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집 생활 3년차 개똥이는 올해 처음 여름 방학을 맞이 하였습니다.

1년차에는 여름방학 없이 선생님들이 교차휴가를 가셨었고,
2
년차에는 2일만 쉬고 3일은 특별히 개똥이만 담임선생님께서 1:1일 보육을 했었으니
,
3
년차 올해 처음 여름방학을 맞이 하였습니다
.

프로젝트 중간에 휴가는 어림 없는데, 이번에는 운 좋게 저도 5일 휴가를 받았고
,
남편도 과감하게 월~ 5일 휴가를 냈습니다
.

계획은 처음부터 전북 진안에 사는 사촌동생집 뿐이었습니다
.
사촌 동생 집에서 월요일부터 3 4
.


20130730_104002.jpg

- 사촌 동생의 이웃이 심어 놓은 유기농 방울토마토. 따자 마자 바로 먹어도 된다는.

20130730_114036.jpg

- 다소 귀한 가족 사진. 아이 추워~를 연기하고 있는 개똥이

1017058_198823960279063_1620470770_n.jpg

- 카페 한쪽 벽면에 준비된 천사 날개. 천사가 된 개똥이.

27278_198823270279132_1264228986_n.jpg

- 하향평준화. 3세 민호가 하는 것은 뭐든 따라해서 머리도 묶었던 개똥이.

 

533694_198823146945811_1738799290_n.jpg

- 아들 개똥이(4세)와 조카 민호(3세)를 몸에 두른 그대는 수퍼맨.

 

1003754_198825203612272_2124943951_n.jpg

- 사촌 동생 집 옆으로 흐르는 계곡. 끝내주죠?

 

20130802_150356.jpg

- 뽀로로 테마 파크. 모래숲체험에 앞서 기념 촬영 부터.

 

1011729_198822440279215_75604550_n.jpg

- 킨텍스의 포토존에서 하늘을 나는 개똥이.

 

 

 

 

목요일 귀가 후 금요일에는 일산 킨텍스 뽀로로테마파크를 끝으로
개똥이의 여름방학은 마무리 되었습니다.

,,,,,,,, 9일 동안 8~9시까지 잠자는 호사를 누렸는데,
다시 어찌 출근할는지 아득하긴 합니다.
그래도 뭐, 또 먹고 살려면 열심히 일해야죠.
아자!!!

강모씨.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1216 [자유글] 입맛 잃은 아이, 아빠가 반찬 imagefile akohanna 2010-06-10 9808
1215 [자유글] ‘크리스마스 보따리’ 함께 풀어요 imagefile sano2 2010-12-08 9766
1214 [자유글] 가을 성큼, 취재하면서 힐링~ imagefile 양선아 2012-10-10 9727
1213 [자유글] 아이들 편에 서서 아이를 보라 imagefile 김미영 2010-04-20 9701
» [자유글] 4세 개똥이의 여름방학 imagefile [10] 강모씨 2013-08-03 9650
1211 [자유글] 자녀의 충치, 치료보다 예방이 중요! imagefile 김미영 2010-06-30 9636
1210 [자유글] [답변 포함] 기관지염, 주사 자꾸 맞아도 되나요 imagefile hopefor7 2011-02-12 9619
1209 [자유글] [베이비트리가 콕콕 짚어줘요] ⑪ 마법 같은 하루, 메리 크리스마스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12-22 9605
1208 [자유글] 황금돼지띠 ‘경쟁은 내 운명’ imagefile babytree 2011-08-23 9599
1207 [자유글] 너 정체가 뭐야? imagefile [6] soojinne 2012-12-15 9590
1206 [자유글] 조성진의 땀방울 imagefile [1] wonibros 2015-10-23 9570
1205 [자유글] “물만 마셔도 살찌세요? ‘습담’증상입니다” imagefile 양선아 2010-06-15 9565
1204 [자유글] 봄봄을 다시 시작하다 imagefile [4] anna8078 2015-07-06 9514
1203 [자유글] 세상에서 가장 멋진 열쇠 목걸이 imagefile songjh03 2010-06-11 9511
1202 [자유글] 자연건강법 교육 프로그램 신청하세요~ babytree 2010-06-01 9503
1201 [자유글] ‘가사·육아 서비스요금’ 가파른 상승 imagefile babytree 2010-12-06 9502
1200 [자유글] 직장에 또다른 남편과 아내가 있다 imagefile babytree 2011-08-30 9445
1199 [자유글] [우리말과 한의학]"정력이 강하다" babytree 2011-03-29 9355
1198 [자유글] 쇼핑몰 ‘동물원’, 겁 상실한 아이 imagefile akohanna 2011-02-28 9341
1197 [자유글] 재롱잔치의 계절 imagefile [2] 분홍구름 2013-01-31 92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