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저는 3살 둥이맘입니다. 

부모라고 불리우기에도 부족하지만 

엄마라고 믿고 부르는 아이들을 보면서 성장하고자 

책을 읽기 시작했습니다. 육아서적은 매년마다 쏟아져 나오고 

육아의 트렌드도 시시각각 변하니 어느 장단에 맞춰야 할 지 

혼란스러웠어요. 


이번 책 읽는 부모를 통해서 성장하기를 기대합니다.

책 읽는 부모에서 부모 책1권과 그림책 3권을 받았을 때 

기뻤습니다. 그림책은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추어서 읽어주었어요.

부모가 읽기에도 철학적인 내용들이 있어서 한 번 보고

두 번 보고 생각하게 하는 책들이었어요.

IMG_1490.jpg

이번 ‘고마워, 내 아이가 되어줘서’를

읽으면서 많이 배웠어요.

IMG_0918.jpg

여는 글을 읽으면서

이 책이 부모교육을 위한 강의를

모은 책인 것을 알 수 있었어요.

내용을 읽으면서 부모 뿐만 아니라

교사나 교육에 관심 있거나

종사하시는 분들도 읽으면 좋겠다 생각했어요.

제가 인상 깊고 기억에 남기고 싶은 부분들은

아래 부분들입니다.

 

IMG_0925.JPG

 

"나는 어떻게 살아야 하는가?"

"나는 행복한가?"

"어떻게 하면 내가 더 행복해질 수 있을까?

 

아이가 태어나고 정신 없이

생후 2년을 보냈어요.

2년이 지나자 조금씩 저를 돌아볼 시간도

생기더라구요.

올한해 동안 어떻게 살아야 하는가와

어떻게 하면 내가 더 행복해질 수 있는지 찾아보려해요.

 

IMG_0930.jpgIMG_0931.jpg

 

<마음이 평화로워질 수 있는 실천수칙>

 

1.나를 용서하고 나를 사랑하기

2.긍정적인 마음을 갖도록 노력하기

3.'그럴 수도'를 믿기

4.어려움이 올 때 '이 또한 지나가리라'를 생각하기

5.아이에 대해 안심하기

 

마음이 평화로워질 수 있는 수칙을

집에 붙여 놓았어요.

좋은 습관이 몸에 벨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어요.

 

이번 책을 읽으면서 육아의 긴 항해의

나침표를 받은 기분입니다. ^^

 

13기 책 읽는 부모에 함께 해서

기쁘고 감사해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 [책읽는부모] ‘고마워, 내 아이가 되어줘서’를 읽고 imagefile [2] xiaoxuan 2018-05-05 1329
521 [책읽는부모] "엄마의독서"를 읽고.. [1] puumm 2018-05-05 1033
520 [책읽는부모] 13기 새책이 도착했습니다. imagefile [2] 고려교장 2018-05-03 1256
519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응모]4월 추천 도서- 미안하고 고맙고 사랑해 [1] 새복맘 2018-04-22 867
518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응모] 다르게 산다고 틀린 건 아니야 imagefile [1] waytogofairy 2018-04-22 1428
517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응모)4월, 기억해 봄~ file puumm 2018-04-18 822
516 [책읽는부모] [13기 책읽는부모 응모] imagefile xiaoxuan 2018-04-16 814
515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응모] 4월 추천 도서 - 똥만이 imagefile 강모씨 2018-04-16 1276
514 [책읽는부모] <헝거>, 이 보다 더 솔직할 순 없다. imagefile [2] 강모씨 2018-04-16 1055
513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13기]응모합니다. imagefile [1] elpis0319 2018-04-15 857
512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응모] 4월 소식~ imagefile [2] 푸르메 2018-04-12 853
511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응모]초등학교 책읽어 주기 봉사를 기억하며 4월에 기억될 책<검은강아지>를 추천합니다. imagefile [6] aelee76 2018-04-09 1323
510 [책읽는부모] [라틴어수업]을 읽고 [2] 푸르메 2018-03-30 1314
509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빵점에도 다 이유가 있다. imagefile [2] 아침 2018-02-28 1068
508 [책읽는부모] <빵점에도 다 이유가 있다> 너 한편, 나 한편 imagefile [2] 강모씨 2018-02-28 1373
507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꼼짝 마, 소도둑! imagefile 아침 2018-02-27 963
506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신기한 스쿨버스 우르르 쾅쾅 날씨 탐험 imagefile 아침 2018-02-26 1113
505 [책읽는부모] 인디고 서원에서 제93회 주제와 변주가 열립니다! image indigo2828 2018-02-25 814
504 [책읽는부모] 2017년 독서 목록 & TOP 10 imagefile [4] 강모씨 2018-02-23 1578
503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하늘 100층짜리 집 imagefile [2] 아침 2018-02-22 13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