499
3039 덮어놓고 살다보면 병 키운다 imagefile babytree 2010-08-24 15431
3038 [책읽는부모] 안녕하세요? '황쌤의 책놀이' 입니다. image [5] 황쌤의 책놀이 2014-03-09 15430
3037 [자유글] ‘보들보들’ 우리아기 지켜라 imagefile babytree 2010-07-02 15400
3036 잠깐! 엄지발가락의 비명 안들리시나요? imagefile babytree 2011-05-03 15370
3035 [자유글] 보육시설 95% 사설…돈없는 부모는 괴로워 [한겨레 2월23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5337
» [다이어트2-34화] 어제 깜빡 했네요~ 김미영 2010-10-01 15282
3033 [나들이] [국회나들이] 열띤 의사당 imagefile [4] 분홍구름 2013-09-16 15220
3032 매운 한파에 머리는 지끈, 무릎은 시큰? imagefile babytree 2011-01-11 15209
3031 [자유글] 3살 여아, 티셔츠 + 스타킹 + 쫄바지 imagefile sano2 2010-05-16 15177
3030 [생활동의보감] ‘휴가 피로’ 스트레칭·찜질로 푼다 imagefile babytree 2010-08-17 15157
3029 [자유글] "우리는 선생님을 믿습니다" imagefile wonibros 2011-10-25 15151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