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1절에는 귀향을~

자유글 조회수 4790 추천수 0 2016.02.29 07:27:28

귀향.jpg

 

지난주 금요일 월차를 내고 볼 일을 보고 잠시 짬이 난 사이 남편과 영화 귀향을 봤습니다.

할머니들의 그 모진 세월을 감히 상상도 못하겠습니다.

 

지옥과 같은 삶을 산 할머니들의 삶을 어찌해야할까요. 눈물이 줄줄 나왔습니다.

먼저 떠난 할머니들의 한은 어찌할 것이며, 할머니들은 안중에도 없는 이 정부의 행태를 보는 현존하는 할머니들의 그 분노와 통탄은 어찌할까요.

이런 와중에 정부는 교과서에서 위안부 피해 부분의 서술을 축소하고 있다고 합니다.

정말 이렇게 한심한 나라가 없습니다.

 

이 영화가 나오기까지 14년이 걸렸고 7만명이 넘는 사람들의 후원으로 영화가 제작됐습니다.

자본의 논리때문에 상영관이 적었는데 여러 사람들의 힘으로 귀향 볼 권리가 주장됐고 이제는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남편은 결말 부분이 조금 군더더기처럼 느껴지고 분장이나 의상 등 여러면에서 사실적 묘사가 떨어지는 부분이 좀 아쉽다고 했습니다. 세계 모든 사람들이 봐야하는데 그런 부분이 좀 아쉽다고 했습니다.

 

그래도 이 영화는 참 기적같은 영화입니다.

많은 분들이 보고 우리 모두 아픈 역사를 잊지 않고 왜 이 땅에 전쟁이 일어나지 말아야 하는지 평화가 필요한지 인식하면 좋겠습니다.

그리고 이 한심하고 무능한 이 정부가 무슨 짓을 저질렀는지도 잊지 말았으면 좋겠습니다.

 

http://m.hani.co.kr/arti/opinion/editorial/732169.html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첨부
양선아 기자
열정적이고 긍정적으로 사는 것이 생활의 신조. 강철같은 몸과 마음으로 짧다면 짧고 길다면 긴 인생길을 춤추듯 즐겁게 걷고 싶다. 2001년 한겨레신문에 입사해 사회부·경제부·편집부 기자를 거쳐 라이프 부문 삶과행복팀에서 육아 관련 기사를 썼으며 현재는 한겨레 사회정책팀에서 교육부 출입을 하고 있다. 두 아이를 키우며 좌충우돌하고 있지만, 더 행복해졌고 더 많은 것을 배웠다. 저서로는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한 <자존감은 나의 힘>과 공저 <나는 일하는 엄마다>가 있다.
이메일 : anmadang@hani.co.kr       트위터 : anmadang21      
블로그 : http://plug.hani.co.kr/anmadang

최신글

엮인글 :
http://babytree.hani.co.kr/445058/244/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1136 [자유글] [시쓰는엄마] 청춘 - 꽃구경? 가까이 하기엔 너무나 멀었던 그날들 난엄마다 2016-04-26 2776
1135 [자유글] [이벤트 응모] 꽃길을 걸으며 생명을 생각한다 루가맘 2016-04-25 2905
1134 [자유글] TV조선 광화문의 아침에 나온 레코브 ~~ imagefile [1] 짱구맘 2016-04-24 4310
1133 [자유글] 요즘 푹 빠져 있는 레코브 ~ imagefile 짱구맘 2016-04-18 4510
1132 [자유글] 절반의 성공 : 얼렁뚱땅 아빠의 훈육 [8] 윤기혁 2016-04-17 3842
1131 [자유글] 화곡역 안심치킨, 재료부터 맛이 엄청나네요 ^^ imagefile 짱구맘 2016-04-14 4901
1130 [자유글] 모공 속 미세먼지, 이렇게 씻어내세요 image 베이비트리 2016-04-14 3780
1129 [자유글] 민심이 무섭네요... 개표 결과 보고 깜짝이야.. [1] 양선아 2016-04-14 5390
1128 [자유글] 코끼리 우유는 왜 없어요?? [3] 윤영희 2016-04-07 5851
1127 [자유글] 5일간의 독박육아 imagefile [6] 윤기혁 2016-04-05 6238
1126 [자유글] 깜짝 놀란 캬라멜 팝콘! [5] 윤영희 2016-03-31 6208
1125 [자유글] 도전! 리꼬따 치즈~ imagefile [5] 강모씨 2016-03-28 5272
1124 [자유글] 아빠의 육아휴직 - 아직은 소수자의 삶이다. [12] 윤기혁 2016-03-26 4839
1123 [자유글] 어쩌다 음악 [1] 양선아 2016-03-24 4871
» [자유글] 3.1절에는 귀향을~ imagefile [1] 양선아 2016-02-29 4790
1121 [자유글] 약초 대신 키울 식물 처방해주는 ‘느린 약국’ image 베이비트리 2016-02-25 3788
1120 [자유글] 종일반에 들고 싶은 마음 [4] 루가맘 2016-02-24 3246
1119 [자유글] 부엌살림 나눔합니다 - yahori님 보세요^^ imagefile [5] 윤영희 2016-02-23 3400
1118 [자유글] 올해의 색 ‘로즈쿼츠’, ‘세레니티’…대체 뭔 색깔? image 베이비트리 2016-02-18 4211
1117 [자유글] 7세 남아 개똥이 세뱃돈을 드리다. imagefile [8] 강모씨 2016-02-10 4480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