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아빠까지 학대.. 12살이 기댈 곳은 없었다>

...... 숨진 여학생은 가정이나 사회 그 어느 곳에서도 보호받지 못한 채 비참한 죽음을 맞았습니다.

- MBC뉴스 남궁욱, 2019.05.01 기사에서

 

의붓아버지에게 살해된 아이의 기사를 접하면서 한없이 나오는 한숨과 꺼질듯한 마음이 무얼까, 힘든 이 마음은 무얼까 헤매다 적어보았습니다. 이렇게라도 아이의 명복을 빌어주고 싶었습니다. 이렇게라도 해야 잊지 않을 것 같았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가장 많이 사랑해줄거라 믿었을텐데
가장 아껴줄거라 기대했을텐데
그나마 안전할거라고
그래도 괜찮을거라고
따라나섰던 길이
너의 마지막 나들이였구나


부모라는 가족이라는 이름 안에서
고통스럽게 상처받았던 아이야
잔인하게 죽어간 소녀야
많이 아팠지 많이 두려웠지
얼마나 힘들었을까 얼마나


너의 아픔에
너의 두려움에
너의 간절한 부름에
세상은 손 잡아주지 못했구나
손 잡아주지 않았구나


이 세상 이 사회에
어른이라 이름 불리는
한 사람으로
한없이 부끄럽다
한없이 미안하다


네 목소리는 작았어도
네 절규는 간절했을텐데
온갖 폭력에 시달리며
참담하게 마주했을
너의 시간 안에
너의 곁에
어른은 없었구나


몹쓸 말과 행동을 퍼부었을
덜 자란 어른만이
추한 욕구가 앞섰던 어른만이
이 모두를 막아서주지 못한
어른들만이 있었구나


아이야 미안하다
소녀야 미안하다
5살 고준희를 떠나보내고도
이리 너를 떠나보내고도
여기 이곳이 달라지지 않을까
두렵구나


너를 잡어주지 못했던 손
지금 깍지 끼고 잡아본다
제발 아이를 살려달라고
우리 아이들 그냥
살 수 있게 해달라고
두려운 마음 앞세우고
미안한 마음 앞세우고
지금 두 손 꼬옥 붙잡아본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3348 [자유글] SBS스페셜에서 황혼육아를 하고 계신 할마, 할빠를 찾고 있습니다. saaaaa819 2019-11-28 335
3347 [건강] 2019년 가족사랑건강캠프]휴가계획이 있으시다구요?여긴어때요?나와 가족을 살리는 몸살림캠프! file kkebi33 2019-07-08 3492
3346 [자유글] [가톨릭 대학교 아동발달연구소] 인공지능 스피커 관련 연구 참여자(초등용)를 모집합니다 imagefile oht315 2019-07-01 3883
3345 [자유글] [가톨릭 대학교 아동발달연구소] 인공지능 스피커 관련 연구 참여자(유아용)를 모집합니다. imagefile oht315 2019-07-01 3924
3344 [자유글] ◎ 용돈벌이? 쉬우면 다 사기 인가요. ◎ wnsrb903 2019-06-12 4018
» [자유글] [시쓰는엄마]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난엄마다 2019-05-02 4704
3342 [자유글] 5월 7일, 입양부모들이 국회에 모이는 이유 imagefile 정은주 2019-04-29 4971
3341 [자유글] [시쓰는엄마] 다시 피어나리라 _ 세월호를 기억하는 다섯 번째 봄 난엄마다 2019-04-16 2902
3340 [자유글] [시쓰는엄마] 나는 분노한다 imagefile 난엄마다 2019-03-17 7741
3339 [자유글] <아티스트웨이> 모닝페이지 12주간 쓰기 imagefile 난엄마다 2019-03-14 3382
3338 [자유글] 사탕 한 알에 엄마 전화번호를 넘긴 10세 남아 개똥이 [3] 강모씨 2019-03-07 3291
3337 [건강] 미세먼지, 초미세먼지가 자욱한 날에 등교하는 아이들을 보고... [2] sybelle 2019-03-05 3117
3336 [자유글] 유관순 자취를 따라.. imagefile wonibros 2019-03-04 2328
3335 [자유글] 베트남, 별이 되어 빛나다 imagefile [2] 정은주 2019-03-02 3351
3334 [건강] 면역력이 약한 우리아이 첫등교~걱정하지마세요! imagefile kkebi33 2019-02-15 2229
3333 [자유글] 즐거운 설 명절 보내세요~ imagefile wonibros 2019-02-01 2877
3332 [자유글] 산타가 팽이를 알겠어? [2] 푸르메 2019-01-19 4004
3331 [가족] 우리집 생일 주간에... imagefile yahori 2019-01-11 3682
3330 [자유글] 9세 남아 개똥이의 유머 [1] 강모씨 2018-12-31 4391
3329 [건강] <건강강좌안내>다가오늘 2019년을 희망차게 시작하는 법! imagefile kkebi33 2018-12-21 32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