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 읽는 부모 4번째 책과 함께 아이들 책 [붕어빵 형제]을 받았습니다.

이제 아이들도 택배로 책이 오면 동화책이 함께 오는 것을 아는 눈치입니다.

'내꺼도 있어?' '이건 내꺼야?' 하고 묻는 첫애에게 '맞네, 여기 있네' 하면서 같이 포장지를 뜯고,

[붕어빵 형제] 책을 읽었습니다.

네 살 아이에게는 글밥이 좀 있는 것 같지만, 그림도 재미있고...

무엇보다 아이도 '붕어빵'을 좋아하거든요.

형아의 입장에서 본 형제 이야기가 재미있게 풀어지네요.

형아 혁이를 항상 따라하고 싶어하는 따라쟁이 준이. 그런 동생이 밉기도 하고, 짜증도 나겠지만,

막상 동생이 다쳐서 혼자 며칠 다니다가 보니 슬그머니 허전함도 느끼게 됩니다.

형제의 이야기라서 큰 애가 많이 공감하는 듯 했습니다.

붕어빵이 먹고 싶은 마음이 더 컷을지도 모르겠어요.

덕분에 아이들과 재미있게 책을 읽었습니다.

 

 7072560933.jpg 

 

아이 둘을 데리고 나가면, 쌍둥이냐, 연년생이냐 묻는 분들이 많은데...

요즘은 같이 나란히 사진 찍는 것도 어렵네요. 둘이 계속 움직여서요. ^^

모두 fish.JPG

 

추석 명절 잘 보내시고요~ 

오늘 일찍 퇴근하라고 회사에서 배려해주셔서, 마음이 가볍네요. ^^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402 [책읽는부모] <야누슈 코르착의 아이들> "미지의 사람"을 향한 첫 걸음!~ [2] mosuyoung 2012-07-28 5062
401 [책읽는부모] 사랑에 관한 탐구 그리고 사랑 이야기 imagefile 양선아 2013-10-18 5038
400 [책읽는부모] 무라카미 하루키를 좋아하세요? image 베이비트리 2013-07-15 5038
» [책읽는부모] [붕어빵 형제] 후기 imagefile [3] 푸르메 2013-09-17 5034
398 [책읽는부모] 웃프다 그이름 '전투육아' [1] mars2333 2014-12-29 5030
397 [책읽는부모] 두려움없이 엄마되기 - 어쩜 그러세요? [4] 분홍구름 2012-03-14 5001
396 [책읽는부모] 두려움 없이 엄마되기- 우리의 삶이다.. [4] ubin25 2012-03-20 4995
395 [책읽는부모] <스마트 브레인> 이 제목 나빠요 [15] 강모씨 2012-06-27 4994
394 [책읽는부모] 조화로운 동반 ubin25 2012-04-20 4992
393 [책읽는부모] [함께 책읽기 프로젝트] 크리스마스그림책, 아이들과 함께 읽어볼까요? image [5] 윤영희 2014-11-21 4991
392 [책읽는부모] [무엇이 이 나라 학생들을 똑똑하게 만드는가]_대한민국엄마의 회고록 후기 [1] yangnaudo 2014-05-18 4980
391 [책읽는부모] <못 참는 아이 욱하는 부모> 욱하는 당신, 후회하고 있는가? imagefile [2] 강모씨 2016-10-15 4979
390 [책읽는부모] 편해문 쌤... 놀이터, 위험해야 안전하다. [4] eruzach 2015-10-03 4973
389 [책읽는부모] 인사 드려요 [10] selbi 2012-10-18 4970
388 [책읽는부모] 기다리는 부모... ㅜ.ㅜ [2] blue029 2012-05-04 4967
387 [책읽는부모] '영혼이 강한 아이로 키워라' ---> 영혼이 강한 부모 [8] 난엄마다 2013-08-20 4963
386 [책읽는부모] <아빠와 함께 하는 하루 10분 생활놀이> 아직은 어렵지만... imagefile mosuyoung 2013-02-01 4931
385 [책읽는부모] 두려움 없이 엄마되기^^ 624beatles 2012-04-03 4925
384 [책읽는부모] '스마트 브레인'을 읽고~ [2] oodsky 2012-07-02 4909
383 [책읽는부모] 두번째 책 도착!! [3] mosuyoung 2012-07-11 4907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