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한산초등학교이야기 - 김영주 박미경 박용주 심유미 윤승용 황영동

 

'사람'이라는 말에는 '삶'과 '앎'이라는 의미가 섞여 있다고 한다. 하나의 생명으로 살아가는 것과 동시에 세상에 대한 안목을 넓혀가는 것도 사람이라는 뜻이다. p. 59

 

같이 품앗이 하는 엄마가 추천해준 책이다.

읽는 내내 '내 아이도 이 학교에 다닌다면'이라는 가정을 내려놓기 힘들었다.

이 학교에 다니는 아이, 학부모 모두가 부러웠다.

또 하나, 가르치는 일이 다시 멋있어 보였다.

 

소극적인 성향이거나 틀릴까봐 부끄러워 자신 없어 하는 학생들이 있을 수 있으므로, 자신의 생각을 마음껏 이야기할 수 있는 허용적인 수업 분위기 형성이 중요하다. 틀린 답을 말했을 때 격려받은 경험이 있는 학생들은 다른 사람의 오류에도 관대한 모습을 보인다. 더 나아가 자신의 오류를 알게 해 준 친구들에게 고마워한다. "자신의 생각을 마음껏 아야기 해라, 그리고 때로는 용감하게 틀려라. 그래야 배운다." 아이들에게 자주 하는 말이다. p. 89

 

수학일기 : 오늘은 아름다운 대칭구조 만들기를 했다. 덕분에 눈송이도 만들고 재미있는 반쪽 그림도 그렸다.(나무) 눈송이에 대칭의 수학이 숨어 있었다니, 정말 신기했다. 요즘은 세상이 수학으로 보인다. -오세린 (선생님 글씨? "와~, 세상이 수학으로 보이는구나^^) p.93 

 

함께 하고 나눌 수 있는 활동을 자연스럽게 교육과정에 담아내고 그러한 실천을 오래 지속 가능하게 한다면 아이들에게도 자신과 더불어 자신이 머물고 있는 공간을 성장시키는 힘이 생기리라 믿는다. 그렇게만 된다면 아이들의 삶이 지금 우리들의 모습보다 조금은 아름답지 않을까 기대해본다. p. 160

 

남한산초등학교 아이들의 최고 장점은 두려움이 없는 것이다. 모두 그러하지는 않지만 어느 학교보다 두려움 없는 아이들이 많다. 우리 학교에는 경쟁을 일으키는 상벌이 없다. 남을 이기기 위해서 하거나 남 때문에 하기보다 배우는 내용 그 자체를 중요하게 여긴다.

두려움 없는 상황을 만드는 것들은 어찌 보면 아주 간단하다. 판단을 멈추고 있는 그대로 보고 듣고 함께 사는 것이다. 특히 어른인 교사와 학부모가 말과 행동을 어떻게 하느냐가 중요하다. p.212

 

남한산 교육의 목표는 두려움 없는 학생이다. 두려움이 없는 데에서 자신감, 자존감, 정체성 확보가 시작된다. 사상가 크리슈나무르티는 현대 교육의 가장 큰 잘못이 학생들에게 두려움을 주는 것이라고 했다. 최소한의 안정성과 두려움 없는 배움이 계속되길 바란다. 두려움이 없어야 호기심, 탐구심, 자발성, 창의성, 기쁨, 나눔으로 갈 수 있다. p.243

 

같이 읽으면 어떨까 하는 마음에 책 내용만 뽑아보았다.

어디선가 대안을 찾는 사람들

주변에서 다 그래야한다고 하지만

분명 다 그렇지 않다는 걸

실천하는 사람들이 있다는 데 위로를 받는다.

 

대학생이 최씨 아저씨에게 쓴 대자보를 보면서

자신들의 목소리를 내는 젊은이들이 있다는 사실에 위로를 받았다.

휩쓸리긴 쉬워도 그렇지 않기는 분명 쉽지 않다.

매 순간 선택의 기로에서 좀 더 나은 것을

선택할 수 있는 현명함, 지혜를 달라고 손을 모아본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302 [책읽는부모] [건지 감자껍질파이 북클럽] 연달아 2번 읽기는 처음 imagefile [4] 강모씨 2016-03-18 4423
301 [책읽는부모] 오늘 새벽에 마음에 들었던 글귀 하나 [3] 양선아 2012-09-11 4415
300 [책읽는부모] [나무에게 배운다]를 읽고 - 책 읽는 부모 4기 처음 받은 책 [3] 난엄마다 2013-06-08 4407
299 [책읽는부모] [아이와 함께 자라는 부모]후기 -- 내 마음 속의 아이 [6] 난엄마다 2013-07-29 4397
298 [책읽는부모] 동시집... <아버지 월급 콩알만 하네>를 떠올려주네요 imagefile [2] 강모씨 2016-06-12 4393
297 [책읽는부모] 마지막 책 늦은 후기 올려요~<우리는 잘하고 있는 것일까> [2] fjrql 2014-03-14 4386
296 [책읽는부모] [그림책 후기] <놀라운 생일파티 앗! 깜짝이야> [1] 루가맘 2013-08-10 4385
295 [책읽는부모] <지금 꼭 안아줄 것> 서평 [2] kulash 2016-03-04 4382
294 [책읽는부모] 눈물의 크리스마스 이브 [4] lizzyikim 2012-12-31 4378
293 [책읽는부모] [아이의 회복탄력성]자식에게 사랑받으려고 애쓰지 말기! [2] corean2 2012-09-14 4376
292 [책읽는부모] <세상의 엄마들이 가르쳐 준 것들> 후기 [2] 최형주 2014-10-15 4366
291 [책읽는부모] [어흥어흥 어름치야] 아이 책 후기 imagefile 난엄마다 2013-10-07 4361
290 [책읽는부모] 세번 째 책과 산타할아버지 책을 받으며... [4] selbi 2012-12-24 4361
289 [책읽는부모] 책 읽는 부모!! 책읽는 가족이 되고 싶어요 [1] bey720 2012-09-26 4355
288 [책읽는부모] <진정한 일곱 살>앞니가 빠지기 시작한 일곱 살을 위한 최고의 선물. imagefile [5] 강모씨 2016-10-30 4331
287 [책읽는부모] [함께 책읽기 프로젝트] 돈의 달인 호모코뮤니타스+실천방안 [8] satimetta 2014-11-29 4322
286 [책읽는부모] <우리는 잘하고 있는 것일까> 질문부터 다시 [3] 루가맘 2013-12-11 4314
285 [책읽는부모] 두번째 받은 아이책 -- 작은 새 [제르마노 쥘로 글, 알 베르틴 그림, 이준경 옮김] 난엄마다 2013-08-02 4302
284 [책읽는부모] 꿈꿀 권리 [2] 난엄마다 2015-02-28 4296
283 [책읽는부모] <세상의 엄마들이 가르쳐 준 것들> 후기 [6] 빛나는여름 2014-10-14 4290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