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느덧 살빼기 도전 11일째다. 처음엔 힘들 것 같더니, 이제 어느 정도 몸과 마음이 적응된 듯하다. 식사량을 줄였는데도, 배고픔이 덜하다. 맛난 음식을 봐도 그다지 땡기지 않는다. 평소 ‘먹는 즐거움’을 최고로 쳤던 것에 비하면 큰 변화임에 틀림 없다.



퇴근 길에 대림역에서 남방을 두 벌 샀다. 한벌에 1만원. 2호선과 7호선 환승역인 대림역은 사람들로 늘 붐비는데, 이곳에는 상점들도 여럿 있다. 그래서 종종 집에 들어가기 전 눈요기(?) 거리를 하면서 하루 일과의 피로를 풀곤 한다.



남방에 꽂힌 건, 남색과 하늘색이라는 무난한 색인데다가 길이도 길고 품도 꽤 넓직해서 부담없이 편하게 입을 수 있을 것 같다는 생각에서였다. 옆품을 대충 재어봤더니, 넉넉히 맞을 것 같다. 하지만 돌다리도 두드려보고 건너야하듯, 점원에게 재차 확인했다.



“이거 저한테 맞겠죠?”



“네. 넉넉해서 맞아요. 팔뚝쪽이 작을 수 있는데, 단추 열어서 입어도 크게 흉하지 않아요...”



역시나, 집에서 입어보니 단추를 열어놓아야 팔뚝이 맞았다. ㅋㅋ 아이들을 안아서일까? 팔뚝이 굵은 건.



월요일부터 근력운동을 할 참이다. 주말에 헬스클럽을 알아보려고 한다. 기왕 맘 먹은 것. 살빼기 도전이 끝나더라도, 요요현상 없는, 살이 잘 찌지 않는 체질을 만들 요량으로.



<오늘의 식단>



아침- 밥 1/2공기, 김치, 된장국, 쥐포볶음



점심 - 000생식



간식-아메리카노 아이스(시럽 없이)



저녁-우유 1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188 [나들이] '엄마랑 아가랑 행복나들이' imagefile akohanna 2010-06-15 7103
187 [자유글] 어린이집 ‘IPTV 생중계’ 찬성하세요? imagefile 김미영 2010-06-15 13325
186 [다이어트 15화] 운동 첫날, 1시간30분이 훌쩍 김미영 2010-06-15 8932
185 [자유글] “물만 마셔도 살찌세요? ‘습담’증상입니다” imagefile 양선아 2010-06-15 9565
184 [자유글] [알림] 해당 이벤트는 마감되었습니다. 김미영 2010-06-14 4809
183 [다이어트 14화] 줄여도 한계, 이젠 운동 imagefile 김미영 2010-06-14 8227
182 [자유글] 오빠만 믿어! imagefile akohanna 2010-06-13 4522
181 [다이어트 13화] 월드컵, ‘치맥’의 유혹 김미영 2010-06-13 8490
» [다이어트 12화] 남방, 팔뚝이 역시… 김미영 2010-06-12 7977
179 [자유글] 29살 주부 9년차, 나도 여자다 imagefile yea9493 2010-06-11 16266
178 [자유글] [이벤트참여]잠깐만... ttnals11rl 2010-06-11 4340
177 [자유글] 아이의 낮잠 언제, 얼마나 imagefile akohanna 2010-06-11 6610
176 [자유글] [이벤트 참여]육아에 지친 당신~~ 나들이 해라..( 누구랑?? 가족들과 함께^^ ) imagefile rnldustnrl 2010-06-11 4485
175 [자유글] [이벤트참여]스트레스 풀기위한 나의 방법 imagefile gagnara 2010-06-11 4666
174 [나들이] ★예쁜 우리 아이 온라인 사진 공모전★ ktw8124 2010-06-11 6126
173 [나들이] "엄마랑 아빠랑 우리 가족 행복한 나들이" ktw8124 2010-06-11 6145
172 [자유글] 세상에서 가장 멋진 열쇠 목걸이 imagefile songjh03 2010-06-11 9510
171 [자유글] [이벤트참여]6탄-갓난 아기 재우는 방법!! imagefile one112 2010-06-11 6800
170 [다이어트 11화] 열흘째, ‘같기도’하지만… imagefile 김미영 2010-06-10 10038
169 [자유글] [이벤트참여]화장실에서의 휴식 gusdlgusdl78 2010-06-10 4744