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 읽는 부모 4번째 책과 함께 아이들 책 [붕어빵 형제]을 받았습니다.

이제 아이들도 택배로 책이 오면 동화책이 함께 오는 것을 아는 눈치입니다.

'내꺼도 있어?' '이건 내꺼야?' 하고 묻는 첫애에게 '맞네, 여기 있네' 하면서 같이 포장지를 뜯고,

[붕어빵 형제] 책을 읽었습니다.

네 살 아이에게는 글밥이 좀 있는 것 같지만, 그림도 재미있고...

무엇보다 아이도 '붕어빵'을 좋아하거든요.

형아의 입장에서 본 형제 이야기가 재미있게 풀어지네요.

형아 혁이를 항상 따라하고 싶어하는 따라쟁이 준이. 그런 동생이 밉기도 하고, 짜증도 나겠지만,

막상 동생이 다쳐서 혼자 며칠 다니다가 보니 슬그머니 허전함도 느끼게 됩니다.

형제의 이야기라서 큰 애가 많이 공감하는 듯 했습니다.

붕어빵이 먹고 싶은 마음이 더 컷을지도 모르겠어요.

덕분에 아이들과 재미있게 책을 읽었습니다.

 

 7072560933.jpg 

 

아이 둘을 데리고 나가면, 쌍둥이냐, 연년생이냐 묻는 분들이 많은데...

요즘은 같이 나란히 사진 찍는 것도 어렵네요. 둘이 계속 움직여서요. ^^

모두 fish.JPG

 

추석 명절 잘 보내시고요~ 

오늘 일찍 퇴근하라고 회사에서 배려해주셔서, 마음이 가볍네요. ^^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2 [책읽는부모] 책 잘 받았습니다~ ^^ [1] greenbhlee 2012-02-14 7560
1 [책읽는부모] 목에 가시가 걸린 듯 넘기기 힘들었던 책 - 엄마 수업을 읽고 imagefile [8] jsbyul 2012-02-09 19941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