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오후.
모르는 번호로 부터 문자가 왔는데, 동네공부방을 오픈했다는 홍보, 순간 강한 거부감과 함께 '전화번호는 어떻게 알았냐'고 따지고 싶었으나 이내 접었습니다.


저녁에 개똥이랑 다음날 시간표를 보면서 교과서와 준비물을 점검 하는데, 가방 안에 그 공부방 전단지 발견! 그렇다면 이것은?!!!

. 혹시 오늘 엄마 전화번호 다른 사람한테 알려준적 있어?


순간 아이 표정이 다양하게 변하며 어쩔줄몰라 하는데... (아~ 이런 표정을 남길수 없다는게 안타까울 따름임다)

. 네

. (공부방 전단지를 보여주며) 이거 준 사람?

. 네!

. 물어봐서 그냥 알려준거야?

. 네 그럼 사탕 준다고 해서요

. 사탕 받고 번호 준거야?

. 아니오 번호 넘기고 사탕 받았어요

. 사탕은 맛있디?

. 네!!! ^_________________^


같이 있던 친구도 엄마 번호 넘기고, 아는 동생은 본인 번호 넘겼다는 증언. 허허허.
아이를 상대로 이렇게 전화번호를 획득해도 되는 건가요! 제 전화번호가 겨우 사탕 한 알의 가치였나 봅니다. 어흑.


 

강모씨.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1176 [자유글] 자유를 위해 아침잠을 포기했다 #사랑가득 엄마의 성장이야기 [4] 사랑가득 엄마 2018-03-13 11784
1175 [자유글] 가을 성큼, 취재하면서 힐링~ imagefile 양선아 2012-10-10 11774
1174 [자유글] [게릴라 점심 수다] 푸르메, 난엄마다, 빈진향님을 만났어요~ image [16] 양선아 2014-06-27 11757
1173 [자유글] 공동육아 어린이집에 아이를 보내며 imagefile [5] 푸르메 2014-06-23 11728
1172 [자유글] [답변 포함] 기관지염, 주사 자꾸 맞아도 되나요 imagefile hopefor7 2011-02-12 11677
1171 [자유글] 서천석샘 '아이 자존감의 비밀' 영상 정리 - 펌 [1] anna8078 2012-09-04 11597
1170 [자유글] 내 생애 첫 이발소, ‘인생 뭐 있나!’ imagefile akohanna 2010-08-28 11583
1169 [자유글] 다섯 살 꼬마 이야기꾼 imagefile [7] blue029 2012-07-03 11565
1168 [자유글] 맞벌이 육아휴직, 부부 합쳐서 2년 서로 1년씩 쓰세요 babytree 2010-12-06 11540
1167 [자유글] 드라마 찍느라 힘들지만 ‘나눔약속’ 떠올리면 힘나 [한겨레 3월17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1514
» [자유글] 사탕 한 알에 엄마 전화번호를 넘긴 10세 남아 개똥이 [3] 강모씨 2019-03-07 11480
1165 [자유글] [우리말과 한의학]"정력이 강하다" babytree 2011-03-29 11472
1164 [자유글] 아이 성교육 동화책 무료로 준다네요 rka567 2010-11-12 11452
1163 [자유글] 그 표정으론 어림 반푼어치도 없다! imagefile babytree 2011-08-30 11450
1162 [자유글] 착한 프로 후토스2 “얘들아 놀자” imagefile 김미영 2010-06-01 11396
1161 [자유글] ‘신생아 살리기 모자뜨기 캠페인’ 참가하세요~ babytree 2010-10-07 11379
1160 [자유글] 서천석 선생님과 양선아 기자가 팟캐스트에서 만났어요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5-05-12 11377
1159 [자유글] 홍대와 파주, 어디로 튈까요 ^^ imagefile sano2 2010-09-08 11368
1158 [자유글] 성탄 카드 만들었어요 imagefile anna8078 2010-12-10 11341
1157 [자유글] 구조 작업 최고 책임자가 누구인지 [4] 난엄마다 2014-04-20 11269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