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기나무야 고마워

자유글 조회수 5654 추천수 0 2012.09.26 22:32:47
지난 금요일.
책읽는부모 2기 오프라인 모임.
손꼽아 기다려 참석했습니다.
 
양선아 기자님께서 후기 올리셨듯이
맛있는거 먹으며, 많은 이야기를 나누었답니다.
 
주최한 2명 - 양선아 기자님과 안정순 과장님도 아이 키우는 엄마인지라
야근이라면 야근일텐데, 편안하고 자연스럽게 분위기를 이끌었습니다.
 
아쉬움을 뒤로 하고 자리에서 일어설 무렵.
양선아 기자는 계산대로 향하고, 안정순 과장님은 한겨레 종이 가방을 내밉니다.
동화책 2권.
이렇게 고맙고, 미안할 수가.
 
토요일 아침.
일어난 개똥이에게 한겨레 종이 가방을 건넸습니다.
"선물이야"
녀석은 시키지 않아도 고개 숙여 "엄마, 고맙습니다"하며 가방을 냉큼 받습니다.
"어, 책이네? 책 읽어 주세요"
바로 책 읽기에 들어갑니다.
 
전 아기나무 ... 베이비트리로 부터 참 많은 것을 받고 있습니다.
고맙고 또 고맙습니다.
 
IMG_5054.jpg
- 책읽는부모 2기 오프 모임에서 받은 동화책.
 
강모씨.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15 [자유글] “아이와 함께 출퇴근” 기업 어린이집 늘어 [한겨레 3월31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7845
14 [자유글] 아이돌보미 지원 축소…맞벌이부부 ‘한숨’ [한겨레 3월31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23733
13 [자유글] 드라마 찍느라 힘들지만 ‘나눔약속’ 떠올리면 힘나 [한겨레 3월17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1830
12 [자유글] 국격 높아진다는데 복지수준 ‘바닥’ [한겨레 3월15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20499
11 [자유글] 지방재정 악화 복지사업 직격탄 [한겨레 3월2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1240
10 [자유글] 보육시설 95% 사설…돈없는 부모는 괴로워 [한겨레 2월23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5730
9 [자유글] 두살 미만 아이, 감기약 함부로 먹였다간 imagefile 김미영 2010-04-21 22050
8 [자유글] 24시간 가까이…다른 방법은 없었다. 대한민국 3% ‘모유 만세’ image 양선아 2010-04-20 16270
7 [자유글] 밥상머리 자녀 교육, 매우 중요하다 imagefile 김미영 2010-04-20 17514
6 [자유글] 아이들 편에 서서 아이를 보라 imagefile 김미영 2010-04-20 13187
5 [자유글] 제때 잘 먹인 이유식, 비만·알레르기 예방 image 김미영 2010-04-20 20149
4 [자유글] `안절부절 아이 버릇’ 더 많이 안아주세요 imagefile 양선아 2010-04-20 21613
3 [자유글] 적기 교육이 중요하다 imagefile 김미영 2010-04-20 15314
2 [자유글] 나이들어 엄마되기 `걱정이 병' imagefile 양선아 2010-04-20 20465
1 [자유글] 아빠와 몸놀이, 키 쑥쑥 좌뇌 쑥쑥 imagefile 양선아 2010-04-19 19376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