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별난 첫째딸을 키우면서 전 너무 힘들어 잠도 안 자며 육아책을 읽었어요. 책이 유일한 친구였고, 선생님이었거든요. 그 중에 top3에 들 만큼 도움이 된 책이 가수 이적 엄마이기도 한 여성학자 박혜란씨가 쓴 '믿는 만큼 자라는 아이들'이에요. 책 내용 중 가장 가슴에 와닿은 얘기는 바로 청소하지 말란 내용이었는데요. 3형제를 키우면서 청소까지 하니까 몸이 안 좋아서 청소는 포기했다는 내용이 저에게 큰 위안이 되었어요. 저도 그래서 정말 말 그대로 청소를 포기하고 10년 가까이 살았어요. 저도 3남매에다가 바로 옆에 살면서 매일 놀러오는 조카 둘까지 정말 말 안 듣는 5명의 엄마역할을 하면서 살았거든요.

  이제 첫째가 초등학교 6학년이 되었는데 이제는 청소를 제대로 시작해야 할 것 같아요. 요즘은 청소하는 법이나 미니멀리즘과 관련된 책을 찾아보고 있어요. 이적엄마처럼 살려고 10년을 노력했는데 사실은 늘 부끄러웠어요. 누가 놀러온다고 할까봐.. 갑자기 손님이 들이닥칠 때... 소신육아를 하려면 용기가 필요하더라구요.

  10년간 부끄럽긴 했지만.. 10년 동안 애들에게 그래도 조금이라도 덜 혼내고, 조금이라도 더 놀아준 건 이 책 '믿는 만큼 자라는 아이들' 덕분에 용기 있게 청소를 포기한 덕분이 아닐까 생각해요. 남들에게 보이는 것보다 내 아이들과 함께 한 시간이 더 중요했고, 그래서 참 행복했던 것 같아요.

 제가 시골에 살면서 아이들을 시골학교에 보내고 있는데요.. 시골에 살아도 가까운 시골학교가 아니라 조금 시간이 더 걸려도 읍내로 학교를 보내는 경우가 많거든요. 제가 작은 학교에 아이들을 망설임 없이 보낸 용기도 이 '믿는 만큼 자라는 아이들'과 '엄마학교'에서 얻었어요. 두 책 모두 사교육이 아니라 학교에 충실히 잘 다니는 아이가 잘 자란다는 얘기를 하고 있거든요. 시골의 작은 학교라면 아이들이 더욱 학교에 충실할 수 있을 거란 확신이 있었어요. 지금 큰 애가 6학년인데 제 확신이 맞았던 것 같아요.

 '믿는 만큼 자라는 아이들'은 3형제 모두 서울대에 보낸 엄마의 이야기예요. 하지만 읽어보면 정말 뻔한 얘기 뿐이죠. 전교1등에게 물어보면 국영수 중심으로 교과서를 열심히 읽었고, 수업에 충실했다~류의 뻔한 대답을 하죠. 하지만 사실은 그게 늘 정답이잖아요. 그 뻔한 정답을 실제 아이들을 키우며 실천한 내용, 그래서 결국 3명 모두 서울대에 보내서 증명해 보인 내용이에요. 스테디셀러여서 많은 분들이 알고 계시지만 혹시 사교육 때문에 힘들어하시는 분들에게 추천드립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482 [책읽는부모] 시작하겠습니다.디지털육아를 읽고.. image [4] newturn1986 2017-09-13 1866
481 [책읽는부모] [엄마는 해녀입니다] imagefile [2] 푸르메 2017-08-29 3016
480 [책읽는부모] [리뷰] 엄마는 해녀입니다 image [2] octhy24 2017-08-28 2004
479 [책읽는부모] 2017 인디고 교육 포럼 Doing Democracy - 정의와 평화를 위한 희망의 목소리 image indigo2828 2017-08-26 3322
478 [책읽는부모] <엄마는 해녀입니다> 우리 엄마는 해녀가 아니다 imagefile [4] 강모씨 2017-08-23 3687
477 [책읽는부모] 2017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시가 된 노래, 노래가 된 시 - 청소년, 시를 노래하다> 2기 모집 imagefile indigo2828 2017-07-25 1862
476 [책읽는부모] [공지] 책읽는부모 11기 _7월 도서 배송 지연 안내입니다 베이비트리 2017-07-17 1502
475 [책읽는부모] <세 살 버릇 여름까지 간다> 웃다가 찡, 육아일기 같은 가족 소설 imagefile 강모씨 2017-07-16 2927
474 [책읽는부모] 인디고 서원에서 학부모세미나 '열두 달 작은 강의'를 엽니다 indigo2828 2017-07-08 1470
473 [책읽는부모] 김밥은 왜 김밥이 되었을까? image wls0486 2017-07-03 2441
472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11기]김밥은 왜 김밥이 되었을까~? [1] hawoo7 2017-07-02 1739
471 [책읽는부모] 김밥은 왜 김밥이 되었을까? 를 읽고 돼지김밥 놀이를 하고;;; ^^ imagefile singri4 2017-06-30 2428
470 [책읽는부모] 김밥은 왜 김밥이 되었을까...를 읽고 sunhwaone 2017-06-29 1432
469 [책읽는부모] <서평>돼지김밥 편식예방 보드게임 imagefile newturn1986 2017-06-29 1993
468 [책읽는부모] [서평] 돼지김밥 보드게임 & 김밥은 왜 김밥이 되었을까? imagefile [1] octhy24 2017-06-27 2835
467 [책읽는부모] <김밥은 왜 김밥이 되었을까?> 돼지 김~밥! imagefile 강모씨 2017-06-15 2528
466 [책읽는부모] 돼지김밥 보드게임 imagefile [2] 푸르메 2017-06-07 2435
465 [책읽는부모] <영어책 한 권 외워봤니?> 영어뿐 아니라 살아가는 자세에 대한 이야기 imagefile [5] 강모씨 2017-05-30 2510
464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11기 응모] 콩! 콩! 콩! [2] 강모씨 2017-05-17 1810
463 [책읽는부모] 11기 지원합니다~ 푸르메 2017-05-15 16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