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전에 어른들이 학교 때 친구들이 오래간다고 했었는데 그 말이 모든 이에게 해당하진 않더라구요. 사람마다 다르다고. 언제든 마음을 나눌 수 있는 사람이 있다면 친구가 된다는 것도. 만나고 이어지고 헤어지고 잊혀지고 그렇게 다시 기억하고. 가끔 먼 하늘을 보듯 가끔 내 인생에서도 먼 미래에 서서 현재를 어렴풋이 바라보는 것도 괜찮을 것 같아요.

 


먼 훗날에 서서

 

 

만나고 이어지고
헤어지고 잊혀지고
다시 기억하고 만나고

 

가끔 먼 하늘 바라보듯
가끔 먼 내 인생의 날에 서서
지금 이 순간을 되돌아본다

 

매 순간 최선의 선택을 했고
매 순간 최선을 다했다고 
무엇보다 이 한생 즐거웠노라고
그 날에 서서
지금 이 순간을 되돌아본다

 

힘들었지
그래도 잘 이겨냈구나
많이 힘들었지
그래도 잘 헤쳐왔구나

 

그 먼 훗날
하늘과 닿는

너른 바다 앞에 서 있을

너를 지탱시켜 온 것은
함께 의지했던
함께 울고 웃었던
인생동무들일게야

 

그 먼 훗날

네 자리에 서서

지금을 바라보면

네 힘겨움이

조금은 조금은 덜할게야

 

 

오랜만에 내리는 비가 싹 트는 봄동산에도 반가운 손님이지만 팍팍했던 제 감정에도 반가운 손님이네요. 투둑투둑 내리는 빗소리가 마음을 촉촉하게 만들어주는 날입니다. 모두 따뜻한 저녁자리하고 계시길 기도합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96 [자유글] [엄마와 글쓰기] 엄마로 살면서 할 수 있는 일 [2] 윤영희 2017-05-08 2436
95 [자유글] 유치원생이나 초등 저학년이 워드나 한글 문서를? [2] sybelle 2017-07-13 2428
94 [자유글] 건강검진 병원추천좀 해주세요~ㅎ gnsl3562 2017-03-13 2411
93 [자유글] 어른이 봐도 재미있는 김영진 그림책 imagefile 아침 2018-06-15 2408
92 [자유글] 친구 남편 장례식장에 다녀왔어요 [1] 아침 2018-02-28 2394
91 [자유글] 하이 2017!! imagefile wonibros 2016-12-30 2393
90 [자유글] 자유를 위해 아침잠을 포기했다 #사랑가득 엄마의 성장이야기 [4] 사랑가득 엄마 2018-03-13 2382
89 [자유글] 사물 인터넷 체험 -디지털 스마트 체중계 양선아 2016-06-09 2381
» [자유글] [시쓰는엄마] 먼 훗날에 서서 [5] 난엄마다 2017-04-05 2369
87 [자유글] 딸 키우는 재미 중 하나...^^ imagefile [4] 아침 2018-07-15 2350
86 [자유글] 너무너무 춥네요~ [1] gnsl3562 2017-03-07 2345
85 [자유글] 커피대신 [3] gnsl3562 2016-12-19 2335
84 [자유글] 친구2명이나 생일~ 돈좀깨질거같네요 ㅎㅎ [2] gnsl3562 2017-03-08 2313
83 [자유글] [엄마와 글쓰기] 엄마는 모르는 아이의 속마음 imagefile [2] 윤영희 2017-05-29 2304
82 [자유글] 피부가 간지럽다ㅠㅠ gnsl3562 2017-03-09 2304
81 [자유글] 드디어 불금!!! [2] gnsl3562 2017-03-10 2290
80 [자유글] [시쓰는엄마] 세종시 내려가는 길에/다시 서울로 돌아가며 imagefile [2] 난엄마다 2017-02-06 2284
79 [자유글] 만성피로ㅠㅠ [1] gnsl3562 2016-12-21 2284
78 [자유글] 둘째 유치원 합격했어요 ^^ imagefile [4] 아침 2017-12-04 2273
77 [자유글] 아랫입술 쪽쪽 빨던 첫째의 버릇이 문득 생각이 나서... [4] 아침 2018-01-24 2270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