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겨레 베이비트리 [X-Ray Man 닉 베세이전 초대 이벤트]에 당첨되어 초대권 2장이 생겼다. 마침 개똥이 초등학교 여름방학도 시작되었겠다 평일에 가면 좋겠구나 하면서도, 이 더위에 대중교통을 이용하여 예술의전당까지 갈 생각을 하니 한숨이 절로 나왔다. 혹시나 하여 남편에게 휴가를 낼 수 있냐 물으니 가능하다는 답변. ~! 그러고 보니 우리 세 식구 같이 이런 전시회를 관람한 기억이 없으니 좋은 기회가 될 것 같다. 

11시 관람 시작 시간에 맞춰 예술의 전당 도착. 초등학생 1장을 추가 구매하려니 여름방학 기념 50%할인(~7/28) 3,000원 이란다. 방학 첫날 온 보람이 있다. 메모지도 선물로 줬는데 표지가 작년에 관람한로이터 사진전이다. 작년 예술의전당에 왔던 기억이 없다고 우기던 개똥이도 메모지를 보더니~! 이거 기억나요!”하며 반가워 한다.

20170727_x122537_메모지.jpg

- 작년의 기억을 떠올리게 해 준 메모지



아이와의 전시회 관람은 나 보다는 아이의 호흡에 맞춰 보게 되는데, 이런 거 별로라던 남편은 우리 보다 한참 뒤떨어져 제법 긴 시간을 들여 감상을 했고 이에 개똥이는아빠 이리 와 보세요. 빨리요.”하며 끊임없이 다그쳤다 

20170727_x114327_감상1.jpg

- 각도에 따라 다르게 보이자 좌우로 자리를 옮겨가며 감상

20170727_x115055_감상2.jpg
- 고요한 감상


방학 첫날 평일이라 그런지 사람들은 별로 많지 않아 관람하기 적당했고, 사진 촬영도 가능해서 여느 전시회와는 다르게 맘껏 사진도 찍을 수 있었으나 굳이 그러지 않았다

여러 작품들 중 나는 트렁크를 끌고 가는 할머니가 제일 마음에 들었는데 무엇보다 궁금했던 여행가방을 들여다 볼 수 있어서 좋았다. 

20170727_x115442_가방.jpg

- 할머니의 가방을 들여다 보자 뜨개질 외 사탕도 보인다.

 

20170727_x121157_최고.jpg

- 퇴장 전. 최고예요!

 

입장권과 3,000원을 지불하면 3시간 주차 가능. 관람이 끝나자 차를 두고 길을 건너 점심도 맛있게 먹고 귀가. 베이비트리 덕택에 온 가족이 간만에 문화생활 좀 했다. 관람 시간은 짧았지만 강렬했다. 병원 특히 응급실에 가면 의례적으로 찍는 엑스레이였는데 이렇게 예술작품이 될 수도 있구나 신선했다. 엑스레이맨 아이디어맨이다.

 

강모씨.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3147 [자유글] 어린이집 ‘IPTV 생중계’ 찬성하세요? imagefile 김미영 2010-06-15 13289
3146 [직장맘] 부모참여수업에 다녀와서 imagefile [6] yahori 2012-10-24 13267
3145 [직장맘] 육아 짜증 처방은 아이 imagefile yahori 2010-06-17 13256
3144 [나들이] 봄나들이는 벚꽃잎을 맞으며 윤중로에서~ imagefile ohya4u 2011-03-29 13250
3143 병도 없다는데 아프다, 꾀병만일까? imagefile babytree 2010-12-07 13205
3142 [직장맘] 준규는 아빠 꺼! imagefile kiss3739 2011-05-17 13205
3141 [자유글] 돌아온 ‘트랜스포머’ 무한 매력 ‘변신 로봇’ 변천사 imagefile [1] 베이비트리 2014-06-27 13186
3140 [요리] 무·사과·귤이 만나 ‘찰떡궁합’ imagefile babytree 2010-08-31 13161
3139 튀김 멀리하라, 나물부터 먹어라, 많이 움직여라 imagefile babytree 2011-02-01 13137
3138 [자유글] 따뜻하고 풍성했던 2016년 베이비트리 가족 신년회 imagefile [8] 양선아 2016-02-02 13126
3137 [자유글] “아이와 함께 출퇴근” 기업 어린이집 늘어 [한겨레 3월31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3126
3136 [직장맘] 모처럼 일찍 온 신랑, 적응 되요? imagefile js503 2010-07-13 13113
3135 [살림] [살림의 비법] ④ 희색 법랑 냄비관리 어떻게? image 베이비트리 2012-10-11 13107
3134 [다이어트 16화] 이 죽일 놈의 정체기 imagefile 김미영 2010-06-16 13088
3133 [자유글] ‘짠돌이 육아’ 백과사전 image akohanna 2010-06-22 13063
3132 [자유글] 모유수유 주간 맞아 각종 행사 열려 imagefile 양선아 2010-07-21 13046
3131 [자유글] 어린이에게 들려주는 한-미 FTA 이야기 image 베이비트리 2011-11-25 13037
3130 [자유글] [한겨레프리즘] 엄마라서 불행해요? imagefile 김미영 2010-05-26 13029
3129 [가족] '사과 받았으니 용서해.'라는 말 imagefile [6] 박상민 2013-08-05 13025
3128 [살림] [살림의 비법] ⑤ 집 안 건조함 확 잡을 수 있는 방법 베이비트리 2012-12-06 130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