둘째가 생겼어요~

가족 조회수 3973 추천수 0 2015.03.29 02:18:22

 

 

어느날 밤, 아이가 갑자기

'엄마, 동생 생기면 나랑은 안 놀고 동생이랑만 놀거야?'라고 심각하게 묻습니다.

 

20150307_110119.jpg

 

그리고 한동안 아이가 강아지를 요에 감싸고 다니더니 (강아지 이름 = "아기")

저에게 둘째가 오고 있었나 봅니다.

 

20150329_015823.jpg

 

작년 아이를 유산하고 말은 안했지만 저는 아이 계획은 접었습니다.

그런데 직장을 쉬며 남편의 설득으로 마음을 먹었는데 이렇게 빨리 올줄은 몰랐죠.

어느새 저도 나이 덕분에 고위험 임신부로 분류되더군요. ^^

그래서 챙겨먹는 것도 많아졌습니다. 

 

2015-03-19-11-59-25_photo.jpg  

 

지금은 많이 괜찮아졌지만 지난 한달동안 입덧과 유산의 공포 때문에

집에서 가만히 누워있기만 했습니다. 속이 울렁거려서 뭘 할 수도 없었어요.

첫째때는 그렇게 얼음과 아이스크림이 땡기더니 이번에는 매운 것과 면을 먹어야 속이 가라앉아요.

한달째 면만 먹고 있어요. ㅠㅠ

 

유산의 트라우마가 생각보다 강해서 심리적으로 많이 힘들었네요.

겨우 10주를 맞이하고 안정기를 향해 달려가고 있습니다.

건강하게 엄마 뱃속에 꼭 붙어있으면 좋겠어요.

 

이제 베이비트리 자주 들를게요~ ^^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1 [가족] 출산 뒤 “피곤해” 거부…남편의 폭발 “내가 짐승이야?” imagefile [2] 베이비트리 2012-04-16 25885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